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1-150 / 33,4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뉴욕증시 주간전망] 이보다 좋을 수 없어…고점 이어갈까

    ...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러한 요인들은 금융주에는 적용되지 않으며, 산업, 소재, 소비 관련 기업들이 더 많이 영향을 받는 요소라며 이익 마진은 앞으로 더욱 중요한 문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일례로 바이든 행정부가 추진할 법인세는 기업들의 세금 부담을 높여 이익 마진을 줄일 수 있다. 이외에도 연초 이후 유가가 30%가량 오르면서 연료 비용이 크게 올랐다. 목재 가격은 선물시장에서 역대 최고치를 경신하고 있고, 구리 선물은 올해 들어 17%가량 상승했다. ...

    한국경제 | 2021.04.18 20:00 | YONHAP

  • thumbnail
    美 재계 '뜨거운 감자'…바이든표 법인세 인상

    미국 정부가 법인세율을 28%로 인상하려는 계획을 놓고 미 기업 간 찬반양론이 팽팽히 맞서고 있다. CNBC에 따르면 미국 빅테크(대형 정보기술 기업)의 자금으로 세워진 이익단체 ‘체임버오브프로그레스’가 조 바이든 대통령의 인프라 투자 계획과 법인세 인상안에 지지 의사를 밝혔다. 앞서 ‘98%의 최고경영자(CEO)가 법인세 인상에 반대했다’는 설문조사 결과를 공개한 비즈니스라운드테이블(BRT)과는 상반된 ...

    한국경제 | 2021.04.18 17:38 | 김리안

  • thumbnail
    개인사업자 사업 확대에는 한계가 있다

    ... 토지 및 건물 등의 자산을 매각하고 전환하면서 주식의 50% 이상을 매각할 경우 이월된 양도소득세는 법인 부담이 되며, 감면 혜택을 받는 취·등록세도 다시 과세될 수 있습니다. 또한 법인도 기업 활동을 통해 얻어진 이익에 대한 법인세와 개인 소득세를 납부할 의무가 있습니다. 따라서 실수로 매출을 누락하거나 증빙이 어려운 비용이 발생할 경우, 기업에 재무 위험을 초래하고 막대한 세금을 내야 하는 문제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에 법인전환을 계획 중인 개인사업자라면 ...

    한국경제TV | 2021.04.17 20:25

  • thumbnail
    단순해진 '투자세액공제'…이젠 '통 큰' 결단 필요

    ... 어느 정도 받아들인 셈이다. 투자세액공제는 까다로운 요건 탓에 혜택을 제대로 받기가 힘들어 그동안 기업들 사이에서 '그림의 떡'이라 불려오기도 했다. 하지만 기업 입장에선 공제율이 상당하기 때문에 쉽게 포기할 수 없던 제도. 매년 법인세 신고 기간이 되면 공제요건에 해당하는 지 여부가 기업들의 관심사가 되곤 했다. ■ 투자세액공제 어떻게 바뀌었나 개정된 통합투자세액공제는 복잡했던 제도를 통폐합해서 단순화시켰기 때문에 기업 입장에선 제도를 좀 더 적극적으로 검토할 ...

    조세일보 | 2021.04.17 09:37

  • thumbnail
    중소기업 재무리스크, 특허 자본화로 해결한다

    ... 대표가 소유한 특허권을 기업에 유상으로 이전하여 사용 실시료를 현금으로 받을 경우, 대표가 취득하는 소득은 기타소득에 포함되어 60%의 필요경비를 인정받아 소득세를 줄일 수 있고 기업은 매년 대가를 무형자산의 감가상각비로 경비 처리해 법인세를 줄일 수 있습니다. 이외에도 특허권의 가치 평가액만큼 무형자산으로 현물 출자할 수 있으며, 자본금과 자본총액이 증가할 때 증가액만큼 부채비율이 개선되는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또한 가업 승계 시 특허권을 상속인의 명의로 출원 ...

    한국경제TV | 2021.04.16 20:15

  • thumbnail
    메모리반도체 R&D 투자 최고 40% 세액공제 검토

    ... 신성장·원천기술 투자의 경우 대기업·중견기업은 최대 30%, 중소기업은 최대 40%의 우대 공제율을 적용한다. 만일 신성장·원천기술 투자 대상에 메모리반도체 설계·제조 기술이 포함되면 기업들은 관련 R&D 투자 비용에 매겨지는 소득세·법인세 등 세금을 최대 40%까지 감면받을 수 있다. 정부는 이를 통해 시스템 반도체·미래차·바이오헬스등 빅3(BIG3) 산업을 중심으로 기업 투자 확대를 유도해나가겠다는 방침이다. 조현석기자 hscho@wowtv.co.kr ⓒ 한국경제TV, ...

    한국경제TV | 2021.04.16 17:39

  • thumbnail
    메모리반도체 R&D 투자 기업에 최고 40% 세액공제 적용 검토

    ... 40%(기본 공제율에 추가공제율 10% 포함)의 우대 공제율을 적용한다. 만일 신성장·원천기술 투자 대상에 메모리반도체 설계·제조 기술이 포함되면 기업들은 관련 R&D 투자 비용에 매겨지는 소득세·법인세 등 세금을 최대 40%까지 감면받을 수 있는 것이다. 정부는 이를 통해 시스템 반도체·미래차·바이오헬스등 빅3(BIG3) 산업을 중심으로 기업 투자 확대를 유도해나가겠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벤처업계의 ...

    한국경제 | 2021.04.16 16:05 | YONHAP

  • thumbnail
    김어준은 하루 200, 스태프는 월 200?…"자본 논리상 문제없다"

    ... 당선됐으니 없어지라는 거 아니냐. 언론은 그 장단에 맞춰 춤을 추는 것"이라고 했다. 김 씨는 1인 법인을 통해 출연료를 받아 절세를 했다는 의혹에 대해서도 "저는 세금을 줄여보려는 시도나 생각 자체를 안 한다. 법인세로 돌리는 방식으로 세금을 어떻게 안 한다"며 "합법적인 절세 시도도 안 한다"고 했다. 이어 "출연료는 당연히 종합소득세로 신고했다. 함부로 선 넘지 마라"고 말했다. 김 씨는 전날(15일) ...

    한국경제 | 2021.04.16 16:02 | 김명일

  • thumbnail
    미 IT업체 이익단체, 법인세 인상 지지 표명

    미국의 대형 정보기술(IT) 회사들이 자금을 대는 IT 업계 이익단체가 조 바이든 행정부의 법인세 인상 방안에 지지 입장을 표명했다고 미 CNBC 방송이 1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아마존, 페이스북, 구글 등이 자금을 지원하는 단체인 '체임버 오브 프로그레스'(Chamber of Progress)는 바이든 대통령이 2조달러 규모의 인프라 투자에 필요한 재원을 마련하기 위해 제안한 증세 방안 같은 법인세 인상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21.04.16 10:08 | YONHAP

  • thumbnail
    동학개미운동 힘입어…증권업계, 법인세 2800억 증가

    ◆…여의도 증권가.(제공 연합뉴스) 국내 수수료 수익 상위 10위 증권사의 법인세 규모가 전년 같은 기간과 비교해 23% 이상 늘어났다. 미래에셋대우의 2020년 법인세는 2295억원으로 전년보다 26% 증가했으며 키움증권의 법인세는 2269억원으로 전년보다 무려 132% 증가했다. 16일 조세일보가 미래에셋대우, 한국투자증권, NH투자증권 등 국내 수수료수익 상위 10대 증권사(2020사업연도 기준)가 지난해 12월 공시한 사업보고서(별도재무제표 ...

    조세일보 | 2021.04.16 09: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