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7061-87070 / 91,7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국내은행 신용 떨어질듯 .. 무디스/S&P, 평가작업 착수

    ... 최근 환율불안,증시붕락 등으로 국내 금융시장이 불안한 움직임을 보이고 있으며 동남아 국가들의 외환위기 여파가 우리나라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어 이들 금융기관의 신용평가등급이 내려갈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인다. 금융개혁 관련 법안의 통과 여부도 이들의 신용평가 등급의 조정여부에 중용한 변수로 작용할 전망이다. S&P도 이미 지난주에 기업 주택은행에 대한 실사를 마치고 오는 19일 재정경제원을 방문해 금융시장 안정대책을 포함, 정부가 마련중인 각종 ...

    한국경제 | 1997.11.18 00:00

  • 환율 급등/주가 또 폭락 .. 금융시장 다시 혼미

    ... 환율급등세에 즉각적인 반응을 보여 투자심리가 급속히 냉각 되면서 종합주가지수는 전주말 보다 22.39포인트 하락한 4백96.98을 기록, 지난 8일 이후 또다시 5백선 밑으로 내려섰다. 환율이 폭등하고 주각 급락한 것을 국회가 금융개혁법안을 이번 회기중에 일만 통과시키기로 해 불안감을 자극한 결과로 보인다. 환율급등과 주가폭락은 자금시장에도 영향을 미쳐 중.장기금리도 상승세를 보였다. 3년만기 은행보증 회사채 유통수익률은 이날 오전 전주말보다 다시 0.10%포인트상승한 ...

    한국경제 | 1997.11.18 00:00

  • 정치권, 경제위기 타개위한 비상책마련 정부에 촉구

    금융개혁법안의 이번 정기국회 회기내 처리가 무산되면서 우리 경제 의 대외신인도가 악화되고 금융위기 상황이 심화될 가능성이 높아지자 정치권이 경제위기 국면 타개를 위한 비상대책마련을 정부에 촉구하고 나섰다. 신한국당과 국민신당은 18일 각각 후보기자회견을 통해 현재 경제위 기는 구조조정에 따른 일시적 현상이거나 시장기능에만 맡겨 해결할수 있는 사안이 아니라며 긴급대책을 마련할 것을 정부측에 촉구했다. 신한국당 이회창총재는 이날오후 경남창원에서 ...

    한국경제 | 1997.11.18 00:00

  • "대선 발목잡힐라" .. 금융개혁법안 둘러싼 재경위 이모저모

    .신한국당과 민주당의원들은 오후 2시 회의를 속개, 법안처리여부를 논의키로 했으나 신한국당이 노동법사태 재연을 우려하며 우선 급한 예금자 보호법 등 4개법안의 분리처리쪽으로 급선회. 신한국당은 이날 63빌딩에서 이회창 민주당 조순총재, 이상득 재경위원장, 선대위본부 20여명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오찬을 겸한 고위대책회의에서 은행감독원을 한국은행으로부터 분리하고 은감원 보감원 증감원 등 원장을 금융감독위원회 위원으로 하는 중재안을 마련, ...

    한국경제 | 1997.11.17 00:00

  • [금융개혁법안] 최근 일지

    10일=재경위 법안심사소위,물가책임제조항삭제 등 한은법 수정 11일=국민회의 자민련, 한은법과 금융감독기구통합법은 이번 회기내에 처리않키로 합의. 12일=재경위 법안심사소위, 금융감독원의 재경원산하기구화 등 금융감독기구통합법안 수정. 김대중 국민회의 총재 표결처리 반대 하지 않겠다고 천명. 한은노조 등 철야농성 돌입. 13일=재경위 법안심사소위, 5대 3으로 수정안 표결처리. 14일=재경위 전체회의, 법안통과 실패. 전직 한은총재 법률안 ...

    한국경제 | 1997.11.17 00:00

  • [금융개혁법안] 해당기관 등 반발 .. 심의 하루전날 표정

    금융개혁법안의 국회재경위심의를 하루 앞둔 16일에도 한국은행 증권감독원 보험감독원 등 해당 기관과 시민단체들의 반발은 계속됐다. 3개 감독기관노조는 특히 17일 국회재경위에서 관련법안이 통과되는 즉시 총파업에 돌입하겠다고 선언했다. 3백56명의 경제학자들도 "한은법과 금융감독제도 개편법률은 다음 정부에서 처리하는게 바람직하다"고 주장했다. 영국의 이코노미스트지등 외국언론들도 한은법개정을 둘러싼 논란을 상세히 보도하면서 한국이 관치금융을 ...

    한국경제 | 1997.11.17 00:00

  • [금융개혁법안] 재경원 금개법 수정안 검토

    ... 은행감독원을 분리하는 대신 한은에 시중은행에 대한 직접검사권을 존속시키는 타협안을 정부측에 제안하는 등 이해관계자들간의 막지막 조율이 한창이다. 이런 가운데 정당간에는 아직도 견해차가 커 한은법과 통합금융감독기구 설치법 등 금융개혁법안은 통과 여부를 두고 진통을 거듭하고 있다. 16일 오전에 열린 3당 총무회담 역시 신한국당은 찬성 국민회의 등은 반대입장만 뚜렸이 한가운데 아무런 결론을 맺지 못하고 오늘(17일) 다시 총무회담을 갖기로 하고 끝났다. 정당간에는 ...

    한국경제 | 1997.11.17 00:00

  • "관심사항 경제뿐" 겉으론 담담..'이총재 2위' 청와대 표정

    ... 만큼 각 후보 진영의 움직임이나 대선구도의 변화 등에 일일이 반응을 보일 수도 보이고 싶지도 않다는게 청와대측의 얘기다. 김대통령도 이날 아침 평소보다 일찍 청와대 본관 집무실로 등청하자마자 김인호 경제수석을 불러 금융개혁법안 처리상황과 정부의 금융시장 안정대책 등을 묻는 등 경제현안을 챙기는데 전념하고 있다고 청와대측은 전했다. 김용태 비서실장은 "김대통령은 요즈음 정치문제에 관해 전혀 언급이 없다" 며 "김대통령에게는 첫째도 경제, 둘째도 경제"라고 ...

    한국경제 | 1997.11.17 00:00

  • [취재여록] 정치가 뭐길래

    최근 금융개혁관련법안을 둘러싼 정치권 정부 청와대의 움직임은 한심하기 짝이 없다. 우선 정치권은 한달앞으로 다가온 대선생각뿐이다. 이 법의 처리과정에서 행여 표를 잃을까 하는 걱정이 제일 먼저고 나머지는 부차적인 문제이다. 신한국당은 노동법날치기의 후유증이 재연될까 전전긍긍하고 있고 두 야당은 이런 아픈 곳을 꿰뚫고 "한번 해볼테면 해보라"는 식이다. 신한국당은 여당일까, 야당일까 정체성이 없다. "중앙당의 입장이 뭐냐"는 신한국당의원의 ...

    한국경제 | 1997.11.17 00:00

  • [1면톱] 정부 '과욕'/정치권 '당리당략' .. 국정 표류

    ... 나라경제를 파국으로 몰아넣고 있다. 금융시장안정과 직접적인 관련이 없는 한국은행법개정안과 통합감독기구 설치법을 무리하게 처리하려는 정부의 밀어부치기와 대통령선거를 앞두고 오로지 표만 의식하는 정치권의 몸사리기가 겹쳐 경제관련법안들이 무더기로 휴지조각이 되고 있다. 이 와중에서 한국경제의 대외신인도는 더욱 추락하고 외환 및 금융시장은 위기상황으로 치닫고 있어 나라경제가 자칫하면 헤어나올 수 없는 수렁에 빠져들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국회는 17일 재경위원회를 ...

    한국경제 | 1997.11.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