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1,5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송영길-친문, '원팀' 될까 '돌아올 수 없는 강' 건널까 [홍영식의 정치판]

    ... 꼽힌다. 특히 그는 부동산 규제 완화론자다. 주택 가격 안정을 위해 다주택자들이 가지고 있는 집을 내놓게 하는 게 중요하고 이를 위해선 양도세 중과 감면 등이 필요하다는 게 그의 주장이다. 김 의원은 노무현 정부 경제부총리 시절엔 법인세 인하를 주도했다. 2019년 12월 한경비즈니스와의 인터뷰에서 “법인세율은 경제 상황에 따라 정책 변수로 쓸 수 있어야 한다”며 인하 불가론을 비판한 바 있다. 부동산 문제와 관련해선 “수요와 공급 ...

    한국경제 | 2021.05.10 08:58 | 홍영식

  • thumbnail
    구글 절반이던 삼성 稅부담률…3년 만에 오히려 두배로 높아져

    2017년 구글의 세전 순이익에서 법인세 비용이 차지하는 비율인 법인세 유효세율은 53.4%였다. 같은 시점 24.9%였던 삼성전자 법인세 유효세율의 두 배 이상이었다. 3년 만에 양상은 정반대가 됐다. 최근 3년간 삼성전자의 ... 주요 7개국(G7) 가운데 프랑스(32.0%)와 독일(29.9%), 일본(29.7%), 이탈리아(27.8%) 등의 법인세율은 한국보다 높다. 하지만 프랑스는 2022년까지 법인세 유효세율을 25%로 추가 인하할 계획이다. 이탈리아는 세율을 ...

    한국경제 | 2021.05.09 17:36 | 정영효

  • thumbnail
    삼성전자 稅부담, 애플의 2배…역전된 한·미 대표 기업

    ... 27.8%로 15.4%인 GAFA보다 두 배 가까이 높았다고 9일 보도했다. 이 기간 세계 5만7000여 개 기업의 법인세 유효세율(법인세 비용÷법인세 차감 전 순이익)을 분석한 결과다. 같은 기준으로 일본 최대 기업 도요타의 ... 주요 7개국(G7) 가운데 프랑스(32.0%)와 독일(29.9%), 일본(29.7%), 이탈리아(27.8%) 등의 법인세율은 한국보다 높다. 하지만 프랑스는 2022년까지 법인세 유효세율을 25%로 추가 인하할 계획이다. 이탈리아는 세율을 ...

    한국경제 | 2021.05.09 17:35 | 정영효

  • thumbnail
    "GAFA 4개사 세금부담률 15.4%…세계 평균보다 9.7%P 낮아"

    ... 4개사의 세금 부담률은 전체 분석 대상 기업 평균치의 10분의 6 수준이었다. 닛케이는 2018~2020회계연도 법인세 등 부담액을 세전 이익으로 나누어 3년간의 평균 세금 부담률을 산출했다. 구글 모회사인 알파벳과 애플, 페이스북, ... 무형자산을 바탕으로 한 이익이 많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거대 인터넷 기업들이 지식재산권 등을 상대적으로 낮은 세율이 적용되는 국가에 소재한 관계회사가 소유하도록 하는 방식으로 세 부담을 줄이는 것은 널리 알려진 사실이다. 실제로 ...

    한국경제 | 2021.05.09 14:23 | YONHAP

  • thumbnail
    "한국외대, 송도캠퍼스 조성 지연"…연수구, 9억원대 세금 징수

    ... 사업이 지연되면서 관할 지방자치단체가 9억원대의 세금을 징수한 것으로 확인됐다. 인천시 연수구는 한국외대(학교법인 동원육영회)를 상대로 9억7천만원 상당의 과세 절차를 진행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연수구에 따르면 한국외대는 ... 사용하지 못한 정당한 사유가 있었는지 여부는 과세 과정에서 고려 대상이 아니다"라며 "미착공 상태의 토지에 종합합산 세율을 적용해 정당한 세금을 부과했다"고 말했다. 송도국제도시에서는 이와 비슷한 과세 분쟁이 종종 발생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21.05.09 09:00 | YONHAP

  • thumbnail
    삼성전자 稅부담 '세계 최고 수준'…日 도요타와 비교해보니 [정영효의 일본산업 분석]

    ... 세부담률은 20% 중후반대였다. 삼성전자가 세계 최고 수준의 세부담을 떠안고 세계 무대에서 경쟁하는 사이 세계 각국은 치열한 법인세 인하경쟁을 벌이고 있다. 미국은 2010년 약 40%에 달했던 법인세 실효세율을 현재 25.77%로 10년새 10%포인트 이상 낮췄다. 일본의 법인세 실효세율은 29.74%로 약 10% 포인트 인하해 미국에 이어 두번째로 법인세를 적극적으로 인하한 나라였다. 영국도 19.00%로 10% 가까이 법인세율을 낮췄고 이탈리아(27.81%), ...

    한국경제 | 2021.05.09 08:50 | 정영효

  • 씨티은행 왜 철수하나…금융 허브 `20년 공염불`

    ... 곳도 15위권 안에 진입하지 못했습니다. 표를 보면서 조금 더 세부적으로 살펴보겠습니다. 먼저 세제를 보면 법인세와 소득세, 부가가치세 모두 싱가포르, 홍콩과 비교해 한국이 월등하게 높습니다. 노동시장 규제도 마찬가지죠. ... 없습니다. 전문가 이야기 들어보시죠. [이윤석 한국금융연구원 선임연구위원: 과거 홍콩 같은 경우에도 파격적인 세율 적용을 통해 해외 금융회사들을 유치한 것은 사실이거든요. 그런 경험들을 참조해서 전반적으로 다 할 순 없어도 특구나 ...

    한국경제TV | 2021.05.07 15:13

  • thumbnail
    미 CEO들 "사업하기 좋은 곳 1위는 텍사스"…최악의 주는?

    ... 중요하게 생각했고, 이어 규제 환경(35%), 인재 가용성(25%) 등에 무게를 뒀다. 텍사스는 개인소득세와 법인세가 없고 물가가 낮은 데다 '친기업적' 정책을 펴고 있어 이 매체가 처음 평가를 내놓은 2005년부터 ... 연방하원 의석을 2석이나 추가로 얻게 됐다. 반면 캘리포니아·뉴욕·일리노이 주는 높은 세율과 규제 등에 지친 개인과 기업이 다른 주로 떠나가면서 지난 10년 새 인구가 줄어 연방하원 의석을 각각 1석씩 잃게 ...

    한국경제 | 2021.05.07 11:07 | 안정락

  • thumbnail
    미 CEO들이 꼽은 '사업하기 좋은 곳' 부동의 1위 텍사스주

    개인소득세·법인세 없고 친기업적…최근 10년 인구 400만명 증가 사업하기 힘든 주, 캘리포니아·뉴욕·일리노이…"세율 높고 규제 많아" 미국 기업 최고경영자(CEO)들이 '사업하기 가장 좋은 곳'으로 텍사스주를 손꼽았다. ... 가장 중요하게 생각했고 이어 규제환경(35%), 인재 가용성(25%) 등에 무게를 뒀다. 텍사스는 개인소득세와 법인세가 없고 물가가 낮은데다 '친기업적' 정책을 펴고 있어 이 매체가 처음 평가를 내놓은 2005년부터 줄곧 1위를 ...

    한국경제 | 2021.05.07 08:57 | YONHAP

  • thumbnail
    70년된 낡은 교량 앞에 선 바이든 "말로만 인프라 지겹다"

    "공정한 세금 안내는 대기업 신물나"…법인세 인상목표, 28%서 25%로 절충 열어둬 "중국이 경제적으로 우리 점심 먹어치우고 있어…경쟁해야 한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6일(현지시간) 루이지애나주의 낡은 다리가 보이는 ... 물리친다는 뜻을 담고 있다. 바이든 대통령은 재원 확보를 위한 '부자 증세'의 당위성을 재차 역설하며 기업의 법인세 인상 필요성을 강도 높게 호소했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재임 시절 35%이던 법인세 최고세율을 21%로 인하했고, ...

    한국경제 | 2021.05.07 06:1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