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1-180 / 4,0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국힘, 김오수 사의에 "文정권 검찰총장 잔혹사"(종합)

    ... 비판했다. 그는 "이 정권이 임명한 검찰총장이 왜 반복적으로 직을 내려놓았는지, 그 누구보다 민주당이 잘 알고 있을 것"이라며 "자신들의 비위를 덮기 위해 온갖 만행을 저지르고도, 반성과 사과는커녕 마지막까지도 민생은 외면한 채 법치주의마저 흔드는 이 정권과 민주당을 국민과 역사가 평가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박형수 원내대변인도 논평에서 "민주당이 밀어붙이는 검수완박 법안이 얼마나 악법인지, 국민에게 끼칠 해악이 얼마나 클지를 김 총장이 너무도 잘 알기에 사직서 ...

    한국경제 | 2022.04.17 16:44 | YONHAP

  • thumbnail
    한동훈 "검찰총장, 민주당 폭주에 사직…국민께서 관심 가져달라"

    ... "김오수 총장의 사의 표명은 절차를 무시한 (더불어민주당의) 입법 폭주로 국민의 피해가 불을 보듯 예상되는 상황에서 형사사법 업무를 책임지는 공직자로서의 충정으로 이해한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헌법 질서와 법치주의를 지탱하고 있는 제도들이 무너지지 않도록 국민들께서 더 많은 관심을 가져주시길 간곡히 호소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김 총장은 이날 오전 "제도 개혁 시행 1년여 만에 검찰이 다시 개혁 대상으로 지목돼 검찰 수사 기능을 ...

    한국경제 | 2022.04.17 14:43 | 신현보

  • thumbnail
    한동훈 "검찰총장, '검수완박' 폭주에 사직…국민 관심 필요"

    ... 발표한 입장문에서 "김오수 총장의 사의 표명은 절차를 무시한 (더불어민주당의) 입법 폭주로 국민의 피해가 불을 보듯 예상되는 상황에서 형사사법 업무를 책임지는 공직자로서의 충정으로 이해한다"고 말했다. 그는 그러면서 "헌법 질서와 법치주의를 지탱하고 있는 제도들이 무너지지 않도록 국민들께서 더 많은 관심을 가져주시길 간곡히 호소한다"고 했다. 앞서 김 총장은 이날 오전 "제도 개혁 시행 1년여 만에 검찰이 다시 개혁 대상으로 지목돼 검찰 수사 기능을 전면 폐지하는 ...

    한국경제 | 2022.04.17 14:29 | YONHAP

  • thumbnail
    국힘, 김오수 사의에 "文정권 검찰총장 잔혹사"

    ... 비판했다. 그는 "이 정권이 임명한 검찰총장이 왜 반복적으로 직을 내려놓았는지, 그 누구보다 민주당이 잘 알고 있을 것"이라며 "자신들의 비위를 덮기 위해 온갖 만행을 저지르고도, 반성과 사과는커녕 마지막까지도 민생은 외면한 채 법치주의마저 흔드는 이 정권과 민주당을 국민과 역사가 평가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박형수 원내대변인도 논평에서 "민주당이 밀어붙이는 검수완박 법안이 얼마나 악법인지, 국민에게 끼칠 해악이 얼마나 클지를 김 총장이 너무도 잘 알기에 사직서 ...

    한국경제 | 2022.04.17 14:25 | YONHAP

  • thumbnail
    [신간] 예카테리나 서한집

    ... 폐위하고 러시아 황제 자리에 오른 예카테리나 2세(1729∼1796)가 당시 유럽의 주요 인물들에게 쓴 편지 46편을 모았다. 독일 프로이센의 작은 공국 출신인 예카테리나 2세는 1762년 러시아 황제가 됐다. 그는 통치 기간에 법치주의를 도입하고 문화를 부흥시켰다는 평가를 받는다. 예카테리나 2세와 편지를 주고받은 인물 가운데 중요한 사람으로는 프랑스 사상가 볼테르가 꼽힌다. 예카테리나 2세는 1763년 9월 볼테르에게 보낸 편지에 "내가 당신의 운문에 답할 ...

    한국경제 | 2022.04.15 20:24 | YONHAP

  • thumbnail
    "수사 잊으라"며 일찌감치 한동훈 낙점한 尹…비판론 정면돌파

    ... 비서실장은 이날 페이스북에서 "윤 당선인이 한 검사장에게 칼을 거두고 펜을 쥐여줬다"며 "그를 아까기에 칼을 거둬들인 것 같다"고 비유했다. 다만, 윤 당선인이 문재인 정부를 겨냥, 법무부와 행정안전부 장관에 최측근 정치인을 앉혀 법치주의를 유린했다고 지적해온 점을 고려하면 '내로남불' 프레임에 휩싸일 가능성이 있다. 이날 행안부 장관 후보자로 지명된 이상민 변호사도 윤 당선인의 충암고·서울대 직속 후배로, 한 후보자와 마찬가지로 정치인은 아니지만, 당선인의 최측근이라는 ...

    한국경제 | 2022.04.13 16:44 | YONHAP

  • thumbnail
    한상대 검찰동우회장 "검수완박은 반국가적 행태…법치 폐기"

    ... 논의 과정도 거치지 않은 채 없앤다는 것은 있을 수 없는 폭거"라고 주장했다. 이어 "지금 상황에서 검찰 수사권을 폐지하는 것은 형사절차에서 법치를 폐기하는 것"이라며 "정의는 사라지고, 인권은 표류하고, 더는 인권 국가라는 선진 법치주의의 꿈은 불가능하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 회장은 이어 "검찰 선배로서 작금의 사태에 처참하고 참담한 심정을 금할 수 없다"며 "올바른 검찰 제도를 초석으로 하여 대한민국이 조속히 선진문명국가로 진입하기를 간절히 기원한다"고 ...

    한국경제 | 2022.04.13 15:43 | YONHAP

  • thumbnail
    경제단체 "민노총 내일 집회는 법치주의에 대한 도전…철회돼야"(종합)

    ...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는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에 13일로 예정된 서울 도심 대규모 집회 계획의 철회를 촉구했다. 경총은 12일 배포한 입장문에서 "코로나19 확산 우려가 계속되는 가운데 또다시 불법집회를 강행하는 것은 법치주의에 대한 심각한 도전이자 감염병 예방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정부와 국민들의 노력을 외면하는 처사"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경영계는 민주노총의 대규모 도심 집회 강행에 대해 우려를 표하며 철회를 촉구한다"고 밝혔다. 경총은 "지난해 ...

    한국경제 | 2022.04.12 16:45 | YONHAP

  • thumbnail
    경총 "민노총 내일 집회 강행은 법치주의에 대한 심각한 도전"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는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에 13일로 예정된 서울 도심 대규모 집회 계획의 철회를 촉구했다. 경총은 12일 배포한 입장문에서 "코로나19 확산 우려가 계속되는 가운데 또다시 불법집회를 강행하는 것은 법치주의에 대한 심각한 도전이자 감염병 예방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정부와 국민들의 노력을 외면하는 처사"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경영계는 민주노총의 대규모 도심 집회 강행에 대해 우려를 표하며 철회를 촉구한다"고 밝혔다. 경총은 "지난해 ...

    한국경제 | 2022.04.12 08:46 | YONHAP

  • thumbnail
    외교안보 라인업도 이번주 발표…'정치인 입각' 교통정리는

    ... 6·1 지방선거를 앞두고 법무부·행안부 등에 정치인 출신 인사를 배제하겠다는 게 윤 당선인의 원칙이라는 점이 변수다. 윤 당선인은 평소 주변에 인사에 있어서도 '내로남불'은 하지 않겠다는 뜻을 밝혀왔다고 한다. 문재인 정부가 법치주의에 따라 공정해야 할 법무부·행안부 장관 등에 성향이 강한 정치인 출신을 기용하는 것을 비판해온 만큼 새정부에선 같은 잘못을 반복하지 않겠다는 뜻이다. 외교부 장관은 4선의 박진 의원과 비례대표인 조태용 의원 중 박진 의원이 내정된 ...

    한국경제 | 2022.04.10 18:4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