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91-2200 / 2,3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버닝썬' 승리, 재력가 상대 성접대 의혹…카톡 대화 봤더니 "잘 주는 애들로"

    클럽 '버닝썬'이 마약 투약 및 성범죄 의혹으로 논란이 이는 가운데 이번에는 그룹 빅뱅의 멤버 승리가 투자자 성접대한 의혹이 불거졌다. 26일 SBS funE는 승리가 강남 클럽들을 각종 로비 장소로 이용하고 투자자들에게 성 접대까지 하려고 했다는 의혹을 제기하며 지난 2015년 말 승리와 가수 C 씨, 또 승리가 설립을 준비 중이던 투자업체 유리홀딩스의 유 모 대표와 직원 김 모 씨 등이 나눈 카카오톡 대화내용을 공개했다. 공개된 ...

    스타엔 | 2019.02.26 13:02

  • thumbnail
    마약·성범죄·경찰 유착에 조폭까지…'버닝썬' 의혹 눈덩이

    ... 발단…강남서 수사 배제·약물범죄 단속 '뒷북' 논란 경찰, 수사권 조정에 '불똥' 노심초사…"의혹 안 남게 철저히 수사" 서울 강남의 유명 클럽 '버닝썬' 측이 미성년자 출입사건 무마를 위해 경찰관에 돈을 건넨 정황이 드러나며 논란이 날로 커지고 있다. 당초 단순 폭행 사건으로 시작한 버닝썬 사건은 클럽 내 마약류 투약과 유통, 성범죄, 경찰 유착 등으로 의혹이 계속 번지는 ...

    한국경제 | 2019.02.26 10:18 | YONHAP

  • thumbnail
    경찰 “버닝썬 지시로 강남署에 돈 살포” 유착 진술 확보

    빅뱅 승리가 공동대표로 재직했던 서울 강남의 클럽 '버닝썬'과 서울 강남경찰서의 유착 의혹을 수사하는 경찰 광역수사대가 관련 진술을 확보했다고 경찰이 25일 밝혔다. 민갑룡 경찰청장은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버닝썬과 경찰 간 유착 고리로 지목된 전직 경찰관 강모 씨와 관련해 “조사 과정에서 '(강씨로부터) 지시를 받고 돈을 받고 배포를 했다'는 직접 진술이 나와 긴급체포했다"고 ...

    한국경제 | 2019.02.25 17:50

  • 버닝썬 브로커는 전직 경찰…"지시받고 돈 건넸다" 진술

    서울 강남 클럽 ‘버닝썬’ 측에서 돈을 받아 경찰관들에게 살포한 혐의로 입건된 전직 경찰관이 “지시에 따라 돈을 건넸다”고 진술한 것으로 25일 확인됐다. 검찰이 구속영장을 반려한 것과 관련해 민갑룡 경찰청장은 “절차상의 문제일 뿐 범죄 입증은 충분히 할 수 있다”고 밝혔다. 민 청장은 이날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버닝썬과 경찰 간 유착고리로 지목된 전직 경찰관 강모씨의 구속영장이 검찰에서 ...

    한국경제 | 2019.02.25 17:43 | 이현진

  • thumbnail
    버닝썬 사건에 조폭 출신 연루…경찰에 금품전달 역할

    호남지역 '관심 대상' 조폭 출신…조직차원 개입은 아직 확인 안돼 서울 강남 클럽 '버닝썬'과 경찰 간 유착 의혹 연루자에 폭력조직 출신 인물이 포함된 것으로 확인됐다. 아직 조직과 해당 인물 사이에 관련성이 드러난 바는 없으나 어떤 경위로 그가 관여하게 됐는지에 관심이 쏠린다. 25일 경찰에 따르면 버닝썬 측으로부터 민원 해결 요청을 받고 경찰관들에게 금품을 전달하는 데 관여했다는 의혹을 받는 이모씨는 ...

    한국경제 | 2019.02.25 16:04 | YONHAP

  • thumbnail
    '악질경찰' 이선균, 버닝썬 현실 반영? "비리 눈 감고, 범죄 사주하는 경찰"

    ... 눈길을 끌었다. 영화 '악질경찰'은 뒷돈은 챙기고, 비리는 눈감고, 범죄는 사주하는 쓰레기같은 악질 경찰이 폭발사건 용의자로 몰린 후 거대한 음모에 휘말라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았다. 최근 강남 클럽 '버닝썬'과 관련해 경찰들의 유착 의혹이 빚어지는 상황에서 악질 경찰 속 경찰의 모습이 어떻게 그려질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이선균은 극중 악질 중의 악질인 경찰 조필호 역을 맡았다. 이선균은 "지금까지 했던 캐릭터보다 ...

    연예 | 2019.02.25 15:56 | 김소연

  • thumbnail
    버닝썬 유착 의혹 `수면 위`…"지시받고 돈 살포" 진술 확보

    서울 강남 유명 클럽 `버닝썬`의 경찰관 유착 의혹을 수사하는 경찰이 미성년자 출입 사건 무마 의혹과 관련해 "지시를 받고 돈을 뿌렸다"는 진술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민갑룡 경찰청장은 25일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버닝썬과 경찰 간 유착 고리로 지목된 전직 경찰관 강모 씨의 구속영장이 검찰 단계에서 기각된 것과 관련 "조사 중에 긴급체포를 해야 하는 상황이고 체포시한이 굉장히 한정돼 있었다"며 "경찰로서는 수사하는 입장에서는 ...

    한국경제TV | 2019.02.25 14:17

  • thumbnail
    강남경찰서 '버닝썬 유착' 어디까지 연결됐나…불법 무마하려 돈 살포

    서울 강남의 유명 클럽 '버닝썬'의 경찰관 유착 의혹을 수사하는 경찰이 미성년자 출입 사건 무마 의혹과 관련해 지시를 받고 돈을 뿌렸다는 진술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민갑룡 경찰청장은 25일 경찰청 기자간담회에서 버닝썬과 경찰 간 유착 고리로 지목된 전직 경찰관 강 모 씨에 대해 "애초 조사하는 과정에 '지시를 받고 돈을 받고 배포를 했다'는 진술이 나와서 긴급체포했다"라고 밝혔다. 구속영장이 검찰에서 ...

    한국경제 | 2019.02.25 13:56 | 이미나

  • thumbnail
    버닝썬 유착 의혹…"지시받고 경찰에 돈 살포" 진술 확보

    "버닝썬 수사하다 보니 방치해선 안 될 정도로 마약 심각" 서울 강남의 유명 클럽 '버닝썬'의 경찰관 유착 의혹을 수사하는 경찰이 미성년자 출입 사건 무마 의혹과 관련해 '지시를 받고 돈을 뿌렸다'는 진술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민갑룡 경찰청장은 25일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버닝썬과 경찰 간 유착 고리로 지목된 전직 경찰관 강모 씨의 구속영장이 검찰 단계에서 기각된 것과 관련해 ...

    한국경제 | 2019.02.25 12:43 | YONHAP

  • thumbnail
    '버닝썬 유착' 의심 강남서 전·현직 경찰관 계좌·통신 압수수색

    빅뱅 승리가 운영한 것으로 알려진 서울 강남의 유명 클럽 '버닝썬'과 서울 강남경찰서 경찰관들의 유착 의혹을 수사하는 경찰이 관련자들의 계좌 및 통신 기록에 대한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고 강제수사에 돌입했다. 25일 사정 당국에 따르면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버닝썬의 미성년자 출입 사건 무마 의혹과 관련해 자금 거래가 의심되는 버닝썬 측 관계자들과 다수 전·현직 경찰관의 계좌 및 통신 기록을 확보해 분석 중이다. ...

    한국경제 | 2019.02.25 09: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