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211-2220 / 2,3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버닝썬 유착 의혹 전직 경찰관, 구속영장 반려…석방된 이유는?

    빅뱅 승리가 이사로 재직했던 강남의 유명 클럽 '버닝썬'과 경찰 유착 중심에 있는 것으로 지목돼 긴급 체포됐던 전직 경찰관이 구속되지 않고 석방됐다. 23일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에 따르면 검찰은 경찰이 전직 경찰관 강모씨에 대해 변호사법 위반 혐의로 신청한 구속영장을 반려했다. 이에 따라 긴급체포됐던 강씨는 일단 석방된다. 전직 경찰관이자 모 화장품 회사 임원인 강씨는 클럽-경찰 유착의 연결고리 역할을 했다는 의혹을 받는다. ...

    한국경제 | 2019.02.23 16:50 | 김예랑

  • thumbnail
    검찰 '버닝썬 유착 고리' 전직 경찰관 영장 반려…일단 석방

    검찰 "금품공여자 조사·수수명목 소명 필요"…경찰 "추가수사 후 영장 재신청" 서울 강남 유명 클럽 '버닝썬'과 경찰 간 유착 고리로 지목된 전직 경찰관에 대해 경찰이 신청한 구속영장을 검찰이 청구하지 않고 돌려보냈다. 사건을 수사하는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에 따르면 검찰은 경찰이 전직 경찰관 강모씨에 대해 변호사법 위반 혐의로 신청한 구속영장을 23일 반려했다. 이에 ...

    한국경제 | 2019.02.23 16:42 | YONHAP

  • thumbnail
    '버닝썬' 내보낸 르메르디앙 호텔…클럽에 거액 투자

    호텔 소유주 전원산업, 버닝썬 지분 42% 보유·10억 대여 버닝썬 공동대표, 전원산업 이사로 재직…"특수관계·운영관여 의혹 밝혀야" 클럽 버닝썬이 마약 유통과 경찰 유착 등 각종 의혹이 쏟아지며 문제가 되자 임대차 계약 해지 통보를 한 르메르디앙서울 호텔의 소유주가 버닝썬과 지분 관계 등으로 얽힌 '특수관계'인 것으로 드러났다. 버닝썬을 둘러싸고 제기되는 각종 의혹을 해소하려면 ...

    한국경제 | 2019.02.23 09:29 | YONHAP

  • thumbnail
    소속사 "박한별 남편 승리 동업자 맞다…추측성 보도는 그만" 당부

    ... 달라"고 요청했다. 유씨와 승리의 합작사인 유리홀딩스 법인명은 박한별 남편 유 씨의 ‘유’, 승리의 본명 이승현의 ‘리’를 따서 지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승리는 '버닝썬 폭행 및 마약혐의' 논란 보도에 앞서 버닝썬 사내이사직에서 물러났으며 지난 19일 유리홀딩스 대표직에서도 물러났다. 하지만 감사 자리에 매니저 지 모씨가 자리하고 있어 꼼수 논란에 휩싸였다. 승리는 연이은 버닝썬 논란 중에 ...

    한국경제 | 2019.02.22 20:41 | 이미나

  • thumbnail
    '버닝썬 유착 고리' 전직 경찰관 구속영장 신청

    경찰 옷 벗고 화장품업체 임원 변신…'미성년자 출입' 무마 의혹 서울 강남의 유명 클럽 '버닝썬'의 경찰 유착 의혹을 살펴보는 경찰이 클럽에 영업 편의를 알선해주는 대가로 공무원들에게 금품을 건넨 혐의를 받는 전직 경찰관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변호사법 위반 혐의로 전직 경찰관 강 모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22일 신청했다고 23일 밝혔다. 경찰은 또 이번 사건과 관련, ...

    한국경제 | 2019.02.22 19:42 | YONHAP

  • thumbnail
    버닝썬 개장 1년만에 112신고 120건…마약·성추행·약취유인

    서울 강남의 유명 클럽 '버닝썬'이 개장한 이후 약 1년간 이 클럽과 관련해 접수된 112 신고가 120여건이 넘는 것으로 조사됐다. 22일 더불어민주당 이재정 의원실이 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클럽 버닝썬 ... 경찰 관계자는 "역삼지구대의 월평균 신고 건수는 2천500건에 달해 신고내역을 추출하기 위해 '버닝', '르메르디앙', '봉은사로 120(역삼동 602)'등으로 검색해 출동내역을 ...

    한국경제 | 2019.02.22 19:39 | YONHAP

  • thumbnail
    박한별 남편, 승리 파트너 `유리홀딩스` 대표?…버닝썬 논란 계속

    배우 박한별(35)의 남편이 빅뱅 승리(29)의 사업파트너로 알려지면서 파문이 일고 있다. 승리가 사내이사를 지냈던 강남 클럽 `버닝썬`이 폭행·마약 등 범죄의혹에 중심에 서있는터라 박한별 남편의 이름 또한 주목받고 있는 것. 22일 스포츠조선에 따르면, 금융인으로 알려졌던 박한별 남편은 승리와 함께 `유리홀딩스`라는 업체를 운영했다. 박한별 남편의 성씨 `유`와 승리의 `리`의 이름을 따 지은 것으로 알려진 유리홀딩스는 승리는 라멘 프랜차이즈 ...

    한국경제TV | 2019.02.22 18:43

  • '경찰-버닝썬 유착고리' 전직 경찰에 영장신청

    경찰이 성폭행 개입, 마약 판매 등 각종 의혹을 받고 있는 클럽 버닝썬과 유착 의혹이 불거진 전직 경찰관의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전직 서울 강남경찰서 경찰관 강모씨(44)의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22일 밝혔다. 화장품 회사 임원으로 재직 중인 강씨는 작년 7월 이 클럽에서 일어난 ‘미성년자 출입 사건’이 무혐의로 종결된 데 핵심적인 역할을 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강씨는 이문호 버닝썬 대표에게 수백만원을 ...

    한국경제 | 2019.02.22 17:36 | 조아란

  • thumbnail
    '승리 사업파트너' 박한별 남편, '버닝썬' 의혹 알았나 [공식입장]

    ... '유리홀딩스'라는 업체의 대표는 박한별의 남편이라고 보도했다. 유리홀딩스의 업체명도 승리의 리, 유 씨의 유를 따서 지은 것으로 알려졌다. 승리는 공동대표로 이름을 올렸다가 자리에서 물러났다. 일각에서는 유리홀딩스가 버닝썬의 지주 격 회사라는 의혹을 보내기도 했다. 승리가 운영하는 것으로 알려져 화제가 됐던 강남 클럽 버닝썬은 마약 유통과 투약, 성폭행 등이 이뤄졌다는 의혹이 제기돼 경찰이 수사 중이다. 이 클럽의 이사직을 맡았던 빅뱅의 승리도 ...

    연예 | 2019.02.22 17:09 | 김예랑

  • thumbnail
    승리 사업파트너 유씨, 박한별 남편으로 밝혀져…소속사 "동업자는 맞지만 사생활"

    ... 입대를 앞둔 승리가 유리홀딩스의 대표 자리에서 물러나면서 유 모씨가 단독 대표를 맡고 있다. 22일 박한별의 소속사 플라이업엔터테인먼트는 승리와 유 모씨가 사업 파트너인 것은 맞다고 인정하면서도, “유리홀딩스가 최근 논란이 된 클럽 버닝썬 사건과 연관돼 있는지 등은 배우의 사생활과 관련된 것이어서 입장을 밝힐 수 없다”고 말을 아꼈다. 일각에서는 유리홀딩스가 버닝썬을 비롯해 승리가 운영한 사업체의 지주 격인 회사라는 주장이 나왔다. 2017년 12월 유리홀딩스가 ...

    텐아시아 | 2019.02.22 16:53 | 김하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