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1-150 / 3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대협 위안부 피해자, '현금지급' 정부 방침 강력 반대

    ... 요구했다. 또 "우리나라에 이러한 비극의 역사가 있었다는 것을 후세에게 알리기 위해서 국민들이 한푼씩 모아서 소녀상을 세우는 것"이라며 "소녀상을 철거하라고 하는데 우리는 절대적으로 그럴 수 없고 위로금백억이 아니라 천억원을 줘도 한 사람이 남아도 싸우다 죽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와 관련, 외교부는 생존 피해자 40명 가운데 개별적으로 거주하는 피해자 중 적지 않은 수가 합의에 100% 만족하지는 않지만 정부의 노력을 ...

    연합뉴스 | 2016.08.26 13:51

  • [증시라인11] - 김동환의 시선 <35억 원>

    ... 마지막으로 월드컵에서 우승해 2050년까지 FIFA랭킹 1위를 하겠다는 꿈을 이루기 위해 온 나라가 들썩이고 있는 것입니다.중국 기업들의 축구 투자는 유럽 프로축구 리그의 판도를 바꾸고 있습니다. 유명 선수를 데려오는 데 수 백억 원을 쓰는 것은 예사고 아예 영국의 아스톤 빌라, 이탈리아의 인터밀란 같은 전통의 명문 구단을 사들이기도 합니다.내년까지 전국에 2만 개의 축구 전문학교를 세우고 10만 명의 축구 선수를 키우겠다고 하니 우리와는 그 스케일 자체가 다릅니다.공한증이라 ...

    한국경제TV | 2016.06.23 13:22

  • [증시라인11] - 김동환의 시선 <거제도>

    ... 예상을 훨씬 뛰어 넘는 것이었습니다.경영진은 본인들의 임기 중 부실을 감추려고 1조 5,000억 원의 분식회계를 했고, 5조 원의 적자를 내고 전 국민들이 장래를 걱정하던 작년 가을에도 임직원들은 격려금이라고 이름을 바꾼 수 백억 원의 성과 상여금을 타갔습니다.또 대주주이자 최대 채권자인 산업은행은 그저 자기들이 갖고 있던 시스템에 이 회사의 회계 자료 몇개만 넣어 봐도 빨간 불을 울리며 위험을 경고했을 텐데도 그저 아무 조치도 하지를 않았습니다. 옷을 벗으면 ...

    한국경제TV | 2016.06.16 13:30

  • thumbnail
    강종봉 쎄노텍 대표 "韓 소재강국 도약에 힘 보탤 것…5년내 매출 1500억"

    ... 가시화되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세라믹 잉크 시장은 쎄노텍이 차세대 먹거리 산업으로 선정해 공을 들이는 부문이다. 그는 "세라믹 잉크 시장은 최대 수 조원에 이르고 세라믹 볼(초소형 0.3mm)을 이용한 시장은 수 백억 수준"이라며 "현재는 시장점유율이 10%에 불과하지만 집중 공략해 점유율을 점차 높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강 대표는 모바일 등 IT 기기의 '경박단소화'로 인해 세라믹 비드 적용 범위가 확대되고, ...

    한국경제 | 2016.05.24 09:21 | 채선희

  • thumbnail
    중국 빅토리 그룹과 휴플랜, 중국 내몽골자치구 한·중 문화교류 및 협력 사업설명회 개최

    ... 서부, 동부 3대 지역에 백화점 및 대형쇼핑몰 20개, 대형마트 50개 등 다양한 유통사업을 전개하고 있으며, 탁월한 입지선정 능력을 바탕으로 지역 상권에서의 불패신화를 이어가고 있다. 또한, 당위원회와 정부로부터 ‘쌍백억 프로젝트’의 중점 지원기업으로 선정되는 등 명실공히 내몽골 최고의 유통기업으로 인정받고 있을 뿐만 아니라 최근 한중 FTA 발효에 맞춰 한국상품의 중국 전역에 대한 유통에도 상당한 의욕을 나타내고 있다. 한편 양사는 국내 ...

    한국경제 | 2016.04.27 14:43

  • 권오현 삼성전자 부회장, 지난해 `연봉킹` 등극…149억원

    ... LG그룹 구본무 회장이 각각 64억 천만 원과 53억 4천8백만 원의 연봉으로 정 회장의 뒤를 이었습니다.한편 145억 원 규모의 연봉으로 `샐러리맨 신화`를 이뤘던 삼성전자 IM 부문 신종균 사장은 지난해 스마트폰 사업 부진으로 백억 원 가량 줄어든 47억 9천9백만 원을 받는 데 그쳤습니다.또 SK그룹 최태원 회장과 한화그룹 김승연 회장은 등기이사직에서 빠지면서 연봉 공개가 이뤄지지 않았습니다.임원식기자 ryan@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기욤 패트리 송민서 ...

    한국경제TV | 2016.03.31 06:52

  • KB·미래·한투, 대우證 누가 쥐나‥인수가격 막판 눈치작전 `치열`

    ... 계열간 시너지를 통해 글로벌 경쟁력을 가질 수 있다는 점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글로벌 플레이어가 되기위해 필요한 대형 증권사 매출, 비은행 부문 강화 등 각자 부족한 부문을 채우기 위해 프리미엄을 얹어 적게는 수 십억에서 수 백억, 많게는 1천억원 이상의 차이가 날 수도 있는 대형 M&A 인수가격 란에 얼마를 써 낼지 초미의 관심사가 되고 있습니다. 대우증권 인수 이후 대형 증권사 도약을 통한 글로벌 플레이어로 거듭나기 위한 박현주 미래에셋 회장과 김남구 한투 ...

    한국경제TV | 2015.12.21 09:34

  • [뉴스줌인] 대우證 본입찰, 007 뺨치는 첩보전·· 히든카드 누구 손에?

    ... M&A TF 로비 담당 등 모든 채널을 동원해 상대의 동향과 정보, 정치권과 당국 쪽으로 안테나를 길게 뽑아야 하는 시점이기 때문입니다. *마지막 초대형 증권 매물‥“저 쪽 상황은 어떤가요?” 어찌 보면 적게는 수 십억에서 수 백억, 많게는 1천억원 이상의 차이가 날 수도 있는 대형 M&A, 그리고 각자 부족한 부문을 채우기 위해 프리미엄까지 얹어주는, 사실상 가격 경쟁 부문의 눈치작전은 당연한 이치이기도 합니다. 판세도 읽어야 하지만 내 패를 최대한 상대가 ...

    한국경제TV | 2015.12.16 00:01

  • 폭스바겐 과징금 열 배 높아진다

    ... 정부 인증과 다른 제원으로 자동차를 생산하거나 판매하다 적발되면 업체가 내야 하는 과징금이 기존보다 열 배 높아질 전망입니다. 이석현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은 폭스바겐 배출가스 조작 사태와 관련해 저감장치 등을 조작할 경우 차종당 최대 백억 원까지 과징금을 부과하도록 하는 대기환경보전법 개정안을 발의했습니다. 현재 정부의 과징금 부과 한도는 10억원입니다. 이 의원은 "현행 과징금 한도는 의무 이행을 강제하기에 현저하게 낮은 금액으로 솜방망이 처벌이라는 비판이 있다"며 ...

    한국경제TV | 2015.10.05 18:01

  • '배용준 돈사마' 시위…모욕죄로 벌금형

    ... 회사를 상대로 손해배상 및 부당이득청구 소송을 냈으나 2013년 1심에서 패소하고 현재 항소심이 진행 중이다. 이씨 등은 이 회사의 소액주주·채권자들과 함께 지난해 6월 배씨의 연예기획사가 있는 건물 앞에서 '배용준은 백억 피해 보상하라' '돈에 미친 배용준' 등 문구가 쓰인 현수막과 피켓을 설치하고 배씨를 모욕하는 구호를 외친 혐의로 기소됐다. (서울연합뉴스) 임미나 기자 mina@yna.co.kr

    연합뉴스 | 2015.09.22 13: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