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6911-166920 / 169,1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건개 전고검장에게 징역 1년6월 실형 선고...뇌물성 인정

    ... 88년 10월부터 같은해 12월까지 3차례에걸쳐 " 슬롯머신 업계의 대부" 정덕진씨의 동생 덕일씨로부터 "형을 잘 봐달라"는 청탁과 함께 모두 5억4천만원의 뇌물을 받은 혐의로 지난 5월 구속기소돼 검찰로부터 주청구로 특정범죄가중처벌법 위반죄가 적용돼 징역 7년에 추징금 5억4천만원,예비적 청구로 형법상 뇌물수수죄가 적용돼 징역 2년6월에 같은 액수의 추징금이 구형됐었다. 재판부는 이날 판결문에서 "검찰의 주청구에 대해 *이피고인과 덕일씨 간에 형식상이나마 ...

    한국경제 | 1993.10.19 00:00

  • 이건개씨 오늘 선고...박철언의원엔 구형

    ... 5억4천여만원의 뇌물을 받은 혐의로 구속기소된 전대전고검장 이건개피 고인(52)에 대한 1심선고공판이 19일 오전 서울형사지법 합의 23부(재판 장 김황식부장판사)심리로 열린다. 검찰은 지난 7일 결심공판에서 이피고인에게 특정범죄가중처벌법위반 (뇌물수수)죄를 적용, 징역7년추징금 5억4,240만원을 구형했다. 검찰은 또 특가법상뇌물수수죄의 적용이 어려울 경우에 대비해 예비적으로 형법 상뇌물수수죄를 적용, 징역2년6월 추징금 5억4,240만원을 구형했다. ...

    한국경제 | 1993.10.19 00:00

  • 올들어 중학생 성폭행.범죄 크게 늘어...국정감사 자료

    성폭행이나 절도 등 범죄를 저질러 퇴학 및 정학 등의 조치를 받은 중학생 들이 크게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시교육청이 18일 국회 교육위에 제출한 국정감사자료에 따르면 지난 한햇동안 성폭행 사건으로 형사 입건돼 퇴학.정학 등의 조치를 당한 중학생 은 6명에 불과했으나 올해 들어서는 8월까지만 모두 14명이나 적발됐다. 또 작년 1년동안 절도사건으로 형사 입건된 중학생은 19명이었으나 올해엔 8월까지 모두 16명이 적발돼 작년의 ...

    한국경제 | 1993.10.18 00:00

  • 이건개씨 내일 구형...박철언의원엔 구형

    ... 5억4천여만원의 뇌물을 받은 혐의로 구속기소된 전대전고검장 이건개피 고인(52)에 대한 1심선고공판이 19일 오전 서울형사지법 합의 23부(재판 장 김황식부장판사)심리로 열린다. 검찰은 지난 7일 결심공판에서 이피고인에게 특정범죄가중처벌법위반 (뇌물수수)죄를 적용, 징역7년추징금 5억4,240만원을 구형했다. 검찰은 또 특가법상뇌물수수죄의 적용이 어려울 경우에 대비해 예비적으로 형법 상뇌물수수죄를 적용, 징역2년6월 추징금 5억4,240만원을 구형했다. ...

    한국경제 | 1993.10.18 00:00

  • 중학생,성폭행.절도 크게 늘어...8월까지 35명 형사입건

    성폭행이나 절도 등 범죄를 저질러 퇴학 및 정학 등의 조치를 당하는 중학생들이 크게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시교육청이 18일 국회 교육위에 제출한 국정감사자료에 따 르면 지난 한햇동안 성폭행 사건으로 형사 입건돼 퇴학.정학 등 의 조치를 당한 중학생은 6명에 불과했으나 올해 들어서는 그 수가 대폭 증가,지난 8월까지만 모두 14명이나 적발됐다. 또 작년 1년동안 절도사건으로 형사 입건된 중학생은 19명이 었으나 올해엔 8월까지 ...

    한국경제 | 1993.10.18 00:00

  • `무적택시' 활개/160여대 사고무방비...서울시, 일제조사

    ... 뒤에도 계속 돌아다니는 `무적차량''이 바로 그것. 무적택시는 면허가 취소되었기 때문에 자동차보험가입이 안될 뿐만 아 니라 사고발생시 운전자를 검거해도 피해자에게 보험혜택이 없다. 또 차적조회가 어려워 날로 늘어나는 각종 범죄에 악용될 우려가 높다 는 지적이다. 서울시가 10월 현재 `불법운영''으로 적발, 면허취소시킨 차량대수는 모두 45개 회사에서 7백10대. 그중 번호판을 반납하고 등록까지 직접 말소시킨 택시는 전체의 29%인 1백69대에 ...

    한국경제 | 1993.10.17 00:00

  • 여성운전자 단골 납치, 나체사진 찍고 돈 강탈

    서울서초경찰서는 15일 밤늦게 귀가하는 여성자가운전자와 부녀자만을 찍고 금품을 강탈해온 박양섭씨(24.무직.서울 서초구 방배2동)등 3명에 대해 특정 범죄가중처벌법위반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범행에 사용한 카메라와 승 용차를 증거물로 압수했다. 경찰에 따르면 박씨등은 지난 27일 새벽3시경 서초구 양재동 W아파트 112동 놀이터 앞 주차장에 차를 주차하려는 이모씨(28)를 흉기로 위협, 고수부지로 끌고가 1천2백여만원어치의 금품을 빼앗고 ...

    한국경제 | 1993.10.16 00:00

  • 여성운전자만 골라 강도강간한 3명 영장...서울서초경찰서

    서울 서초경찰서는 15일 승용차를 몰고 밤늦게 귀가하는 여성 자가운전자와 부녀자들을 납치,상습적으로 성폭행한 뒤 나체사진을 찍고 금품을 강탈해온 박양섭씨(24.무직.서울 서초구 방배2동 464의4)등 3명에 대해 특정범죄가중처벌법위반(특수 강도강간 등)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은 이들로부터 범행에 사용된 승용차 2대,금반지등 귀금속 5점 및 피해자의 나체사진을 찍은 사진기와 필름 10여매를 증 거물로 압수했다. 경찰에 따르면 ...

    한국경제 | 1993.10.15 00:00

  • 범죄소탕기간중 범죄급증...6개월간 10.8% 늘어

    경찰이 지난 4월부터 대대적으로 추진해온 `범죄소탕 180일 작전'' 기간 에 범죄발생 건수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오히려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 타났다. 서울경찰청이 14일 국회에 제출한 국감 자료에 따르면 올 4월부터 9월 말까지 서울시내에서 발생한 살인, 강도, 강간, 절도, 폭력 등 5대 범죄 건수는 4만4천5백8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4만1백34건)보다 10.8%가 늘 었다. 특히 강간사건의 경우 지난해 4~9월 모두 4백19건이 ...

    한국경제 | 1993.10.14 00:00

  • 강력범죄 대책등 추궁...국회, 어제 14개 상임위 국감

    국회는 13일 법사 내무국방 건설위등 14개 상임위별로 국정감사를 벌이 고 율곡사업감사의 문제점, 해군군사기지설치, 경찰부조리, 골재채취허가 문제등을 추궁했다. 내무위에서 이협 류인태의원(민주)등은 "서울경찰청과 산하경찰서가 올 들어 협력단체 기업인 유지등으로부터 받은 금품은 총3억8천여만원" 이라 며 "아직도 경찰이 관내 업주나 주민들에게 민폐를 끼치고 있는것 아니냐" 고 따졌다. 해군본부에 대한 국방위감사에서 최형우의원(민자)은...

    한국경제 | 1993.10.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