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2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원샷법 처리합의‥지주사 뜬다

    ... 가능성도 제시됩니다.현대차그룹은 정의선 부회장이 지분 23.3% 보유한 현대글로비스와 현대차그룹 지배구조의 핵심인 현대모비스의 합병 시나리오가 더욱 힘을 받는 분위깁니다.이 밖에도 주요증권사들은 현대엔지니어링, 한화S&C, LG상사, 범한판토스, SK, 롯데제과 등을 원샷법 도입과 관련해 주목할 기업으로 꼽습니다.한국경제TV 김치형입니다.한국경제TV 핫뉴스ㆍ스타벅스 커피값 비싼 이유 있었네ㆍ구로역, 20대 남성 투신 사망…출근길 대란ㆍ서울대 출신이 개발한 "하루 30분 영어" 화제!ㆍ제주공항 ...

    한국경제TV | 2016.01.25 18:36

  • 원샷법 처리합의‥지주사 뜬다

    ... 시장에서 더욱 힘을 받는 분위깁니다.정의선 부회장이 지분 23.3%를 보유한 현대글로비스와 현대차그룹 지배구조의 핵심인 현대모비스와의 합병 가능성이 높다는 분석입니다.이 밖에도 원샷법과 관련해 현대엔지니어링, 한화S&C, LG상사, 범한판토스, SK, 롯데제과, 신세계건설 등이 수헤주로 분석되고 있습니다.지금까지 금융투자협회에서 한국경제TV 김치형입니다.김치형기자 chkim@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스타벅스 커피값 비싼 이유 있었네ㆍ구로역, 20대 남성 투신 사망…출근길 ...

    한국경제TV | 2016.01.25 13:31

  • thumbnail
    M&A로 본 5대 그룹의 미래 전략

    ... 원도 안 되는 소형 딜이었다. 그만큼 M&A에 인색했다. 그중 두 건이 3000억~4000억 원 규모였다. LG생활건강이 2010년 4600억 원에 사들인 더페이스샵, LG상사가 2015년 7월 3100억 원에 인수한 범한판토스다. 이 중 범한판토스는 그룹의 방계회사로 오너가 매각 의지를 밝혀 '인수해 준 성격'이 강했다. 제대로 된 M&A는 1건에 불과하다는 의미다. LG그룹은 전통적으로 사세를 키우기 위해 M&A보다 합작을 택하며 신중을 기해 ...

    한경Business | 2015.12.28 15:35

  • "LG상사, 그룹 지배구조 핵심 부상"-이베스트

    이베스트증권은 14일 LG상사가 LG그룹 지배구조 핵심으로 부상했다며 목표주가 4만2000원을 제시하고 분석(커버리지)을 시작했다. 배은영 연구원은 "LG상사가 범한판토스를 인수할 때 그룹 오너 일가가 함께 지분을 사들이면서 LG상사도 지배구조 핵심으로 떠올랐다"며 "LG상사의 (범한판토스) 인수합병(M&A)은 사업 확장보다 승계 이슈와 맞닿아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범한판토스 매출 ...

    한국경제 | 2015.12.14 07:25 | 권민경

  • 강호인 국토부 장관 "물류산업 상생 협업 필수"

    ... 등을 통해 물류기업의 해외진출을 돕고 산업 선진화를 뒷받침하는 한편 화물운송시장의 제도개선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 날 간담회에는 박재억 한국통합물류협회 회장과 손관수 CJ대한통운 대표이사, 최원혁 범한판토스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습니다. 신동호기자 dhshin@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김경란 남편 김상민 의원 재산 얼만지 보니…진짜야? ㆍ`나에게 건배` 윤진서, 란제리 화보 화제 ㆍ대학가상가, 광교(경기대)역 ...

    한국경제TV | 2015.12.11 09:25

  • thumbnail
    [오너 리스크]無분쟁 LG '2년 연속 1위', 롯데·한진은 추락

    ... 평가에서 평가위원들은 LG의 안정적인 오너 경영에 높은 점수를 주었다. 70여 년간 가족경영을 하면서도 한 번도 회사 경영과 관련해 잡음을 일으키지 않은 대목이 인정받은 것이다. 또 오너의 강력한 리더십으로 최근 5년간 더 페이스샵, 범한판토스 등 주요 기업을 대거 인수하며 기업의 경쟁력을 키운 점과 신성장 동력으로서 전기차 배터리 사업의 가능성을 인정받은 측면도 크다. 구본무 LG그룹 회장이 애정을 두고 키워 온 전기차 배터리 사업은 현재 세계 경쟁력 1위로 평가받고 ...

    한국경제 | 2015.12.08 14:26 | 한용섭

  • thumbnail
    [오너 리스크]無분쟁 LG '2년 연속 1위', 롯데·한진은 추락

    ... 평가에서 평가위원들은 LG의 안정적인 오너 경영에 높은 점수를 주었다. 70여 년간 가족경영을 하면서도 한 번도 회사 경영과 관련해 잡음을 일으키지 않은 대목이 인정받은 것이다. 또 오너의 강력한 리더십으로 최근 5년간 더 페이스샵, 범한판토스 등 주요 기업을 대거 인수하며 기업의 경쟁력을 키운 점과 신성장 동력으로서 전기차 배터리 사업의 가능성을 인정받은 측면도 크다. 구본무 LG그룹 회장이 애정을 두고 키워 온 전기차 배터리 사업은 현재 세계 경쟁력 1위로 평가받고 ...

    Money | 2015.12.08 11:01

  • "LG상사, 그룹 물류회사로 거듭나다"-하이

    하이투자증권은 7일 LG상사에 대해 LG그룹 물류회사로 거듭나고 있다며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4만8000원을 제시했다. 이상헌 연구원은 "LG상사는 지난 5월 범한판토스 지분 51%를 3147억원에 인수한 데 이어, 범한판토스는 LG전자의 물류 자회사인 하이로지스틱스 지분 100%를 1054억원에 인수하며 물류사업을 본격화하고 있다"며 "이로써 LG그룹의 해운·항공 물류 뿐 아니라 육상 ...

    한국경제 | 2015.12.07 07:30 | 한민수

  • 범한판토스, 대표이사에 최원혁 부사장 선임

    LG그룹 물류회사인 범한판토스가 정기 임원인사에서 최원혁 범한판토스 부사장을 신임 대표이사로 임명했습니다. 최원혁 신임 대표는 CJ대한통운 출신으로 범한판토스가 해외 사업 확대를 위해 지난 8월 영입했습니다. 최 신임 대표는 지난 6월까지 CJ대한통운 글로벌 부사장으로 해외사업을 담당했으며, CJ대한통운 물류연구소 소장을 역임한 바 있습니다. 한편, 범한판토스는 기존 항공과 해운 물류사업에 육상 물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지난 10월 LG전자 ...

    한국경제TV | 2015.11.27 16:12

  • thumbnail
    B2B 사업 강화에 미래 건 LG…에너지·자동차부품 주역 대거 승진

    ...gt;▷김진영 ◈LG경영개발원◎이동<사장>▷정도경영TFT팀장 조석제<부사장>▷LG인화원장 이명관◎승진<상무>▷이한구 ◈LG공익재단◎이동<부사장>▷남상건 ◈LG스포츠◎이동<사장>▷신문범 ◈범한판토스◎선임<대표이사 부사장>▷최원혁◎이동<전무>▷최창욱◎승진<상무>▷이용진▷김동철▷김학거▷백진무▷김정하 남윤선/정지은 기자 inklings@hankyung.com

    한국경제 | 2015.11.26 18:05 | 남윤선/정지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