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2,3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속보] '버닝썬 경찰총장' 윤규근, 2심서 벌금

    '버닝썬 경찰총장' 윤규근 총경이 항소심에서 벌금형을 선고 받았다. 1심에서는 무죄를 선고 받았지만 2심에서는 일부 혐의가 유죄로 나오면서다. 서울고법 형사13부(최수환 최성보 정현미 부장판사)는 20일 윤 총경에게 무죄를 선고한 1심을 깨고 자본시장법 위반·증거인멸 교사 혐의를 유죄로 인정했다. 재판부는 벌금 2000만원을 선고하고 추징금 319만원을 명령했다. 그는 가수 승리를 비롯한 연예인들의 단체 대화방에서...

    한국경제 | 2021.05.20 14:17 | 이송렬

  • thumbnail
    [1보] '버닝썬 경찰총장' 윤규근 2심서 벌금형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20 14:12 | YONHAP

  • thumbnail
    '버닝썬 경찰총장' 윤규근 오늘 2심 선고…1심 무죄

    ... 전 대표 측에 알려준 혐의를 받는다. 또 녹원씨엔아이(옛 큐브스)의 정모 전 대표와 유착해 사건 무마를 대가로 수천만원대 주식을 받은 혐의와 정 전 대표가 알려준 미공개 정보를 이용해 주식을 거래한 혐의도 있다. 윤 총경은 버닝썬 수사 과정에서 정 전 대표에게 휴대전화 메시지를 삭제하도록 한 혐의로도 기소됐다. 그는 승리와 가수 정준영 등이 있던 카카오톡 대화방에서 '경찰총장'으로 불리며 유착 의혹이 제기됐다. 하지만 1심 재판부는 모든 혐의를 무죄로 ...

    한국경제 | 2021.05.20 05:30 | YONHAP

  • thumbnail
    '버닝썬 경찰총장' 윤규근 이번주 2심 선고…1심에선 무죄

    클럽 ‘버닝썬’ 관련 혐의로 재판 중인 가수 승리(본명 이승현) 측과 유착한 혐의로 기소된 이른바 ‘경찰총장’ 윤규근 총경(51)의 항소심 판결이 이번 주 나온다. 앞서 1심에서 윤 총경은 무죄를 선고받았다. 16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고법 형사13부(최수환 최성보 정현미 부장판사)는 오는 20일 윤 총경의 항소심 선고 공판을 연다. 윤 총경은 승리와 가수 정준영 등이 있던 카카오톡 대화방에서 &#...

    한국경제 | 2021.05.16 10:13 | 최진석

  • thumbnail
    1심 무죄 '버닝썬 경찰총장' 윤규근 이번주 2심 선고

    ... 방해)를 받는다. 또 녹원씨엔아이(옛 큐브스)의 정모 전 대표와 유착해 사건 무마를 대가로 수천만원대 주식을 받은 혐의(알선수재)와 정 전 대표가 알려준 미공개 정보를 이용해 주식을 거래한 혐의(자본시장법 위반)도 있다. 윤 총경은 아울러 버닝썬 수사 과정에서 정 전 대표에게 텔레그램 등 휴대전화 메시지를 삭제하도록 한 혐의(증거인멸 교사)로도 기소됐다. 1심 재판부는 모든 혐의를 무죄로 판단했다. 경찰관에게 사건 내용을 보고하도록 한 것이 '의무 없는 일'을 하게 ...

    한국경제 | 2021.05.16 06:00 | YONHAP

  • thumbnail
    법정 서는 중앙지검장, 檢 '조직 안정'은 어디로? [남정민 기자의 서초동 일지]

    ... 나옵니다. 김학의 불법 출국금지 사건에 얽힌 일련의 상황들이 결국 "조직의 명운을 걸고 김학의 사건을 책임져라"는 대통령의 지시에서부터 시작됐다는 겁니다. 2019년 3월 문재인 대통령은 "장자연, '버닝썬', 김학의 사건은 검경 지도부가 조직의 명운을 걸고 철저히 진상을 규명하라"는 지시를 내립니다. 그리고 김학의 전 차관은 해당 진상규명 지시가 있고 며칠 지나지 않아 출국을 시도했습니다. 한 검찰 간부는 "대통령이 ...

    한국경제 | 2021.05.15 17:12 | 남정민

  • thumbnail
    '수사 외압' 이성윤, 차규근·이규원 재판부에 배당

    ... 차관 출금 사건 수사를 중단하도록 압력을 가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지검장은 기소 직후 "수사 외압은 없었는데 기소가 돼 안타깝다. 향후 재판에서 명예 회복을 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형사합의27부의 재판장인 김 부장판사는 지난해 '버닝썬' 사건에서 가수 승리와 유착한 혐의 등으로 기소된 윤규근 총경에게 무죄를 선고한 바 있다. 김 부장판사는 춘천지법 원주지원장을 지내던 시절 강원변호사회 선정 우수 법관에 꼽히기도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4 14:23 | YONHAP

  • thumbnail
    법원, '버닝썬 유착 무죄' 前경찰관에 보상 결정

    클럽 버닝썬과 경찰 사이의 연결고리로 지목돼 재판에 넘겨졌다가 무죄가 확정된 전직 경찰관이 형사보상금 수천만원을 받게 됐다. 12일 관보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51부(고연금 부장판사)는 지난달 20일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알선수재) 혐의로 기소돼 무죄를 선고받은 강모씨에게 5천760만원의 형사보상금을 지급하기로 했다. 형사보상이란 구금된 미결수가 무죄 판결이 확정된 경우 국가가 보상해주는 제다. 강씨는 또 재판 과정에서 ...

    한국경제 | 2021.05.12 11:52 | YONHAP

  • thumbnail
    [文정부 4년] ⑤ 주요일지

    ...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김연철 통일부 장관, 조동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최정호 국토교통부 장관,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 내정 ▲ 3.10∼16 = 브루나이·말레이시아·캄보디아 순방 ▲ 3.18 = '버닝썬·김학의·장자연 사건' 철저 수사 지시 ▲ 3.20 = 문형배·이미선 헌법재판관 지명 ▲ 3.26 = 한·벨기에 정상회담 ▲ 3.28 = 취임 후 첫 주한 외국기업인 초청 간담회 ▲ 3.29 = '고가건물 매입' 논란 김의겸 ...

    한국경제 | 2021.05.07 06:01 | YONHAP

  • thumbnail
    YG, 우리사주 차명 취득 논란…탈세·기업 윤리 오명

    ... 차익을 남긴 사실이 확인됐다"며 "YG 현 대표도 포함됐다"고 5일 보도했다. SBS에 따르면 해당 사실은 2019년 당시 양현석 대표 프로듀서와 그룹 빅뱅 전 멤버 승리가 연루됐던 이른바 '버닝썬 사태'로 시작됐던 세무조사를 통해 국세청이 포착했다. YG는 2011년 11월 상장 당시 우리사주(상장사가 발행 주식의 일부를 직원들에게 먼저 배정하는 주식)를 배정했는데, 현재 YG 대표이사인 화보경 씨를 비롯한 몇몇 임원과 ...

    텐아시아 | 2021.05.06 11:40 | 최지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