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5281-155290 / 164,7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아세안 경찰, 범죄 대처 협력 강화키로

    아세안(동남아국가연합) 10개 회원국 경찰총수들은 30일 캄보디아 프놈펜에서 회의를 갖고 국제범죄 및 테러리즘에 맞서 싸우는데 정부 차원에서 협력할 것을 각국 정부에 촉구했다. 이들은 이날 3일간의 회의를 마친 뒤 공동 선언문을 채택, 마약 밀매, 사이버범죄, 금융 사기 등의 범죄에 대처하기 위한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또 테러 용의자에 관한 정보를 교환하는 한편 테러척결을 위해 회원국 경찰간공동노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특히 회원국중 ...

    연합뉴스 | 2002.05.31 00:00

  • 중국범죄조직과 연계된 여권밀매조직 적발

    부산지방경찰청은 31일 내국인들로부터 매입한여권을 중국 현지 범죄조직에 팔아넘긴 혐의(여권법 위반 등)로 여권밀매조직 총책 길모(41.부산 해운대구 우동)씨 등 5명을 구속했다. 경찰은 또 이들에게 자신들의 여권을 팔아넘긴 황모(28.무직.부산 동구 초량4동)씨 등 14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밀입국 알선조직 길씨 등은 지난해 3월부터 황씨 등 무직자나 대학생,가정주부 등 60여명으로 부터 20만-70만원씩 주고 여권을 사들여 중국 ...

    연합뉴스 | 2002.05.31 00:00

  • 美인권단체, FBI 권한강화 '시민자유침해' 반발

    ... 권력에 대한 법무장관의 끝없는 욕구를 보여주고 있다"고 말했다. FBI는 3천명이상의 희생자를 낸 9.11 테러 예방에 도움이 될수도 있었던 경고를무시하거나 놓쳤다는 비난을 받고 있다. ACLU는 애쉬크로프트의 새 지침하에서는 범죄에 대한 사전정보가 없이도 FBI 요원들이 이슬람사원, 교회, 유대교 예배당등 종교시설들을 자유롭게 출입할 수 있고, 웹사이트들과 인터넷 대화방을 수색할 수 있는 특권을 누리게 된다면서 결국 "국내 스파이 행위"를 증가시킬 것이라고 ...

    연합뉴스 | 2002.05.31 00:00

  • 이거성씨 긴급체포, 내일 영장

    ... 뿐"이라며 추가돈수수 의혹은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은 이씨가 이 전 부회장으로부터 받은 돈을 홍업씨에게 전달했는지 여부를캐고 있으며, 이날 오후 이 전 부회장을 불러 이씨와 대질조사를 벌인 뒤 6월1일 이씨에 대해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알선수재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할 방침이다. 검찰은 홍업씨가 이거성씨 주선으로 이 전 부회장과 서울 강남 R호텔 룸살롱에서 두차례 술자리를 가졌다는 첩보를 입수, 이 전 부회장 등을 상대로 진위여부를확인중이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5.31 00:00

  • LA 예산절감 위해 죄수 석방

    ... 셰리프(보안관)국은 예산절감을 위해 죄수 약 400명을 석방키로 했다. 리 바카 셰리프국장은 29일 2만5천달러이하의 보석금이 책정된 수감자 400명을법정출두서약을 받고 풀어줄 것이라고 말했다. 바카 국장은 그러나 가정폭력, 아동범죄, 보호관찰위반과 관련된 죄수는 석방대상에서 제외된다고 밝혔다. 카운티 교정당국은 그동안 교도소를 운영할 기금이 바닥났기 때문에 죄수 석방오에는 다른 대안이 없다고 주장해왔다. 그러나 카운티 슈퍼바이저(감독관), 판검사들은 죄수 ...

    연합뉴스 | 2002.05.31 00:00

  • [노모 굶어 죽으면 며느리보다 아들 책임 커]

    ... 나오지 않아 치우지 않고도 건강상태를 확인하지 않아 자신을 낳아준 어머니에 대한자식으로서의 최소한 도리마저 하지 않았다"고 아들의 책임을 크게 물었다. 재판부는 이어 "피고인들의 인간성.도덕성 상실과 가족윤리의 근간을 흔드는 중대 범죄에 대해 중형을 선고함이 마땅하나 며느리가 몸에 손을 대는 것마저 노모가싫어할 정도로 갈등이 심해 간병이 어려웠던 점, 3자녀를 돌볼 사람이 없는 점 등을고려해 며느리에게 실형을 면하게 한다"고 며느리를 풀어주는 이유를 설명했다. ...

    연합뉴스 | 2002.05.31 00:00

  • 미-스위스, 對테러전 사법공조협정 추진

    ... 미연방경찰수사국(FBI)와 중앙정보국(CIA) 담당자들과 이틀간의 일정으로 회담을 갖고 대(對)테러전에 대한 협력증진 방안을 논의했다. 베즈 국장은 짐 구룰레 미재무차관이 수석대표로 참석한 이번 양자 회담에서는 금융범죄와 테러에 대한 범죄수사 공조방안이 핵심 현안으로 다뤄졌다고 말했다. 스위스 당국은 알-카에다 테러조직에 대한 배후수사와 관련해 6천100만 달러의 은행계좌를 동결했다. (제네바=연합뉴스) 오재석 특파원 ojs@yna.co.kr

    연합뉴스 | 2002.05.31 00:00

  • 백인들, 소수계 많은 LA 떠난다

    ... 인구가 LA 시의 경우 90년 49.9%에서 57.8%, 카운티의 경우 45.4%에서 54.2%, 캘리포니아주의 경우 31.5%에서 39.5%로 크게 늘었다. 유의영 정보센터소장은 "백인 인구 급감은 지난 92년 LA 폭동과 범죄, 소수계인구 증가에 따라 백인들이 LA 외곽이나 타주로 이동하고 있기 때문"이라며 "중류층이상 백인의 대거 이탈로 LA지역이 미국 안에서 제3세계화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권오연 특파원 ...

    연합뉴스 | 2002.05.31 00:00

  • 美, FBI의 국내 스파이 행위 허용

    ... "이 지침은 FBI가 테러 행위를 추적하고 예방하기 위해 합법적으로 승인되고 헌법에 부합되는 모든 방법을 사용할 수 있는 권한을박탈당할 수 없다는 점을 강조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수사 지침 개정으로 FBI 요원들은 종전과 달리 범죄 행위의 증거를 제시하지 않고도 인터넷 사이트, 도서관, 종교 단체 등 `공개된 장소'에 대한 감시와 수사 활동이 허용된다. FBI의 국내 스파이 행위는 지난 1976년 에드거 후버 당시 국장이 백인 우월주의단체인 쿠 클룩스 클랜(KKK), ...

    연합뉴스 | 2002.05.31 00:00

  • 페루 대법원 후지모리 신병인도 요청 승인

    ... 요청을 받아들여 신병인도 요구를 승인했다고 말했다. 페르난도 올리베라 페루 법무장관은 대법원과 정부 관계자들이 후지모리 전 대통령에 대한 신병인도 요청을 준비중이라고 밝혔다. 올리베라 장관은 "후지모리는 정의를 피하려는 범죄자처럼 행동하고 있다"면서 "그러나 우리는 법이 제대로 집행되고 그가 처벌을 받게 하기 위해 모든 수단을 동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후지모리 전 대통령은 지난해 9월 살인 및 납치 등의 혐의로 사법당국에 기소된이래 페루 정부의 '수배자 ...

    연합뉴스 | 2002.05.3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