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2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LG전자, 3인 각자 대표 체제로…사업부문별 책임경영 강화

    ... 이동했다. LG그룹은 “이 사장은 그룹 최고의 생산·품질 전문가로 LG화학 2차전지 사업의 선도적 지위를 더욱 굳힐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밖에 LG경영개발원 사장에 조석제 사장(LG화학 CFO), LG공익재단 총괄에 남상건 부사장(LG스포츠 대표), LG스포츠 대표에 신문범 사장(LG전자 중국법인장)이 임명됐다. 범한판토스 대표는 최원혁 부사장이 맡는다. 김현석 기자 realist@hankyung.com

    한국경제 | 2015.11.26 18:03 | 김현석

  • [인사] LG그룹 계열사 임원 인사

    ... 사장/부사장 이동 조석제 사장 / 정도경영TFT팀장 이명관 부사장 / LG인화원장 ○ 상무 신규선임 이한구 상무 ◇ LG공익재단 ○ 공익재단총괄 선임 남상건 부사장 ◇ LG스포츠 ○ 대표이사 선임 신문범 사장 ◇ 범한판토스 ○ 대표이사 선임 최원혁 부사장 ○ 상무 승진 이용진 상무보 ○ 상무 신규선임 김동철, 김학거, 백진무, 김정하 ○ 이동 최창욱 전무 / KAM사업부장 권영훈기자 yhkwon@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 2015.11.26 16:18

  • [특징주]LG상사, 나흘째 상승…실적 기대

    LG상사가 실적 성장 기대감으로 나흘째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다. 24일 오전 9시9분 현재 LG상사는 전날보다 500원(1.36%) 오른 3만7400원을 기록 중이다. 김동양 NH투자증권 연구원은 "범한판토스를 통한 물류사업 추가와 오거나이징 사업 확대로 내년에도 LG상사의 실적 개선이 이어질 것"이라며 "지배지분 순이익은 지난해 132억원 적자에서 올해 576억원 흑자로 전환하고, 내년에는 1414억원으로 확대될...

    한국경제 | 2015.11.24 09:14 | 한민수

  • "LG상사, LG그룹 지배구조 이슈의 핵심"-NH

    NH투자증권은 24일 LG상사가 LG그룹 지배구조 이슈의 핵심에 서 있는 회사라고 분석했다.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4만8000원은 유지했다. 김동양 연구원은 "LG상사의 범한판토스 인수(51%)에 구광모 상무가 동참(7%)한 것으로 알려졌다"며 "범한판토스 성장 이후, 기업공개(IPO) 등을 통한 상속세 재원 마련 가능성이 있다"고 설명했다. 구 상무는 구본무 LG그룹 회장의 장남으로, ...

    한국경제 | 2015.11.24 07:30 | 권민경

  • thumbnail
    삼성도 현대차도 LG도 '스마트 물류' 확대

    ... 유치하고 있다. 이를 통해 지난해 약 2조4000억원이던 물류사업 매출을 2020년엔 8조원까지 늘린다는 계획이다. 현대자동차그룹의 물류회사인 현대글로비스는 기존 자동차 물류 외에 벌크선 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LG상사는 물류회사인 범한판토스와 하이로지스틱스를 인수했다. SK는 IT 물류업을 하는 SK C&C를 지주회사와 합병하면서 힘을 실어주고 있고, 한화S&C는 중국 물류업체와 파트너십 구축을 추진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기업들이 물류사업을 강화하는 ...

    한국경제 | 2015.11.22 19:27 | 남윤선

  • thumbnail
    LG그룹주 독무대

    ... 2003년 지주회사 체제로 전환해 지배구조 리스크가 없다는 점과 그동안 꾸준히 추진해온 인수합병(M&A) 작업도 긍정적으로 평가받고 있다. 올 들어 LG생활건강이 생활용품 회사인 케이앤아이와 화장품 제조업체 제니스를, LG상사가 범한판토스를 각각 인수했다. LG화학은 동부팜한농 인수전에 뛰어들어 지난 11일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양형모 이베스트투자증권 연구원은 “LG그룹은 사업 영역의 변화뿐만 아니라 계열사 간 시너지 확대를 위한 사업 재편과 M&A에도 ...

    한국경제 | 2015.11.19 18:13 | 윤정현

  • thumbnail
    [대한민국 CFO 리포트] LG CFO 제1 덕목은 '소통'…지주사-계열사간 연결고리 역할

    ... 직원들이 진땀을 뺀다고 한다. CEO에게도 할 말이 있으면 반드시 하는 스타일이라는 전언이다. LG상사는 올 들어 (주)LG에서 “사업관리를 잘한다”는 평가를 받았다. 수많은 해외 광산, 플랜트 지분을 사들이고 범한판토스까지 인수하는 과정에서도 실수가 없었다는 것이다. 상사는 공동 지분투자를 많이 해야 하기 때문에 재무 관련 업무가 복잡한 편이다. 호평의 중심에는 허성 부사장이 있다. 치밀하고 꼼꼼한 일처리로 정평이 나 있다. 직원들이 &ls...

    한국경제 | 2015.11.10 18:52 | 남윤선

  • thumbnail
    "잘 하는 사업 집중하자"…사업재편으로 체질 바꾸는 기업들

    ... 강판 종합기업으로 성장시키기 위해서다. LG그룹은 최근 LG화학이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조명 패널 제조사업을 계열사인 LG디스플레이에 양도하기로 했다. 소재 사업에만 집중하기 위해서다. LG상사는 올 들어 방계 회사였던 범한판토스를 인수했으며, LG전자의 물류 자회사 하이로지스틱스 인수도 추진 중이다. 또 그룹 내 태양광 발전사업 계열사 LG솔라에너지와 비슷한 사업을 하는 계열사 서브원을 최근 합병했다. SK그룹은 ‘옥상옥(屋上屋) 지배구조’를 ...

    한국경제 | 2015.11.03 07:10 | 김현석

  • thumbnail
    LG그룹, 사업구조 개편 활발…내 투자자금 활용방법은?

    LG전자는 물류 자회사 하이로지스틱스 지분 전량(72만주)를 범한판토스에 매각한다고 29일 공시했다. 하이로지스틱스는 LG그룹의 육상 물류를 주로 담당하고 있다. 범LG가의 해운·항공 물류회사였던 범한판토스는 지난 5월 LG상사가 인수했다. 이번 매각으로 범한판토스가 육·해상의 물류를 모두 책임지면서 LG그룹의 물류 기능은 범한판토스로 일원화될 것으로 보인다. 최근 LG그룹 계열사들의 사업구조 개편이 활발한 모습이다. ...

    한국경제 | 2015.10.30 12:00

  • [유가증권 기업공시] (29일) 대한해운 등

    ▲대한해운=714억원 규모 유연탄 장기운송 계약. ▲동아쏘시오홀딩스=종속회사인 에스티팜의 반월공장 등을 510억원에 양수 결정. ▲효성=조현상 부사장에게 446억원 규모 더클래스효성 지분 처분. ▲LG전자=1054억원 규모 하이로지스틱스 지분을 범한판토스에 매각.

    한국경제 | 2015.10.30 02: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