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8601-148610 / 169,5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경제위기론 `솔솔'…에버랜드 수사 어디로

    ... 한다는 의견도 있다고 한다. 시민단체는 한결같이 우려의 목소리를 내고 있다. 경제개혁연대 김상조 소장은 14일 "정부가 재계의 일방적인 주장을 수용하는 분위기가 계속되면서 법원과 검찰의 판단에 영향을 줄까 우려된다. 건전한 시장경제 질서를 마련하는 차원에서 법원과 검찰이 불특정다수에 피해를 주는 기업 범죄를 엄히 다스리는 등 신뢰할 수 있는 판단을 해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서울연합뉴스) 조성현 기자 eyebrow76@yna.co.kr

    연합뉴스 | 2007.03.14 00:00

  • 그곳이 궁금하다 - 동남아

    ... 예상하고 있다. 현재 필리핀에 거주하는 한국인은 공식 집계로 6만8500명이지만 실제로는 이의 3배로 추정되고 있다. 대부분은 주로 마닐라, 바기오 한인 타운에 있으며 최근 앙겔레스가 새로운 은퇴 빌리지로 부상하고 있다. 다만 한국인 범죄자의 도피처로 필리핀이 많이 이용되는 데다 한국인에게 사기를 당하는 경우도 증가하고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현지 치안도 불안해 총을 든 가드가 지키는 빌리지에서만 살아야 한다는 점, 한국인이 증가하면서 현지인과의 갈등이 사회문제로 대두되는 ...

    한경Business | 2007.03.13 09:42

  • 청소년위 "성범죄 초범이라도 신상공개"

    청소년집 500곳 신설..청소년프로그램 인증 도입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성범죄를 막기 위해 성범죄자 신상공개의 범위를 `재범 이상'에서 초범으로 확대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또 2013년까지 전국의 읍.면.동에 `청소년 문화의 집' 500곳을 조성하는 사업도 추진된다. 국가청소년위원회는 13일 노무현 대통령이 참석한 가운데 시내 대방동 서울여성플라자에서 열린 `2007년 여성.아동.청소년 정책 부처별 업무보고'에서 청소년 대상 성범죄를 막기 위해 ...

    연합뉴스 | 2007.03.13 00:00

  • 청소년 상대 성범죄 초범도 신상공개 추진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성범죄를 막기 위해 초범에 대해서도 신상을 공개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지금은 '재범 이상'인에 대해서만 신상을 공개하고 있다. 국가청소년위원회는 13일 노무현 대통령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대방동 서울여성플라자에서 열린 '2007년 여성ㆍ아동ㆍ청소년 정책 부처별 업무보고'에서 청소년 대상성범죄를 막기 위해 신상공개 범위를 확대하고 공개내용 열람 범위도 피해자와 그 가족은 물론 지역주민까지로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한국경제 | 2007.03.13 00:00 | 김철수

  • 의붓딸 성폭행한 `인면수심'

    서울 양천경찰서는 13일 의붓딸을 상습적으로 성폭행한 혐의(성폭력범죄의처벌및피해자보호등에관한법률 위반)로 A(40)씨를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2005년 10월 의붓딸인 B(당시 13세)양의 방에서 컴퓨터로 음란 애니메이션을 보다 옆에서 자고 있던 B양을 성폭행하는 등 최근까지 수차례에 걸쳐 B양을 성폭행ㆍ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B양이 의붓아버지의 범행을 어머니에게 말하면 어머니가 의붓아버지와 헤어질 것 같아서 가족에게 말하지 ...

    연합뉴스 | 2007.03.13 00:00

  • [세계 컴퓨터 과학자대회] "DDoS 공격 개인이 막기엔 한계"

    ... 인디애나 퍼듀대 컴퓨터학과) 브라젠드라 판다 교수 (미국 아칸소주립대 컴퓨터학과) 홍지만 교수 (숭실대 정보통신대학 컴퓨터학부) 사회:신승윤 교수 (미국 사우스다코다주립대 컴퓨터학과, 서울대 컴퓨터공학부 초빙교수) ▶사회=컴퓨터 범죄로 인해 정보보안 문제가 심각하다고 하는데 어느 정도입니까. ▶로저스 교수=피싱,파밍,이메일 가로채기 등이 자주 일어납니다. 한 명의 해커가 수백만,수천만달러를 쉽게 훔쳐낼 수 있는 상황입니다. 한국도 피싱과 파밍 공격이 미국 ...

    한국경제 | 2007.03.13 00:00 | 이해성

  • "BDA, `北 돈세탁 증거없다'"

    ... 맥러플린 변호사는 이어 "BDA가 장부관리에 충분한 주의를 기울이지 않아 결과적으로 돈 세탁이 이뤄질 수 있는 가능성도 있기는 하지만, BDA가 돈세탁에 이용된 사실을 알고 있었다는 명백한 증거도 없을 뿐 아니라 그 어떤 범죄활동도 조장하지 않았다"고도 주장했다. 신문은 언스트 & 영이 조사한 내용 가운데 BDA가 북한의 단천상업은행의 계좌 개설을 허용해왔다는 내용도 담겨 있다고 지적했다. 단천상업은행은 미국이 재래식 무기, 탄도미사일 등의 판매와 ...

    연합뉴스 | 2007.03.13 00:00

  • 이재순 전 사정비서관 검찰 복직 신청

    ... 임명됐으며 제이유 의혹이 불거지자 작년 12월 사표를 냈다. 검찰은 그러나 제이유 사업자로 활동한 이 전 비서관 가족 6명이 제이유 영업이 중단된 작년 12월 이후 1억5천여만원의 특별보상 수당을 받은 부분은 서울중앙지검 부패범죄특별수사본부에 재배당해 사법처리 여부를 추후 결정키로 했다. 대검 감찰부도 14일 오후 4시 외부인사 등으로 구성된 감찰위원회를 열고 거짓진술을 강요했다는 의혹을 받아온 제이유 수사팀의 백모 검사와 김모 부장검사에 대한 징계 수위를 ...

    연합뉴스 | 2007.03.13 00:00

  • [리포트] 코스닥 업그레이드 '말로만'

    ... 잡아놓을 경우 사유재산권 침해 논란에 휘말릴 우려가 있고 .예약매매, 차명계좌 등 각종 편법이 동원될 소지가 있기 때문이라는 설명입니다. 이에대해 코스닥 시장본부 관계자는 “코스닥 시장의 건전성 제고를 위해서는 감독기관의 제도개선 노력으로는 한계가 있는 만큼 횡령이나, 배임, 주가조작 등 증권범죄에 대한 강력한 법적 제제수단 마련이 선행돼야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WOW-TV NEWS 박병연입니다. 박병연기자 bypark@wowtv.co.kr

    한국경제TV | 2007.03.12 00:00

  • 美 미성년 학생과 성관계 맺은 여교사 논란

    ... 것은 비정상적인 행동"이라고 강조했다. 가데르는 "가해자들의 대다수가 '나는 사랑을 필요로 하는 학생들을 도왔을 뿐'이라고 말하지만 이는 자신의 행위를 부정하려는 것일 뿐"이라고 지적했다. 주 당국은 교사를 채용하기에 앞서 범죄사실 유무를 확인하는 절차를 거치고 있으나 가해자의 대다수가 전과가 없던 것으로 밝혀져 허점이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한편 뉴저지주는 교내 자원봉사자들의 배경까지 확인하는 방안을 마련하는가 하면 버지니아주는 외부인이 학교를 ...

    연합뉴스 | 2007.03.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