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1-160 / 4,03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우크라 "EU '신속' 가입 위한 절차 매우 잘 준비중"

    ... 이렇게 되면 우크라이나는 가입 신청에서 후보국 지위를 얻기까지 4개월도 채 걸리지 않는 셈이며 이는 이례적으로 신속한 진행이다. 후보국이 EU 회원국으로 정식 가입하려면 까다로운 가입 협상을 거쳐야 한다. 우선 후보국은 민주주의와 법치주의, 사법권 독립 등 민주국가 체제를 갖춰야 하며 인권을 보장하고 소수자에 대한 보호 장치도 마련해야 한다. 또 시장경제가 기능해야 하며 공정한 경쟁이 보장돼야 한다. EU의 법률체계를 수용하고 경제통화동맹에도 참여해야 한다. 이런 기준을 ...

    한국경제 | 2022.05.03 16:53 | YONHAP

  • thumbnail
    '검수완박' 법안 공포…국힘 "민주주의 원칙 무너뜨려"

    ... 독재’의 날이다"이라며 "절차와 원칙도 꼼수와 편법 앞에 무너져 내렸고 의회민주주의는 무참히 짓밟혔다"고 말했다. 박형수 원내대변인도 이날 "74년된 형사사법체계가 무너지고 대한민국 의회주의와 법치주의가 종언을 고하는 데에는 채 하루도 필요하지 않았다"고 비판했다. 그는 "수사와 기소의 분리가 선진국의 트렌드가 아님은 물론 극도의 비효율만 초래할 것은 이제 많은 국민이 알고 있다"며 "검수완박법 ...

    한국경제 | 2022.05.03 16:42 | 양길성

  • thumbnail
    '검수완박' 본회의 통과에…국힘 "의회민주주의 무참히 짓밟혀"(종합)

    ... '검수완박' 악법을 공포하는 것으로 마무리되질 않길 진심으로 호소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오후 2시 열린 국무회의에서 검수완박 법안 공포안이 의결되자, 박형수 원내대변인은 논평을 내고 "74년 된 형사사법 체계가 무너지고 의회주의와 법치주의는 조종을 고했다. 여기에는 채 하루도 필요하지 않았다"고 비판했다. 박 원내대변인은 "왜 민주당과 문 대통령은 이렇게까지 하는 것인가. 검찰 수사권을 박탈해 무엇을 얻고자 하는가"라며 "수사와 기소의 분리가 선진국의 트렌드가 ...

    한국경제 | 2022.05.03 16:21 | YONHAP

  • thumbnail
    대학생·시민단체 '검수완박' 비판…"군사작전하듯 위헌 입법"

    ... 선거개입 사건, 산업통상자원부 원전 불법 폐쇄 사건, 환경부 블랙리스트 사건 등이 모두 직권남용이 문제가 되는 사안인데 검수완박에 숨은 의도가 없다고 말할 수 있느냐"고 지적했다.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한 민형배 의원을 고발한 시민단체 법치주의바로세우기행동연대(법세련)도 이날 고발인 조사 전 서초경찰서에서 기자회견을 열었다. 앞서 법세련은 민 의원이 검수완박 법안 통과를 위해 탈당해 야당 몫으로 안건조정위원회에 배치된 것은 위계 및 위력에 의한 업무방해에 해당한다며 지난달 ...

    한국경제 | 2022.05.03 12:02 | YONHAP

  • thumbnail
    대검 "文대통령, 검수완박 거부권 행사해달라…마지막 호소"

    ... 중대범죄에 제대로 대응할 수 없게 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검수완박법에 위헌 소지가 있고, 국회에서 제대로 된 의견 청취 없이 1개월 안에 법안 처리가 이뤄져 절차적 문제도 있다고 지적했다. 대검은 "법치주의와 민주주의의 수호자로서 국민을 대표하시는 대통령께서 국가의 백년대계인 형사사법제도 개편이 심도 깊은 토론과 숙의 과정을 거쳐 국민적 공감대 위에서 이뤄질 수 있도록 헌법에 규정된 재의요구권을 행사해 주실 것을 마지막으로 간곡히 ...

    한국경제 | 2022.05.03 11:33 | YONHAP

  • thumbnail
    대검 "文대통령, 검수완박 거부권 행사해달라…마지막 호소"(종합)

    ... 비리, 대형재난 등 중대범죄에 제대로 대응할 수 없게 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검수완박법에 위헌 소지가 있고, 국회에서 제대로 된 의견 청취 없이 1개월 안에 법안 처리가 이뤄져 절차적 문제도 있다고 지적했다. 대검은 "법치주의와 민주주의의 수호자로서 국민을 대표하시는 대통령께서 국가의 백년대계인 형사사법제도 개편이 심도 깊은 토론과 숙의 과정을 거쳐 국민적 공감대 위에서 이뤄질 수 있도록 헌법에 규정된 재의요구권을 행사해 주실 것을 마지막으로 간곡히 ...

    한국경제 | 2022.05.03 11:03 | YONHAP

  • thumbnail
    [속보] 대검, 文대통령에 "검수완박법 거부권 행사해달라" 호소

    ... 중대범죄에 제대로 대응할 수 없게 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검수완박법에 위헌 소지가 있고, 국회에서 제대로 된 의견 청취 없이 1개월 안에 법안 처리가 이뤄져 절차적 문제도 있다고 지적했다. 대검은 "법치주의와 민주주의의 수호자로서 국민을 대표하시는 대통령께서 국가의 백년대계인 형사사법제도 개편이 심도 깊은 토론과 숙의 과정을 거쳐 국민적 공감대 위에서 이뤄질 수 있도록 헌법에 규정된 재의요구권을 행사해 주실 것을 마지막으로 간곡히 ...

    한국경제 | 2022.05.03 10:42 | 최수진

  • thumbnail
    신임검사 임관식서 법무장관-대검 차장 '검수완박' 신경전

    ... 분명히 이해해주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또 "우리 헌법은 검사에게만 영장 청구 권한을 부여해 수사 과정에서의 인권침해를 감독하게 하고 있다"면서 "여러분은 헌법이 직접 명시한 수사기관"이라고도 했다. 그러면서 "민주주의와 법치주의를 수호하기 위해서는 개별 사건의 수사·공판에서의 간섭이나 방해는 물론, 제도 자체에 대한 위협까지도 극복해야 함을 명심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아울러 "대검은 남은 절차에서 법안의 위헌성 등을 적극적으로 의견 개진하고, 필요한 ...

    한국경제 | 2022.05.02 17:26 | YONHAP

  • thumbnail
    박진 "전술핵 배치 논의않고 있어"…사드 추가 배치도 '신중'(종합)

    ... 중국과 갈등을 빚을 수 있다는 우려에 대해선 "(갈등을) 최소화할 수 있는 방향으로 현명한 외교를 수행해야 한다"면서 "중국이 한국의 의도를 오해하지 않도록 전략적 소통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자유민주주의, 법치주의, 인권에 따른 가치외교를 추구하면 결국 마지막에 중국과 부닥치는 접점은 규범에 기반한 질서를 지킬 것이냐는 문제로 귀결이 된다"고 말해 중국과 갈등이 생길 수 있음을 인정했다. 이어 "저희는 당연히 규범에 입각한 국제질서를 만드는 ...

    한국경제 | 2022.05.02 17:04 | YONHAP

  • thumbnail
    박진 "中과 규범기반 질서 지키느냐로 부딪힐 수도…설득할 것"

    ... 활용해야" 박진 외교부 장관 후보자는 2일 자유민주주의 등 가치 외교를 추구하다 보면 중국과 부딪힐 수 있다고 밝혔다. 박 후보자는 이날 국회 외교통일위원회의 인사청문회에서 국민의당 이태규 의원의 관련 질의에 "자유민주주의, 법치주의, 인권에 따른 가치외교를 추구하면 결국 마지막에 중국과 부닥치는 접점은 규범에 기반한 질서를 지킬 것이냐는 문제로 귀결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저희는 당연히 규범에 입각한 국제질서를 만드는데 기여해야 하고 그런 차원에서 중국과 ...

    한국경제 | 2022.05.02 16:1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