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1241-151250 / 166,9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경기경찰청 5대범죄 검거율 '꼴찌'

    경기지방경찰청의 5대 범죄(살인.강도.강간.절도.폭력) 검거율이 전국 14개 지방경찰청 가운데 최하위인 것으로 나타났다. 7일 경기지방경찰청이 국회 행자위 유기준(한나라당) 의원에게 제출한 국감 자료에 따르면 올 1∼8월 경기지역에서 발생한 5대 범죄는 5만9천435건이었고 검거는4만4천732건으로 검거율이 75.3%에 불과했다. 특히 여름휴가 등으로 절도사건이 빈발했던 지난 7월에는 65.3%의 최저 검거율를 보였다. 반면 강원지방경찰청의 ...

    연합뉴스 | 2004.10.07 00:00

  • 캐나다 대사관 진입 탈북자 1명 처리 불투명

    ... 전념하고 있으며 우리는 이 과정을 지켜보고있다"고 말했다. 중국 외교부 당국자는 지난주 캐나다 대사관이 대사관 구내로 들어간 탈북자 44명 전원을 중국에 인도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중국은 외교단지로 들어가 망명을 하려는 행위를 범죄로 간주한다. 그러나 버체트 대변인은 중국 당국이 환자를 넘기라고 압력을 넣고있는 지를 밝히지는 않았다. 이와 관련해 한국 소식통은 대사관 이외 장소에서 치료를 받은 탈북자의 사례가 없는 만큼 앞으로 일어날 상황을 추측하기가 ...

    연합뉴스 | 2004.10.07 00:00

  • "경기경찰, 미군기지 집창촌 단속안해"

    ... "경기경찰은 지난달 23일 성매매특별법이 시행된 뒤 10월 3일까지 이와 관련, 61건 140명을 단속했으나 도내 주한미군기지 주변을 단속한 사례는 없었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성매매는 이제 국내법상 범법행위이며 주한미군의 공무외 범죄에 대해서는 대한민국이 재판권을 가지므로 성매매를 한 미군은 처벌 대상"이라며 "경찰이 이를 곤란히 여겨 미군부대 주변 단속을 회피하는 것이 아니냐"고 지적했다. 이 의원은 "경기경찰청은 성매매 처벌과 관련, 주한미군에 대한 입장을 ...

    연합뉴스 | 2004.10.07 00:00

  • 안상수 시장 사법처리 여부 관심

    ... 두고있다. 만일 안 시장이 이씨로 부터 금품제공 의사를 사전에 알고, 수용했다면 특정경제가중처벌법상 뇌물수수죄 적용이 가능하다. 하지만 안 시장이 이씨의 금품제공 의사를 알았더라도, 이를 받겠다는 의사를 나타내지 않았다면 범죄구성 요건이 성립되기 어렵다. 단지 안 시장이 금품을 받겠다는 말을 하지 않았다 하더라도 정황상 수용한 것으로 볼 수 있을 경우에는 뇌물수수죄를 적용할 수 있다고 법조계에서는 보고있다. 인천지역 김모 변호사는 "굴비상자 사건은 ...

    연합뉴스 | 2004.10.07 00:00

  • 서방소식통, "北-中국경 이상없다"

    ... 8월 인민해방군이 7월 압록강에서 부교(浮橋)를 이용한 도하훈련을 실시했다는 일본 산케이(産經)신문의 보도는 사실이 아니라고 부인했다. 중국의 정규군 국경 배치와 북-중 국경협정 체결을 둘러싸고 ▲탈북자 급증 방지와 불법 월경 및 범죄 방지 ▲미-북 동시압박 ▲미국의 다자간 작전 성사 표시라는 등 각종 분석이 엇갈리고 있으나 아직 구체적인 내용와 의도는 파악되지 않고 있다. 그러나 이는 북-중간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는 징조로 분석되고 있고, 탈북자증가, 6자회담 ...

    연합뉴스 | 2004.10.07 00:00

  • "휴대폰 5대이상 소유자 5만4천명"

    ... 1만1천70명으로 각각 늘어난 반면 KTF와 KT는 8천508명에서 8천96명으로 줄었다. 홍 의원측은 휴대폰 복수 소유자가 급증한데 대해 "올해초 번호 이동성 제도가도입된뒤 업체간 가입자 확보 경쟁이 치열했기 때문"이라고 분석한뒤 "도.감청 의혹도 휴대폰 복수소유자 증가의 원인이 됐을 것"이라며 "범죄에 악용될 소지를 막기위해 한 사람이 개통할 수 있는 휴대폰 수를 제한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서울=연합뉴스) 김정선기자 jsk@yna.co.kr

    연합뉴스 | 2004.10.07 00:00

  • 경기지역 경찰관 연루 범죄 증가

    절도와 폭력 등 범죄를 저지른 경찰관이 증가하고 있지만 이들에 대한 처벌은 솜방망이 수준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6일 경기지방경찰청이 국회 행정자치위 홍미영(열린우리당) 의원에게 제출한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올해들어 지난 8월말 현재 도내에서 범죄에 연루된 경찰관은 모두 42명으로, 이 가운데 10명이 구속되고 32명이 불구속입건됐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36명)에 비해 6명이 늘어난 것으로 구속자수와 불구속자수도 각각 ...

    연합뉴스 | 2004.10.06 00:00

  • [美대선 TV토론] 케리진영 토론앞서 체니에 포화

    ... "체니가 책임질 수 있길 바란다"며 거듭 강조했다. 톰 하킨 민주당 상원의원은 로이터 통신과의 인터뷰에서 핼리버튼 스캔들을 언급하면서 "체니와 부시가 선거에서 악착같이 싸우는 것은 민주당이 정권을 잡아 스캔들을 파헤칠 경우 모종의 범죄 혐의로 기소될 것을 우려하고 있기 때문"이라며 거칠게 비난해다. 로이터는 "체니측은 체니의 핼리버튼 연루설이 잘못되고 근거없는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지만 민주당은 에드워즈 후보가 TV 토론에서 핼리버튼 문제를 물고 늘어지길 기대하고 있다"고 ...

    연합뉴스 | 2004.10.06 00:00

  • "세계 테러용의자 6천명, 도난여권 400만개"

    ... 연설에서 테러리즘은 "무차별적인 공격 목표로 인한 재앙적 결과"를 초래한다는 점에서 전세계 보안 당국은 물론 일반 시민들에게도 상당한 우려를 주고 있다고 지적했다. 회의 주최국인 멕시코의 라파엘 마세도 연방검찰청(PGR) 청장은 조직범죄가 날로 커져가고 있고 다양화하고 있으며 동시에 국경을 초월해 자행되고 있다면서, 전세계 국민의 평화와 안녕을 보장하기 위해 모든 국가들이 협력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번 인터폴 멕시코 연례총회는 테러척결을 집중적으로 다루면서, 마약 ...

    연합뉴스 | 2004.10.06 00:00

  • 인천시교육청, 비위공무원 '솜방망이' 처벌

    인천시교육청이 각종 범죄및 비위 사실과 관련,형사처벌을 받은 교육공무원들에 대해 '솜방망이' 처벌을 해온 것으로 나타났다. 인천시교육청이 6일 국회 교육위원회 정봉주의원(열린우리당.서울 노원갑)에게제출한 국감자료에 따르면 지난해부터 지난 8월말까지 각종 범죄로 처벌된 교육공무원은 259명에 달했다. 이들중 사법기관으로 부터 증거불충분이나 혐의없음 판정을 받은 35명을 제외한나머지는 유죄판결을 받았다. 유형별로는 음주운전, 도로교통법 위반 등 ...

    연합뉴스 | 2004.10.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