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3241-153250 / 155,4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워커힐카지노 벌금-추징금 9백억원 이를듯

    ... (주)파라다이스투자개발 이 86년부터 모두 1백23억원을 포탈하고 1백20억원 상당의 외화를 국외로 빼돌린 사실을 밝혀내어 이 회사 부회장 김성진(63.구속중)씨 외에 경리 부장 김한기(45)씨와 일본판촉부장 정훈구(46)씨를 특정범죄가중처벌법 위반(조세포탈) 및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 위반(재산국외도피) 혐의로 추가 구속했다. 검찰은 또 나라 밖으로 달아난 워커힐카지노 전 사장 정낙진(57)씨, 홍 콩지사장 이진현(57)씨, 일본지사장 박영호(42)씨를 ...

    한국경제 | 1993.09.24 00:00

  • 워커힐 카지노 1백21억 해외유출,탈세 122억...검찰 발표

    ... 85억원보다 37억9천여만원이 더 많은 1백22억 9천여만원인 것으로 수사결과 드러났다고 말했다. 검찰은 이에 따라 파라다이스 투자개발 김성진부회장(63)과 워커힐 카지노 김한기경리부장(45), 정훈구일본판촉부장 등 3 명을 특정범죄 가중처벌법 위반(조세포탈)및 특정경제범죄 가중처 벌법 위반(재산 국외도피) 등 혐의로 구속하고, 해외에 도피중 인파라다이스 투자개발 회장 전낙원씨(66), 워커힐 카지노 최 계녕회계부장(45),정락진 전사장(57), 이진형 ...

    한국경제 | 1993.09.23 00:00

  • 천기호전치안감 징역5년 구형...서울형사지법

    서울형사지법 합의25부(양삼승부장판사)는 22일 슬롯머신 업소 허가와 관련,뇌물을 받은 혐의로 구속기소돼 징역 6년이 구형된 전치안감 천기호 피고인(58)에게 특정범죄가중처벌법 위반(뇌물수수)죄를 적용,징역 5년에 추징금 9천2백50만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또 천피고인에게 뇌물을 준 혐의로 불구속기소돼 벌금형이 구형된 슬롯머신업자 박충희피고인(53)에게는 벌금형보다 무거운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한국경제 | 1993.09.23 00:00

  • 전 치안감 천기호씨에 징역5년 선고...슬롯머신 관련

    서울형사지법 합의25부(양삼승 부장판사)는 22일 슬롯머신업소 허가와 관 련, 뇌물을 받은 혐의로 구속기소돼 징역 6년이 구형된 전치안감 천기호피 고인(58)에게 특정범죄가중처벌법 위반(뇌물수수)죄를 적용,징역 5년에 추 징금 9천2백50만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또 천피고인에게 뇌물을 준 혐의로 불구속기소돼 벌금형이 구형 된 슬롯머신업자 박충희 피고인(53)에게는 벌금형보다 높은 징역 1년에 집 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

    한국경제 | 1993.09.22 00:00

  • 실명제 깔보다 다친 `멍청한 도둑'많다...경찰검거율 높아

    실명제 실시로 현금자산을 은닉한 공직자가 진퇴 양난에 빠져 있는 것처 럼 `범죄꾼''들도 큰 타격을 입고 있다. 그동안 훔치거나 빼앗은 수표를 가명 또는 타인명의로 쓸 수 있었지만 실명제 실시로 은행이나 업소 등에서 본인 확인여부가 철저히 강화되자 경 찰의 그물에 속속 걸려들고 있는 것. 실명제가 실시된 지난 8월 12일이후 각종 범행으로 취득했거나 주운 수 표를 사용하다 경찰에 붙잡힌 사람은 경기도에서만 40여명. 실명제가 경찰관 수천명을 ...

    한국경제 | 1993.09.21 00:00

  • <도토리> `날치기수표' 유흥비탕진 실명확인과정 덜미

    .날치기당한 고액권 수표를 주워 사용한 20대 남자가 금융기관의 실 명 확인 덕으로 경찰에 구속돼 실명제 실시가 범죄수사에 한몫을 했다. 경기도 안양경찰서는 19일 날치기당한 1백만원짜리 자기앞수표를 길에 서 주워 사용한 최기옥(21.안양시 안양3동 903-17)씨를 점유이탈물 횡령 혐의로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최씨는 지난 8일 오전 3시께 안양3동 진흥아파트 앞 빈 터에서 이아무개(48)씨가 날치기당한 1백만원짜리 자기앞수표 1장을 ...

    한국경제 | 1993.09.20 00:00

  • [사설] (20일자) 흑자 100억달러는 가능하다

    ... 중세적 금욕생활이 우리가 추구해야할 모습인것 처럼 권장되고 있다. 사실은 모두가 돈을 원하면서,그것을 위해 집단적인 극한투쟁까지 불사하면서도 남이 가진 돈은 비리시하여 시장경제의 뼈대인 이익추구행위가 떳떳하게 활개펴지 못하고 범죄혐의자 처럼 숨죽이며 잠복하는 꼴이 되었다. 그래서 그동안 발전의 원동력이었던 왕성한 욕구가 해체되고 있는 느낌이며 개인이나 기업등 경제주체들의 의욕이 떨어져 있다. 21세기에 선진국이 되려는 것이 나라와 국민의 흔들림없는 욕구이면서 ...

    한국경제 | 1993.09.19 00:00

  • 안기부,정보조정협의회 폐지키로...안기부법 개정안 마련

    ... 입법예고키로 했다. 17일 총무처에 따르면 정부는 개정안에서 안기부가 국가정보기관으로서 본연의 임무에 충실할 수 있도록 안기부의 정치적 중립을 제도적으로 보장하고 안기부에 대한 국회의 통제를 강화하며 대 테러.국제 조직 범죄 임무 등 새로운 정보영역을 추가하기로 했다. 개정안은 안기부의 직무에 방첩, 대 테러 및 국제 조직범죄를 위한 국 내보안정보 활동을 추가하고 반공법 관련 범죄수사를 삭제했다. 개정안은 현재 부장.차장 및 기조실장만 정치활동에 ...

    한국경제 | 1993.09.18 00:00

  • 부당대출 사례비 받은 새마을금고 이사장 구속

    ... 4억여원을 대출해주고 사례금 등으로 7천여만원을 받은 인천시 남구 도화 2동 새마을금고 이사장 조창화(54.인천시 남구의회 의원), 전 상무 유진 영(54.인천시 북구 갈산동), 부장 유희숙(여.33.")씨 등 3명을 특정 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위반 혐의로 구속했다. 검찰에 따르면 조씨 등은 지난 2월17일 이아무개(61)씨에게 6천3백만원 을 대출해주는 등 위장전입, 허위증명서 첨부 등의 수법으로 비회원 20명 에게 32회에 걸쳐 14억7천만원을 불법 ...

    한국경제 | 1993.09.18 00:00

  • 납품비리 정형의등 34명 적발...수뢰 12명 이레적 불구속

    ... 배임증재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은 또 항공권 제공편의를 받는 등 비교적 뇌물 액수가 적은 성모 병원 의사 김모씨 등 19명은 해당 의료기관에 비위사실을 통보했다. 그러나 석교수 등 3명은 뇌물액수가 5천만~2천만원에 달해 특정범죄가 중처벌법에해당하는데도 경찰이 불구속처리해 `봐주기 수사''는 비난을 사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서울대학병원 정형외과과장인 석교수는 지난 91년 8월 (주)골드메디칼대표 신씨로부터 인공고관절 등 정형외과용 의료용구를 수 ...

    한국경제 | 1993.09.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