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301-2310 / 2,4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버닝썬 직원 `마약 투약` 혐의 구속...유통경로 관심

    마약류 투약 혐의를 받는 서울 강남의 유명 클럽 `버닝썬` 직원이 경찰에 구속됐다. 버닝썬 논란이 불거진 이후 구속자가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 관계자는 버닝썬 직원 A씨를 구속했다고 18일 밝혔다. A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은 전날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렸다. A씨의 신병을 확보한 경찰은 그를 상대로 마약 유통경로를 밝히는 데 수사력을 모을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다만 "A씨에 대해 추가로 조사할 ...

    한국경제TV | 2019.02.18 08:43

  • thumbnail
    클럽 '버닝썬', 결국 영업 중단.."각종 의혹에 막중한 책임감 느껴"

    마약 투약 및 성범죄 의혹을 받고 있는 클럽 '버닝썬'이 결국 영업을 중단했다. 버닝썬 이문호 대표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지금까지 클럽 '버닝썬'과 관련한 각종 의혹들로 인해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는 말씀 올린다"며 "최근 버닝썬을 둘러싸고 발생한 의혹에 대해 클럽 대표로서 막중한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클럽 버닝썬은 모든 사람들이 어떻게 하면 즐겁게 어울릴 수 있을지 고민해 만들어낸 결과였다. ...

    스타엔 | 2019.02.18 08:30

  • thumbnail
    '마약 투약' 버닝썬 직원 구속…'유통 의혹' 中여성 출국정지

    직원 신병확보한 경찰, 마약 유통 규명에 집중…中여성 '애나' 추가 소환 방침 경찰 "빅뱅 멤버 승리, 필요하면 조사할 수도" 마약류 투약 혐의 등을 받는 서울 강남의 유명 클럽 '버닝썬' 직원이 경찰에 구속됐다. 버닝썬 논란이 불거진 이후 구속자가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또 버닝썬 내에서 마약을 유통했다는 의혹을 받는 중국인 여성에 대해서는 출국정지 조처가 내려졌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 ...

    한국경제 | 2019.02.18 08:28 | YONHAP

  • thumbnail
    버닝썬 마약 논란 `애나` 고소인 신분 조사…3시간여 조사 후 귀가

    서울 강남의 유명 클럽 `버닝썬`에서 강제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중국인 여성 A씨가 고소인 신분으로 출석해 경찰 조사를 받았다.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A씨는 17일 오후 3시 35분부터 6시 40분까지 3시간여 조사를 받고 귀가했다. 경찰은 "통역 입회하에 A씨와 클럽 사이의 고용관계와 김씨를 고소한 배경 등에 초점을 맞춰 조사했다"며 "고소인의 답변은 수사 사항이라 공개할 수 없다"고 밝혔다. A씨는 이날 취재진이 마련한 포토라인을 피해 ...

    한국경제TV | 2019.02.17 20:01

  • thumbnail
    버닝썬 마약의혹 '애나' 성추행 고소인 조사…3시간만에 귀가

    이틀째 경찰소환…전날엔 마약유통 혐의 피의자로 소환 '김모씨가 강제추행' 주장 관련 진술 서울 강남의 유명 클럽 '버닝썬'에서 강제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중국인 여성 A씨가 고소인 신분으로 출석해 경찰 조사를 받았다.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A씨는 17일 오후 3시 35분부터 6시 40분까지 3시간여 조사를 받고 귀가했다. 경찰은 "통역 입회하에 A씨와 클럽 사이의 고용관계와 김씨를 고소한 ...

    한국경제 | 2019.02.17 19:56 | YONHAP

  • thumbnail
    클럽 버닝썬, 영업 중단…압수수색에 직원 소환 조사까지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KBS 뉴스 방송화면. / 폭행과 마약 투약 의혹이 불거진 클럽 버닝썬이 17일부터 영업을 중단한다. 버닝썬의 한 직원은 자신의 SNS에 ‘업장 내부 사정으로 17일부터 영업이 종료된다’고 밝혔다. 버닝썬이 입주해 있는 호텔 르메르디앙 서울 측은 버닝썬에 임대계약 해지를 통보하고 내용증명을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버닝썬에 대한 각종 의혹을 조사 중인 경찰은 지난 14일 압수수색을 마쳤다. ...

    텐아시아 | 2019.02.17 18:36 | 김하진

  • 경찰 마약 수사, 강남 클럽 전체로 확대

    서울 강남의 유명 클럽인 버닝썬에서 ‘VIP 고객’을 상대로 마약을 판매했다는 혐의를 받고 있는 중국인 여성 A씨(일명 애나)가 14시간 동안 경찰 조사를 받았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 관계자에 따르면 A씨는 16일 오전 11시30분께부터 다음날 오전 1시30분까지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조사를 받았다. 경찰은 A씨가 일부 손님에게 마약을 판매했는지, 클럽 내에서 조직적으로 마약 투약과 유통이 이뤄졌는지 ...

    한국경제 | 2019.02.17 17:33 | 이수빈

  • thumbnail
    버닝썬 마약 의혹 `애나` 이번엔 추행 고소인 신분 출석

    서울 강남의 유명 클럽 `버닝썬`에서 강제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중국인 여성 A씨가 고소인 신분으로 경찰에 출석했다.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A씨는 17일 오후 3시 20분께 경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고 있다. 그는 이날 취재진이 마련한 포토라인을 피해 않고 다른 통로를 이용해 비공개로 출석했다. 경찰은 "A씨는 클럽에서 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여성 2명 중 1명"이라고 밝혔다. A씨는 버닝썬에서 `애나`라는 이름으로 일하며 VIP 고객들을 ...

    한국경제TV | 2019.02.17 16:33

  • thumbnail
    '버닝썬' 마약판매 의혹 애나, 이틀째 경찰 출석

    서울 강남의 유명 클럽 '버닝썬'에서 강제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중국인 여성 A씨가 고소인 신분으로 경찰에 출석했다.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A씨는 17일 오후 3시 20분께 경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고 있다. 그는 이날 취재진이 마련한 포토라인을 피해 않고 다른 통로를 이용해 비공개로 출석했다. 경찰은 "A씨는 클럽에서 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여성 2명 중 1명"이라고 밝혔다. A씨는 버닝썬에서 '애나'라는 ...

    한국경제 | 2019.02.17 16:14

  • thumbnail
    버닝썬 마약판매 의혹 '애나' 이틀째 경찰에…추행 고소인 신분

    '김모씨에게서 강제추행' 주장…전날엔 마약유통 혐의 피의자로 소환 서울 강남의 유명 클럽 '버닝썬'에서 강제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중국인 여성 A씨가 고소인 신분으로 경찰에 출석했다.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A씨는 17일 오후 3시 20분께 경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고 있다. 그는 이날 취재진이 마련한 포토라인을 피해 않고 다른 통로를 이용해 비공개로 출석했다. 경찰은 "A씨는 클럽에서 추행을 ...

    한국경제 | 2019.02.17 16:0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