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5301-155310 / 164,2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 '부풀리기성' 산업분석 중점 수사

    ... 산업분석을 해온 관행이 검찰의 수사대상이 될 전망이다. 23일 미 언론들에 따르면 법무부는 산업분석가들이 정확치 않은 자료를 통해 투자자들을 오도했을 경우 이를 형사처벌하는 방안을 면밀히 검토하고 있다. 이와 관련, 법무부 범죄조사국 대변인 브라이언 시에라는 증권사의 산업분석을 포함한 기업의 재무보고 내용이 주시대상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또 마이클 셔토프 범죄조사국장은 블룸버그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매수추천기업에대한 분석을 통해 투자자들을 오도한 경우 ...

    연합뉴스 | 2002.04.24 00:00

  • 정부, 필리핀 남부지역 여행자제 요청

    ... 납치가 발생하는 등 치안상태가 열악한 필리핀 남부지역으로의 여행을 자제해 달라는 공문을 일반여행업협회,관광협회중앙회, 관광공사 등에 보냈다고 24일 밝혔다. 문화관광부는 주 필리핀 대사관 및 외교통상부로부터 최근 필리핀 지역내 각종범죄단체에 의한 인질 납치사건과 테러사건 등이 빈발해 여행을 자제시켜 달라는 요청을 받았다고 말했다. 이번 조치는 2000년 이후 필리핀에서 이슬람 반군 및 대도시 범죄단체에 의한인질 납치사건, 마닐라 등 주요 도시 중심가에서 테러사건이 잇따라 ...

    연합뉴스 | 2002.04.24 00:00

  • 미군일병 사망 뒤늦게 밝혀져

    ... 토니 R. 타일러(29) 일병이 숨진 채 발견된 것으로뒤늦게 밝혀졌다. 24일 주한미군에 따르면 사고 당일 타일러 일병이 보이지 않아 이 부대 주임원사가 그의 막사를 찾아가 문을 두드렸으나, 아무런 반응이 없어 문을 열고 들어가보니 타일러 일병이 숨져 있었다는 것이다. 미군 CID(범죄수사대)는 현재 타일러 일병에 대한 부검을 실시, 결과를 기다리는 한편 정확한 사인을 조사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이 유 기자 lye@yna.co.kr

    연합뉴스 | 2002.04.24 00:00

  • 검찰, 홍걸씨 소환문제 '고심'

    ... S건설 손모 회장이 4억원을 홍걸씨에게 빌려줬다는 등 금품 수수와 연관된 사안이다. 검찰 수사팀은 현재 홍걸씨 소환 문제에 대해 다소 예민한 반응을 보이며 말을아끼고 있다. 수사팀의 한 간부는 "지금은 수사 초기단계이고 홍걸씨의 범죄 혐의가 드러난게없어 소환 문제는 검토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범죄 혐의가 명확히 드러나지 않은 점도 있겠지만 수사팀으로선 지난 97년 김영삼 전 대통령의 차남 현철씨를 사법처리할 때처럼 `권부'를 손대는 일이어서 신중한입장을 ...

    연합뉴스 | 2002.04.24 00:00

  • 야 '권력비리' 총력공세

    ... 한다"고 주장했다. 추재엽(秋在燁) 부대변인은 "대통령 주변은 부정.부패, 비리.오염의 종합전시장이며, 청와대는 이를 은폐.축소.왜곡하는 하수종말처리장이 돼가고 있다"고 주장했으며 김성식(金成植) 부대변인은 "수사기밀 유출은 중대한 범죄"라며 "신승남 전 검찰총장과 김대웅 광주고검장을 포함, 지휘고하를 막론하고 엄벌하라"고 주장했다. 한나라당은 또 "`최규선 게이트'야말로 대통령 아들과 청와대 하명수사를 담당하는 경찰간부, 권력 브로커 등이 얽힌 복마전 중의 복마전"이라며 ...

    연합뉴스 | 2002.04.24 00:00

  • 北외무성, 日총리의 신사참배 비난

    북한 외무성은 23일 고이즈미 준이치로(小泉純一郞) 일본 총리의 야스쿠니(靖國) 신사 참배에 대해 "과거 범죄를 정당화하는 행위로도저히 용납할 수 없다"고 비난했다. 24일 조선중앙방송에 따르면 북한 외무성 대변인은 "일본 총리의 이번 참배는일본의 군국화를 반대하는 아시아와 세계 평화애호인민들에 대한 공공연한 정면도전으로 되며 특히 지금 일본에서 벌어지고 있는 군국주의적인 유사시 관련 법안 채택놀음과 때를 같이한 것으로 해 더욱 큰 우려를 자아내고 ...

    연합뉴스 | 2002.04.24 00:00

  • [외교부 '최성규 美입국' 해명]

    ... 입장이었다"고 말했다. 외교부는 이같은 일련의 상황을 설명하며 최씨 입국과 관련해 한미간에 여하한`사전모의'도 없었다고 강조했다. 외교부 당국자는 "사실 최씨 사건은 대사관 및 영사관에 파견된 경찰주재관이업무를 전담하고 있는 실정"이라면서 "외교부는 최씨에 대한 체포영장이 떨어지고한미 범죄인 인도조약에 따라 법무부로부터 최씨 신병인도에 대한 공식요청이 오면이를 미국측에 전달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황재훈기자 jh@yna.co.kr

    연합뉴스 | 2002.04.24 00:00

  • 어린이보험상품 인기

    ... 상품으로 각종 사고때 치료비와 입원비, 수술비는 물론 백혈병 등각종 소아암에 대해서도 보장받을 수 있으며 보험료가 2만∼3만원으로 저렴하다. 상품 가운데는 영구치 상실때 치아클리닉자금을 보장해주거나 유괴, 납치 등 어린이 대상 강력범죄, 학원폭력, 집단따돌림 등으로 인한 정신장애에 대해 보장해주는 상품도 있다. 생보협회 관계자는 "상품을 고를때는 보장내용이 크고 보험료가 저렴한 순수보장형상품을 선택하는 것이 유리하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임상수기자 ...

    연합뉴스 | 2002.04.24 00:00

  • 검찰, `최규선 로비파일' 복구

    ... 김씨가 대형 극장과 매점, PC방, 피자가게 등이 입주해 있는 잠실 소재 10층짜리 모 극장빌딩을 형의 친구 명의로 소유, 관리해 왔다는 의혹이 제기돼 검찰이구체적인 경위를 캐고 있다. 한편 검찰은 미국으로 도피한 최성규 전 총경에 대해 이날 병원비리 수사무마대가의 2천만원 수뢰 혐의로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법무부를 통해 미국측에 영장을근거로 한 긴급범죄인 인도를 청구하고 인터폴에 수배했다. (서울=연합뉴스) 김성용기자 ksy@yna.co.kr

    연합뉴스 | 2002.04.24 00:00

  • 野-외교부 '최성규' 논란

    ... 기다릴 것이 아니라 형사사법 공조요청을 했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공조요청을 하지 않은 것은 직무유기이며 행정부가 조직적으로 최 전 총경의 뉴욕 잠적을 은폐했다는 의혹을 받기에 충분하다는 설명이다. 그러나 외교부측은 "한미간 범죄인인도조약이나 형사사법공조조약이 현재 최씨에게는 적용되지 않는다"면서 "수사기관의 조사결과 최씨의 범죄가 1년초과의 자유형 범죄임이 확실히 드러날 때 범죄인인도조약이 적용가능한 것"이라고 반박했다. 외교부는 또 "형사사법공조조약도 ...

    연합뉴스 | 2002.04.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