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5201-155210 / 165,0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법원 `성범죄자 신상공개' 위헌제청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성범죄자의 신상공개가헌법상 `이중처벌금지 원칙'에 위배된다며 법원이 헌법재판소에 위헌여부를 가려달라고 위헌심판을 제청했다. 이에따라 헌재의 위헌여부에 대한 결정이 내려질 때까지 관련재판이 한시적으로중단되는 가운데 여성단체 등이 거센 반발조짐을 보이는 등 벌써부터 큰 파장이 일고 있다. 서울행정법원 행정11부(재판장 한기택 부장판사)는 24일 청소년 성매매 혐의로벌금형이 확정된 전직 공무원 A씨가 낸 위헌법률심판제청 신청 사건에서 ...

    연합뉴스 | 2002.07.24 00:00

  • 청보위, 성범죄자 신상공개 '강행'

    서울행정법원의 청소년 성범죄자 신상공개제도에대한 위헌법률심판 제청에도 불구하고 청소년보호위원회가 오는 9월로 예정된 3차신상공개를 강행키로 해 논란이 예상된다. 청소년보호위원회(위원장 이승희)는 오는 9월 청소년을 상대로 성범죄를 저지른대상자 675명의 신상을 당초 방침대로 공개한다고 24일 밝혔다. 위원회는 9월18일까지 당사자들의 이의신청을 받아 심의를 한뒤 명단을 공개하기로 했다. 위원회는 최근 법원이 신상공개제도가 이중처벌 금지와 기본권을 ...

    연합뉴스 | 2002.07.24 00:00

  • 서해연안 해상범죄 급증

    올 상반기 서해 연안의 해상범죄가 지난해보다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군산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올 1-6월 관내에서 발생한 해상범죄는 총 1천385건으로 이중 15명을 구속하고 1천332명을 불구속 입건했으며 37명은 관계기관에 인계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925건)에 비해 31%나 증가한 수치며 구속사범도 전년 동기에 비해 5배나 늘었다. 유형별로는 사기.횡령사건이 737건, 강.절도 12건, 폭력 15건, 수산법령 위반 542건, ...

    연합뉴스 | 2002.07.24 00:00

  • 하마스, '피바다' 보복 선언

    ... 이스라엘군의 가자시티 공습과정에서 민간인 14명과 함께 목숨을 잃었다. 성명은 이어 살라 셰하데의 '학생들"이 23일 밤 알-카삼여단이 자체 제작한 카삼로켓을 가자지구 유대인 정착촌에 발사했다고 밝히면서 "이는 유대민족주의자들이이번 범죄를 저지른 대가로 감수해야할 피바다 보복의 처음이자 분명한 답변"이라고덧붙였다. 하마스는 이와 함께 이스라엘인 전원이 공격 목표임을 천명했다고 이집트 MENA통신이 보도했다. 마흐무드 알-자아르 하마스 대변인은 "모든 이스라엘인은 ...

    연합뉴스 | 2002.07.24 00:00

  • 법원 '원조교제 신상공개' 위헌제청 .. 여성단체 반발

    법원이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성범죄자의 신상을 공개하는 것은 동일한 범죄에 대해 이중처벌을 금지하는 헌법 원칙에 위배된다"며 위헌 심판을 제청했다. 이에 따라 청소년보호위원회와 여성단체 등의 반발이 예상되는 등 파장이 커질 전망이다. 서울행정법원 행정11부(재판장 한기택 부장판사)는 24일 청소년 성매매 혐의로 벌금형이 확정된 전직 공무원 A씨가 낸 위헌법률 심판제청 신청 사건에서 "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20조 2항 1호 및 3∼5항이 ...

    한국경제 | 2002.07.24 00:00

  • [`신상공개 위헌제청' 의미와 파장]

    법원이 청소년 대상 성범죄자의 신상공개 조치가 헌법에 위배된다는 의심을 하게 된 이유는 크게 두가지다. 첫째 신상공개제도가 `모든 국민은 동일한 범죄에 대해 거듭 처벌되지 않는다'고 규정한 헌법상 `이중처벌금지의 원칙'에 위배된다는 것이다. 이 원칙은 동일한 범죄행위에 대해 국가가 형벌권을 거듭 행사할 수 없도록 함으로써 국민의 기본권을 보장하기 위한 것인데, 이미 형사처벌을 받은 성범죄자의신상을 공개할 경우 이중처벌을 하는 셈이 된다는 것이 ...

    연합뉴스 | 2002.07.24 00:00

  • 코스닥기업 신뢰 '치명타' .. '새롬 내부거래' 파문

    이번에 증권선물위원회가 적발해 낸 새롬기술 임직원 및 오상수 사장 친인척의 위법행위는 최악의 증권범죄로 받아들여지고 있다. 회사의 고급 정보를 수시로 접할 수 있는 위치에 있던 피의자들이 자신들이 입을 피해를 일반투자자들에게 전가시킨 혐의가 드러났기 때문이다. 새롬기술의 전 이사 오모씨와 조모씨는 지난해 9∼10월 초 새롬기술의 미국내 자회사 다이얼패드가 파산위기에 몰렸다는 것과 새롬기술이 다이얼패드를 지원하지 않을 방침임을 확인하고 지난해 10월4일부터 ...

    한국경제 | 2002.07.24 00:00

  • 할인카드 회원모집 5억7천만원 가로채

    서울지검 동부지청은 24일 할인카드 회원을 모집, 가입비를 가로챈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로 김모(34)씨를 구속했다. 검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해 10월17일 서울 성동구 성수동 자신의 할인카드 회사 사무실에서 이모(26.여)씨의 휴대전화로 전화를 걸어 "휴대전화 사용자중 특정고객을 선정, 각종 할인혜택을 받을 수 있는 할인카드 회원을 모집한다"고 속여 회원에 가입시키고 회비 36만원을 가로채는 등 지난해 9월부터 최근까지 1천700여명으로부터 ...

    연합뉴스 | 2002.07.24 00:00

  • 청소년 상대 동성애 매매 수사

    ... 12월 모 채팅 사이트를 통해 만난 15세 여자 청소년과 동성애를한 30대 주부를 적발, 수사를 벌였지만 대가관계 입증에 실패해 무혐의 처분했다고 밝혔다. 검찰 관계자는 "최근 동성애자에 대한 사회적 인식이 개선되고 있지만 성인들이 청소년의 성을 사는 행위는 성적 취향에 관계없이 성범죄에 해당한다"며 "따라서 청소년을 상대로 동성애 파트너를 사는 것은 단속대상"이라고 강조했다. (서울=연합뉴스) 조계창 기자 phillife@yna.co.kr

    연합뉴스 | 2002.07.24 00:00

  • 국제사회, 이스라엘 공습 비난확산

    ... 인한 민간인 희생을 상징적으로 나타내주는 생후 2개월된 아기의 시신을 치켜들고 오열 속에 행진했으며 일부 참석자들은 허공에 총을 쏘며 복수를 다짐했다. 야세르 아라파트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은 이스라엘의 공격을 "역겹고 추한범죄, 인간이라면 상상할 수 없는 학살"이라고 비난했다. 나빌 아부 루네이나 자치정부 수반 보좌관은 무장단체 하마스와 민간인에 대한공격 중지에 관해 합의에 근접해가고 있는 상황이었다고 설명하고 "오로지 더 많은폭력만을 목적으로 하는 ...

    연합뉴스 | 2002.07.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