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2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화물연대 파업에 물류대란 우려…산업계 떨고 있다

    ... 애초 운송 계약을 비(非)화물연대 차량과 체결했고 이번 파업에 대비해 예비 차량을 확보하고 선적도 최대한 가까운 항구에서 하는 등 대비책을 마련했다. 전자업계에도 아직 큰 영향은 없다. 삼성전자는 삼성전자로지텍에, LG전자는 범한판토스에 물류대행 업무를 맡기고 있다. 파업이 장기화할 경우 부피가 큰 가전제품의 운송에 일부 차질이 우려된다. 국내 공장에서 생산되는 가전 등 전자제품은 국내 소비 물량뿐만 아니라 수출 물량도 대부분 화물을 이용해 공항·항만까지 ...

    연합뉴스 | 2016.10.10 16:18

  • LG상사, 3분기 영업이익 기대치 밑돌 것…목표가↓-신한

    ... 가능할 것으로 봤다. 내년 1분기부터 인도네시아 감(GAM) 지역에서 300만t 규모의 석탄광산 상업가동이 본격화되기 때문이다. 그는 "올 4분기 중국 석탄 열병합발전소 가동 등도 중장기적 실적 개선에 긍정적"이라며 "올해 범한판토스와 하이로지스틱스 합병에 따른 조직 개편 및 영업망 확충 등이 마무리되면 실적이 본격적으로 개선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조아라 한경닷컴 기자 rrang123@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10.10 08:33 | 조아라

  • thumbnail
    중견 벌크선사 서래해상, 법정관리 신청

    ... 이어질 공산이 크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6일 해운업계에 따르면 서래해상은 지난달 말 서울중앙지방법원 파산부에 법정관리를 신청했다. 법원은 지난 5일 채권과 채무를 동결하기 위해 포괄적 금지명령을 내렸다. 서래해상은 포스코와 범한판토스의 석탄 화물을 주로 운송해온 중견 벌크선사다. 1997년 설립돼 자사 선박 2척, 용선(빌린 배) 4척을 보유하고 있다. 작년 매출은 376억원, 영업손실은 16억원이었다. 해운업계 관계자는 “과거 호황기에 비싸게 사들인 ...

    한국경제 | 2016.10.06 19:40 | 안대규

  • thumbnail
    "자구안 기대이하"…한진해운 법정관리 가나

    ... 있다. ◆해운동맹, 화주, 회사채 투자자 ‘비상’ 한진해운의 법정관리 가능성이 커지면서 기존 화주들도 불안해하고 있다. 해운업계에 따르면 지난 5월 이후 한진해운의 유동성 위기가 가중되면서 LG그룹의 범한판토스를 비롯한 일부 계열사와 한국타이어그룹 등이 현대상선으로 거래처를 옮겼다. 수출 물량을 주로 한진해운에 의존해온 삼성그룹 역시 최근 대책 마련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컨테이너선사가 법정관리에 들어가면 세계 선주들이 선박을 압류해 컨테이너화물 ...

    한국경제 | 2016.08.25 18:09 | 안대규

  • thumbnail
    LG계열 범한판토스, 물류사업 확 키운다

    지난해 LG상사 자회사로 편입된 종합물류업체 범한판토스가 몸집을 키우며 공격적인 사업 확대에 나서고 있다. 최근 업계에서 LG그룹의 물류 사업이 빠르게 커질 것이라는 기대가 나오는 것은 범한판토스의 활약 때문이다. ◆해상~육상까지 전문성 강화 범한판토스는 지난 5일 육상 운송 전문 물류업체 하이로지스틱스에 대한 흡수합병을 완료했다고 공시했다. 하이로지스틱스는 LG전자 물류회사로 업계에서는 알짜회사로 통한다. 범한판토스는 지난해 10월 하이로지스틱스를 ...

    한국경제 | 2016.08.08 19:14 | 정지은

  • 4대그룹 법인 中에 최다배치…'브렉시트' 英엔 2% 진출

    ... 운영 중이며 삼성전자와 제일기획이 각 2곳, 삼성SDS·호텔신라·삼성증권·삼성자산운용·삼성화재도 영국에 법인을 뒀다. 현대차는 현대차와 이노션, LG는 LG전자·범한판토스, SK는 SK하이닉스·SK해운 등이 영국에 법인을 진출시켰다. 2만기업연구소 오일선 소장은 "영국이 EU를 탈퇴하게 되면 세금 인상이 일어날 수 있는데다 우리나라와 새로운 무역협정을 체결해야 하는 등 복잡한 상황이 ...

    연합뉴스 | 2016.06.22 07:26

  • [유가증권 기업공시] (13일) 계룡건설산업 등

    ▲계룡건설산업=예산산업단지개발주식회사에 234억원 규모 채무보증 결정. ▲롯데케미칼=미국 액시올사 인수 제안서를 제출했으나 성사되지 않아 계획 철회. ▲삼호=220억원 규모 SK바이오텍 세종 공장 신축공사 수주. ▲삼호개발=토공사업에 대한 영업정지 처분 취소 결정. ▲동아지질=204억원 규모 기계장비 취득 결정. ▲LG상사=종속회사인 범한판토스가 하이로지스틱스를 흡수합병.

    한국경제 | 2016.06.14 04:58

  • [공시] LG상사 "범한판토스, 하이로지스틱스 흡수합병"

    LG상사는 종속회사인 범한판토스가 하이로지스틱스를 흡수합병한다고 13일 공시했습니다.LG상사는 "범한판토스와 하이로지스틱스의 물류사업을 통합해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고 경영효율성을 증대하기 위한 목적"이라고 밝혔습니다.범한판토스와 하이로지스틱스의 합병기일은 오는 8월 1일입니다.김종학기자 jhkim@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올랜도 총기난사 최소 50명 사망, 범행동기는 동성애 혐오? `신원 확인`ㆍ'복면가왕' 이성우 꺾은 돌고래, 서문탁 ...

    한국경제TV | 2016.06.13 18:45

  • thumbnail
    [해운·조선 국내 발주 확대] 국적선 이용률 일본 62% vs 한국 10%…국내 일감 늘려 해운 살린다

    ... 포워드(3자 물류)사의 국적선 이용 비중을 확대하는 방안이 우선 검토되고 있다. 국내 주요 화주로는 발전공기업, 포스코 등 철강사, SK이노베이션 등 정유사, 삼성전자 등 제조업체 등이 꼽힌다. 대형 포워드사로는 현대글로비스 범한판토스 CJ대한통운 등이 있다. 정부 관계자는 “발전·철강 원료 운송에 쓰이는 벌크선은 국적선 운송 비중이 60~70% 수준이지만 포워드사가 주 고객인 컨테이너선은 20% 이하에 불과한 것으로 추정된다”며 ...

    한국경제 | 2016.06.07 18:45 | 오형주

  • thumbnail
    시너지 최대로…물류+IT+상사는 대기업 '신사업 세트메뉴'

    삼성 LG SK 롯데 등 대기업들이 물류사업에 정보기술(IT)과 상사네트워크를 결합, 미래 성장동력으로 키우려 하고 있다. 지난해 LG그룹의 LG상사가 물류회사 범한판토스를 인수하고, SK그룹 지주회사인 SK(주)가 IT회사인 SK C&C를 합병한 데 이어 삼성SDS가 물류사업 분할을 추진하고 있다. 온라인 상거래 확대 및 IT와의 결합으로 성장성이 커진 물류사업을 육성하고, 성장할 이들 회사를 중심으로 그룹 지배구조도 강화하기 위한 포석으로 ...

    한국경제 | 2016.06.07 17:54 | 김현석/이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