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271-2280 / 2,4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버닝썬 사건에 조폭 출신 연루…경찰에 금품전달 역할

    호남지역 '관심 대상' 조폭 출신…조직차원 개입은 아직 확인 안돼 서울 강남 클럽 '버닝썬'과 경찰 간 유착 의혹 연루자에 폭력조직 출신 인물이 포함된 것으로 확인됐다. 아직 조직과 해당 인물 사이에 관련성이 드러난 바는 없으나 어떤 경위로 그가 관여하게 됐는지에 관심이 쏠린다. 25일 경찰에 따르면 버닝썬 측으로부터 민원 해결 요청을 받고 경찰관들에게 금품을 전달하는 데 관여했다는 의혹을 받는 이모씨는 ...

    한국경제 | 2019.02.25 16:04 | YONHAP

  • thumbnail
    '악질경찰' 이선균, 버닝썬 현실 반영? "비리 눈 감고, 범죄 사주하는 경찰"

    ... 눈길을 끌었다. 영화 '악질경찰'은 뒷돈은 챙기고, 비리는 눈감고, 범죄는 사주하는 쓰레기같은 악질 경찰이 폭발사건 용의자로 몰린 후 거대한 음모에 휘말라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았다. 최근 강남 클럽 '버닝썬'과 관련해 경찰들의 유착 의혹이 빚어지는 상황에서 악질 경찰 속 경찰의 모습이 어떻게 그려질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이선균은 극중 악질 중의 악질인 경찰 조필호 역을 맡았다. 이선균은 "지금까지 했던 캐릭터보다 ...

    연예 | 2019.02.25 15:56 | 김소연

  • thumbnail
    버닝썬 유착 의혹 `수면 위`…"지시받고 돈 살포" 진술 확보

    서울 강남 유명 클럽 `버닝썬`의 경찰관 유착 의혹을 수사하는 경찰이 미성년자 출입 사건 무마 의혹과 관련해 "지시를 받고 돈을 뿌렸다"는 진술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민갑룡 경찰청장은 25일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버닝썬과 경찰 간 유착 고리로 지목된 전직 경찰관 강모 씨의 구속영장이 검찰 단계에서 기각된 것과 관련 "조사 중에 긴급체포를 해야 하는 상황이고 체포시한이 굉장히 한정돼 있었다"며 "경찰로서는 수사하는 입장에서는 ...

    한국경제TV | 2019.02.25 14:17

  • thumbnail
    강남경찰서 '버닝썬 유착' 어디까지 연결됐나…불법 무마하려 돈 살포

    서울 강남의 유명 클럽 '버닝썬'의 경찰관 유착 의혹을 수사하는 경찰이 미성년자 출입 사건 무마 의혹과 관련해 지시를 받고 돈을 뿌렸다는 진술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민갑룡 경찰청장은 25일 경찰청 기자간담회에서 버닝썬과 경찰 간 유착 고리로 지목된 전직 경찰관 강 모 씨에 대해 "애초 조사하는 과정에 '지시를 받고 돈을 받고 배포를 했다'는 진술이 나와서 긴급체포했다"라고 밝혔다. 구속영장이 검찰에서 ...

    한국경제 | 2019.02.25 13:56 | 이미나

  • thumbnail
    버닝썬 유착 의혹…"지시받고 경찰에 돈 살포" 진술 확보

    "버닝썬 수사하다 보니 방치해선 안 될 정도로 마약 심각" 서울 강남의 유명 클럽 '버닝썬'의 경찰관 유착 의혹을 수사하는 경찰이 미성년자 출입 사건 무마 의혹과 관련해 '지시를 받고 돈을 뿌렸다'는 진술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민갑룡 경찰청장은 25일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버닝썬과 경찰 간 유착 고리로 지목된 전직 경찰관 강모 씨의 구속영장이 검찰 단계에서 기각된 것과 관련해 ...

    한국경제 | 2019.02.25 12:43 | YONHAP

  • thumbnail
    '버닝썬 유착' 의심 강남서 전·현직 경찰관 계좌·통신 압수수색

    빅뱅 승리가 운영한 것으로 알려진 서울 강남의 유명 클럽 '버닝썬'과 서울 강남경찰서 경찰관들의 유착 의혹을 수사하는 경찰이 관련자들의 계좌 및 통신 기록에 대한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고 강제수사에 돌입했다. 25일 사정 당국에 따르면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버닝썬의 미성년자 출입 사건 무마 의혹과 관련해 자금 거래가 의심되는 버닝썬 측 관계자들과 다수 전·현직 경찰관의 계좌 및 통신 기록을 확보해 분석 중이다. ...

    한국경제 | 2019.02.25 09:45

  • thumbnail
    '버닝썬 유착' 계좌·통신 압수수색…클럽 공동대표 소환

    전·현직 경찰관 등과 자금 거래 조사…금품전달 고리 전직경관 영장 재신청 서울 강남의 유명 클럽 '버닝썬'의 경찰관 유착 의혹을 수사하는 경찰이 관련자들의 계좌 및 통신 기록에 대한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아 강제수사에 돌입했다. 25일 사정 당국에 따르면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버닝썬의 미성년자 출입 사건 무마 의혹과 관련해 자금 거래가 의심되는 버닝썬 측 관계자들과 전·현직 경찰관 등의 ...

    한국경제 | 2019.02.25 09:19 | YONHAP

  • thumbnail
    버닝썬과 유착 의혹에 이미지 구긴 경찰…'마약범죄 카르텔 해체' 수사 총력

    서울 강남의 유명 클럽 ‘버닝썬’에서 불거진 마약 범죄 의혹을 계기로 경찰이 마약 관련 수사에 총력전을 펼친다. 범정부 공조체계를 마련해 마약 유통부터 마약을 통한 성범죄와 성범죄 촬영물 유포까지 ‘약물범죄 사슬’을 뿌리뽑겠다는 계획이다. 경찰관과 유흥업소 간 유착 의혹도 함께 파헤치기로 했다. 경찰청은 앞으로 3개월간 전국 지방청과 경찰서 마약수사관 1053명은 물론 형사, 여성청소년, 사이버, 외국인 ...

    한국경제 | 2019.02.24 18:47 | 이현진

  • thumbnail
    '버닝썬' 앞으로 서울청이 수사 … 강남경찰서 '유착관계' 발각 굴욕

    서울 강남의 유명 클럽 '버닝썬' 관련 폭력 사건을 수사 중이던 강남경찰서가 수사 주체에서 제외됐다. 서울지방경찰청은 강남서에서 수사 중이던 클럽 '버닝썬' 폭력 사건을 서울청 광역수사대로 넘기기로 했다고 24일 밝혔다. 강남서가 맡던 사건이 모두 서울지방경찰청으로 넘어간 것은 소속 경찰관이 버닝썬과 유착 관계에 있다는 의혹이 불거진 상황에서 강남서에 계속 수사를 하는 것은 부적절하다는 비판이 이어진 데 따른 조치다. ...

    한국경제 | 2019.02.24 18:02 | 이미나

  • thumbnail
    경찰 '버닝썬 파문'에 클럽 마약 총력전…범정부 대응도 추진

    3개월간 수사인력 총동원, 클럽 등지 특별단속…"약물범죄 카르텔 해체" '버닝썬' 등 유명 클럽을 진원지로 둔 마약 유통과 이를 이용한 성범죄 의혹 등이 사회문제로 떠오르자 경찰이 강력한 단속을 예고했다. 경찰청은 이달 25일부터 5월24일까지 3개월간 전국 마약수사관을 포함, 수사부서 역량을 총동원해 마약류 등 약물 이용 범죄 집중단속을 벌인다고 24일 밝혔다. 경찰은 마약을 매개로 사회에 해악을 ...

    한국경제 | 2019.02.24 09:5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