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6181-86190 / 88,1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 국제면 톱 > 미국, 슈퍼301조 부활 추진 ..내년부터5년간적용

    [워싱턴=최완수특파원]88종합무역법의 슈퍼301조부활을 골자로 하는 강력한 보호무역법안인 "92무역확대법안"이 7일 미의회에 상정됐다. 신슈퍼301조로도 불리는 이법안은 지난 90년 2년간의 시효가 끝난 슈퍼301조를 93년부터 다시 부활시켜 97년까지 5년간 연장,미무역대표부(USTR)가 매년 외국의 불공정무역행위를 조사해 우선협상국을 의회에 보고하도록 돼있다. 또 한국 일본 대만 등 쌀시장을 개방하지 않는 나라에 대해서는 입법후 45일이내에 ...

    한국경제 | 1992.05.08 00:00

  • 미하원에 LA사태관련 특별보상법안 마련 촉구..국회의장

    박준규국회의장은 2일 미하원 폴리의장에게 "LA흑인폭동사태로 인한 한국교민들의 인명및 재산피해에 대한 특별보상법안을 마련해달라"는 내용의 긴급메시지를 보냈다.

    한국경제 | 1992.05.02 00:00

  • "강제 입원 소지있다"...인권단체, 정신보건법안 반대

    KNCC(한국교회협의회) 인권위원회와 인도주의실천 의사협의회 등 4개 재야단체로 구성된 재소자인권수호 대책위원회''(위원장 박형규목사)는 23 일 정부가 입법을 추진하고 있는 정신보건법과 관련 성명을 발표, "현재의 정신보건법안 은 사회의 안녕을 해치는 사람들을 정신질환자로 규정하고 있어 정치적 반대자들이 정신질환자로 규정돼 강제입원될 소지가 있다" 며 " 정부의 정신보건법안을 반대한다 "고 밝혔다. 이 위원회는 이어 "정신보건법은 자신의 ...

    한국경제 | 1992.04.23 00:00

  • 신정부구성 법안 최고회의로 넘겨 ... 러시아 인민대표회의

    [모스크바=정규재특파원]보리스 옐친 러시아 대통령은 21일 폐막된 인민대표대회에서 보수파들의 정부개편 요구를 무시,총리 겸직과 각료 임명권등 현재의 권한이 유지된 새로운 정부조직안을 최고회의(상설의회)의 심의에 넘기도록함으로써 일단 보수파들의 정치적 공세를 진정시켰다. 옐친 대통령은 이날 인민대표대회에서 보수파 대의원들의 행동을 비판한뒤 개혁의 과정은 중단할수 없다고 강조했다. 이날 제출된 신정부조직안과 옐친 대통령이 행한 연설은 그...

    한국경제 | 1992.04.22 00:00

  • 집배원 처우개선등 특례법추진...체신부

    체신부는 우편집배원의 처우개선과 우편서비스의 질적 향상을 위해 "우체국 운영효율화를 위한 특례법" (가칭) 제정을 추진하고 있다. 22일 체신부는 우편물량의 급증과 만성적인 인력장비부족으로 집배원들의 업무량이 많아져 배달지연등 우편서비스가 저하되고 있다고 판단,이를 개선키위한 특례법의 연내제정을 추진키로 하고 최근 법안준비작업에 들어갔다.

    한국경제 | 1992.04.22 00:00

  • 일본, 외국인 지문날인 내년 1월폐지

    일본에 1년이상 거주하는 외국인들이 외국인등록카드를 신청할 때 요구되는 지문날인 제도가 내년 1월에는 폐지될 것으로 알려졌다. 일법무성 대변인은 대부분 한국인과 대만인인 약 64만명의 영구거주 외국인들에 적용돼오던 지문날인의 폐지 법안이 17일 중의원을 통과,내년 1월에 입법화될 것이 확실하다고 밝혔다. 대변인은 이 법안이 폐지되면 사진 서명 가족사항 기재등이 외국인 신분증의 지문날인을 대신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경제 | 1992.04.17 00:00

  • "PKO법안 6월 까지 통과"..미야자와 일본총리 밝혀

    (도쿄=김형철특파원) 미야자와 기이치 일본총리는 13일 자위대를 유엔 평화유지활동에 참가시켜 해외에 파견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PKO협력 법안을 오는 6월21일까지의 정기국회회기중에 반드시 통과시키겠다고 거 듭 밝혔다. 미야자와총리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밝히고 "반대의견이 있더라 도 물러설수는 없다"고 언급, 제1야당인 사회당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강 행통과도 불사할 것임을 분명히 했다. 그는 집권 자민당과 공명당및 민사당사이에 ...

    한국경제 | 1992.04.14 00:00

  • 미국국세청 외국기업 세무조사 강화

    ... 너무 강해 미국세청이 외국기업에 대한 탈세사실을 시범적으로라도 몇건 적발해야하는 입장이라고 지적,한국계기업들도 신경을 써야할 것이라고 강조하고 있다. 이들은 미국세청의 금년도 예산에 외국기업담당부서의 인원이 1백명이나 늘어나도록 돼있다고 덧붙였다. 미의회는 외국기업의 탈세로 미기업들이 경쟁력을 잃고 있다는 점과 외국기업에 대한 과세강화가 막대한 재정적자의 해소책이 될수 있다는 점을 명분으로 외국기업에 대한 과세강화법안을 추진하고 있다.

    한국경제 | 1992.04.11 00:00

  • " 현대 탄압하면 경제 파탄 "... 정주영대표 관훈토론회 연설

    정주영국민당대표는 9일 "국회의 다수결원칙을 존중, 퇴장이나 단상점거 등의 난동은 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히고 "필요한 법률의 보완과 개정등을 통해 국민을 위한 법안을 성립시키는데 경륜을 집결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대표는 이날 저녁 시내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클럽토론회에 초청 연사로 참석, 연설을 통해 이같이 밝히고 "국민당은 연말에 있을 대통령 선거에서 국민의 신뢰와 지지를 바탕으로 전심전력해 기필코 승리, 공명 정대한 정치로 국정을 ...

    한국경제 | 1992.04.09 00:00

  • 신 슈퍼301조통상법 조만간 마련...미의회,선거전 통과목표

    미의회는 현재 의회에 상정된 4개의 무역관련법안을 하나로 묶은 신슈퍼301 조 통상법안을 조만간 마련,올가을 선거가 시작되기 이전에 통과시킬 계획 이라고 미국의 무역전문지 저널 오브 커머스가 6일 의회소식통을 인용,보도했 다. 이 신문은 의회지도자들간에 이같은 법안을 만들기 위한 협상이 진행중이 라고 밝히고 이번주말이면 새로운 통상법안의 대체적인 윤곽이 드러날 것이라 고 보도했다. 신슈퍼301조 통상법안은 2년간의 시한부통상법이었던 88슈퍼301조의 ...

    한국경제 | 1992.04.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