전체뉴스 81-90 / 28,0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배달의민족` 우아한형제들, 3천6백억원 투자유치…기업가치 3조원

    배달앱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이 총 3,600억 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습니다. 우아한형제들은 오늘(20일) 할하우스 캐피탈, 세콰이어 캐피탈, 싱가포르투자청(GIC) 등으로부터 총 3억 2천만 달러의 투자를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투자는 기존 투자자인 힐하우스 캐피탈이 주도하고 세콰이어 캐피탈, 싱가포르투자청 등이 참여하는 형태로 이뤄졌습니다. 투자자들이 배달의민족의 최근 성장세와 미래 사업 등 잠재력을 높이 평가했다는 설...

    한국경제TV | 2018.12.20 21:48

  • thumbnail
    [이슈+] '인력 부족해도 충원 없다'…게임업계 '구조조정' 칼바람

    ...dot;엔씨소프트 등 국내 대형 게임 3사(3N)는 그나마 양호한 편이다. 3N의 3분기 누적 매출과 영업이익은 1년새 20%, 30% 가량 줄었지만 여전히 흑자를 기록하고 있다. 10년 전 내놓은 게임들이 여전히 매년 수 백억원의 수익을 올리고 있어서다. 문제는 중견 및 하위 업체들이다. 불과 2~3년 전까지만 해도 몇몇 업체를 제외한 대부분이 흑자를 기록하고 있었지만, 올 3분기부터는 상당수가 업체가 영업적자로 돌아섰다. 실제 3분기 적자를 낸 상장 게임업체는 ...

    한국경제 | 2018.12.20 09:04 | 윤진우

  • 전세계로 확대되는 `구글세` 전쟁

    ... 방안을 논의했는데요. 국경이 의미없는 디지털 재화를 판매하는 탓에 무역관세는 의미가 없어져 있었습니다. 그래서 생각해낸 아이디어가 한 국가에서 벌어들인 전체 매출에 과세하는 방식입니다. EU는 연매출 7억5천만유로(9천6백억원) 이상인 ICT 기업의 매출액 3%를 과세해 연간 6조5천억원을 거둬들일 예정이었습니다. OECD 평균보다 법인세율이 높은 프랑스, 스페인, 이탈리아는 세수확보가 커진다며 환영했지만 그간 낮은 세율로 해외법인을 유치해온 룩셈부르크와 ...

    한국경제TV | 2018.12.14 17:10

  • thumbnail
    469조 규모 내년도 예산안 국회 통과

    ... 기권 15명으로 가결됐습니다. 확정된 예산안은 정부안에서 5조2천억원 감액하고, 4조 3천억원을 증액했습니다. 분야별로 보면 일반·지방행정이 1조3천500억원, 사회복지 예산이 1조2천100억원 순감됐고, 교육예산도 2천 8백억원, 외교 통일 예산은 100억원 가량 줄었습니다. 반면 정부가 18조 5천억원으로 제출한 사회간접자본 예산은 1조2천억원 늘었습니다. 법정시한을 6일 넘겨 처리된 내년 예산안은 국회 선진화법이 도입된 2014년 이후 가장 늦게 처리되는 ...

    한국경제TV | 2018.12.08 14:13

  • thumbnail
    [이슈+] "재탕인가 재해석인가"…과거 인기 IP 갖다쓰는 게임업계

    ... IP를 활용하는 배경에는 어려운 시장 환경이 있다. 매년 수 천개의 신작이 쏟아지는 상황에서 인지도 높은 유명 IP는 신작의 성공 가능성을 높여준다. 최대 30%에 달하는 수수료를 제외하면 개발 및 마케팅 비용도 들지 않는다. 수 백억원의 개발비를 들인 대작들이 연달아 실패한 것도 이같은 흐름을 부추겼다. PC온라인게임이 모바일 버전으로 재탄생되는 트렌드도 한 몫했다. 3N이 공개한 13개의 신작도 유명 IP를 활용한 모바일게임이다. 게임업계 관계자는 "유명 ...

    한국경제 | 2018.11.22 10:52 | 윤진우

  • thumbnail
    ㈜에코돔, 가성비 좋은 `나만의 친환경 전원주택` 가능한 에코돔하우스 선봬

    국내에서도 캠핑을 즐기는 이들이 많아지면서 캠핑시장은 나날이 성장해 현재 약 연 8천5백억원 이상의 시장규모를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자연스럽게 캠핑용품들도 다변화하며 독특한 아이디어와 높은 퀄리티를 두루 갖춘 제품들이 선보여지고 있고 이에 활용된 기술은 주거공간으로도 접목되어 다양한 형태의 제품으로 개발되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신개념 공간개발기업 ㈜에코돔(CEO 김진영)은 기존의 캠핑의 개념을 넘어 친환경 전원주택으로도 활용성이 높은 ...

    한국경제TV | 2018.11.08 10:57

  • [마켓인사이트]금감원장 “중국 CERCG 부도사태 법적 책임은 한화·이베스트증권”

    ... 검찰에 고발했지만 분식회계에 대한 지적은 판단을 보류하고 금감원에 재감리를 요청한 바 있다. 이날 국감에서는 무자본 M&A에 대한 규제 필요성도 제기됐다. 바른미래당 이태규 의원은 "자본금 1억원의 페이퍼컴퍼니가 수 백억원 짜리 상장사를 인수한 사례가 지난해부터 42건 있었다"며 "이 같은 무자본 M&A는 단기간 시세차익을 위해 허위사실 유포 등 불공정 행위 가능성이 높다"고 지적했다. 윤 원장은 이와 관련 "무자본 ...

    마켓인사이트 | 2018.10.12 16:56

  • [마켓인사이트]금감원장 "포스코 회계감리·배임여부 조사"

    ... 손상처리 하면서 유상증자와 추가 지분 인수, 자금 대여를 지속했다는 게 추 의원의 설명이다. 이날 국감에서는 무자본 M&A에 대한 규제 필요성도 제기됐다. 바른미래당 이태규 의원은 "자본금 1억원의 페이퍼컴퍼니가 수 백억원 짜리 상장사를 인수한 사례가 지난해부터 42건 있었다"며 "이 같은 무자본 M&A는 단기간 시세차익을 위해 허위사실 유포 등 불공정 행위 가능성이 높다"고 지적했다. 윤 원장은 이와 관련 "무자본 ...

    마켓인사이트 | 2018.10.12 14:51

  • thumbnail
    ②인천국세청, 지방청 인력 359명…산하세무서는 몇개?

    ... 감안하면 이들 세무서가 출범하면 인천청 산하로 편제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내년 상반기 중 개청될 인천청은 당장 단독청사가 아닌 청사를 임차할 것으로 보인다. 단독청사 건립에 소요되는 예산을 배정받지 못한 데다, 청사 건립에 수 백억원의 예산이 투입된다는 점을 고려하면 상당 기간 동안 임차청사 신세를 면치 못할 전망이다. 정치권이 인천 서구 '루원시티' 부지에 인천청을 유치하겠다는 등 여론몰이를 하고 있는 상황인데, 이는 당장 현실화되기는 힘든 '호들갑'에 불과한 실정이다. ...

    조세일보 | 2018.09.06 15:06

  • thumbnail
    고용노동부, '회계부정 의혹' 경총 닷새간 지도점검 돌입

    ... 경총에 대한 지도점검은 오는 7일까지 이어집니다. 지도점검에 착수한 고용노동부는 경총의 회계부정 의혹을 집중적으로 점검·조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지난 7월 초 김영배 전 상임부회장 시절 경총이 일부 사업 수익을 유용해 수 백억원의 비자금을 조성했다는 의혹이 제기된데다 이 과정에서 회계 처리와 관련한 제반 의혹도 불거진 상태입니다. 경제계에서는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1일 당·정·청 전원회의에서 `적폐 청산`을 강조함에 따라 고용노동부가 경총 길들이기에 착수 ...

    한국경제TV | 2018.09.04 14: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