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91-3400 / 4,0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취재여록] 하느님까지 찾는 검찰 해명

    ... 법조계 안팎의 시각이다. 그동안 권력과 가까웠던 '정치 검찰'의 이미지가 국민들에게 뿌리깊이 박혀있기 때문이다. 한 여론조사에서도 이번 수사결과를 못 믿겠다는 국민이 50%를 넘어섰다. 법조 전문가들은 그러나 "민주주의와 법치주의 국가에서는 적법한 절차를 따르는 게 마땅하다"고 지적한다. 검찰의 수사과정과 공소제기에 문제가 있었다면 법원이 잘잘못을 가려 판단하면 된다는 것이다. 또 BBK사건에 의혹이 있다면 유권자들이 대선에서 신성한 한 표로 심판을 ...

    한국경제 | 2007.12.11 00:00 | 문혜정

  • thumbnail
    BBK 충돌 … 임시국회 첫날 파행

    ... 물리적 충돌마저 우려된다. 안상수 한나라당 원내대표는 이날 중앙선대위 회의에서 "대선이 끝날 때까지 의사 일정에 합의해주지 않을 것"이라며 "신당이 탄핵소추안을 제출하고 국정조사를 요구하는 것은 검찰에 대한 정치적 테러이자 법치주의를 파괴하는 반민주적 폭거"라고 비난했다. 박형준 대변인도 "사기꾼 김경준과 짜고 정치공작을 해놓고 검찰과 야당이 공작했다고 덮어씌우고 검찰을 탄핵하겠다고 한다"며 "정동영 후보와 신당은 이성을 완전히 상실했다"고 비판했다. 한나라당은 ...

    한국경제 | 2007.12.10 00:00 | 강동균

  • 임시국회 첫날부터 파행 조짐

    ... 합의해주지 않을 것"이라며 "신당이 한나라당과 합의없이 일방적으로 임시국회를 소집했는데 이는 결국 검찰을 압박하기 위한 정치공세로 보인다. 검찰 탄핵소추안을 마련하고 국정조사를 요구하는 내용을 보면 검찰에 대한 정치적 테러이자 법치주의를 파괴하는 반(反)민주적 폭거"라고 비난했다. 이에 대해 신당 임종석 원내 수석부대표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안상수 원내대표가 헌법과 법률보다 우위에 있는 것인 지 묻고 싶다"며 "오늘 오전에 BBK수사검사에 대한 탄핵소추안을 발의해 ...

    연합뉴스 | 2007.12.10 00:00

  • 검찰 "BBK 수사, 의심 있다면 공판 지켜보라"

    ... 지켜보는 법정에서 모든 게 밝혀질 것이니 지켜보라"고 의혹을 일축했다. 이 사건을 수사한 서울중앙지검은 7일 공식 브리핑을 열고 "만일 검찰에서 잘못한 게 있다면 공판 과정에서 낱낱이 드러날 것이므로 재판 진행 상황을 지켜보는 것이 법치주의의 원칙이라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홍일 3차장 검사는 "이번 사건은 김씨의 가족 접견권과 방어권이 충분히 보장됐고 모든 조서는 100% 변호인 입회 하에 서명ㆍ날인이 이뤄졌다"며 "검찰이 피고인을 회유ㆍ협박했다는 것은 도무지 ...

    연합뉴스 | 2007.12.07 00:00

  • thumbnail
    김성호 前법무장관 '행복세상' 창립

    ... 친시장적인 법률서비스를 강조했던 김성호 전 법무장관이 6일 서울 중구 남대문로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재단법인 행복세상 창립대회를 갖고 초대 이사장을 맡기로 했다. 김 전 장관은 이날 창립대회에서 "기업들을 옥죄는 낡은 규제를 타파하는 법치주의 사회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행사에는 신상민 한국경제신문 사장,손경식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희범 한국무역협회 회장,이명재 전 검찰총장 등이 참석했다. /김영우 기자 youngwo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7.12.06 00:00 | 이호기

  • 김성호 전 법무 퇴임후에도 親시장경제 행보

    ... 보장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법과 원칙의 확립,기업하기 좋은 환경 만들기,사회적 약자 보호→사회적 자본 확충→국가 경쟁력 강화→행복세상을 달성한다는 것이 그가 그리는 청사진이다. 행복세상은 이를 위해 △사회적 자본 향상 캠페인 △법치주의적 노사문화 정착 △경제규제 법령 혁파 △투명경영,투자촉진 기초 환경 조성 △선진경제법령 해설 △국제기구 교류 협력 △국민안전망 구축 등을 주요 사업으로 추진키로 했다. 김 전 장관은 재임 시절 '친시장경제' 행보와 소신 발언으로 ...

    한국경제 | 2007.12.03 00:00 | 김병일

  • 신당 3일 `BBK특검법안' 발의

    ... 이어 "검찰이 만약 이번 사건의 핵심 피의자라고 할 수 있는 이명박 후보에 대한 소환조사와 대질신문 없이 김경준만을 기소하고 이 후보의 연루의혹에 대한 판단을 유보하거나 실체적 진실과 동떨어진 수사결과를 발표할 때는 사법정의와 법치주의의 근간이 훼손되는 중대한 사태에 직면하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신당은 민주노동당과 민주당, 창조한국당 등 타 정당들과 공조, 12월 임시국회를 소집해 `이명박 특검법안'을 통과시키겠다는 입장이다. 이와 관련, 민노당 박용진 ...

    연합뉴스 | 2007.12.02 00:00

  • [볼록렌즈] 정부,미분양 아파트 급증·건설회사 줄도산 등 악재 쌓이자…

    ○…정부,미분양 아파트 급증 ㆍ건설회사 줄도산 등 악재 쌓이자 지방 투기과열지구 해제 검토. 지방 경기는 이미 최악,긴 말 필요없는 사후약방문(死後藥方文). ○…프랑스 공공부문 특별연금 개혁 반대 파업에 70만명 참여,사르코지 대통령은 "절대 후퇴 없을 것" 단호. '떼법' 용납 않는 리더십,부러운 법치주의. ○…신당ㆍ민주당,내년 총선 지분 줄다리기끝에 합당계획 끝내 무산. 코앞의 대선 승리는 뒷전,'밥그릇 지킴이'들의 블랙 코미디.

    한국경제 | 2007.11.21 00:00 | 이학영

  • "한국경제 재도약 위해 법치주의 확립 필요"

    한국 경제가 재도약하기 위해서는 우선적으로 법치주의를 확립해야 한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전국경제인연합회 산하 국제경영원은 16일 여의도 회관에서 한국경제연구원 김종석 원장과 허찬국 경제연구본부장을 초청해 최고경영자 월례조찬회를 열었다. 김 원장은 '한국 경제의 현안과 과제'라는 주제의 강연에서 "한국 경제가 재도약하기 위해서는 어려운 결정을 스스로 내릴 수 있는 성숙한 국가의사 결정 구조를 가져야 한다"고 말했다. 김 원장은 한국 경제가 지표상으로는 ...

    연합뉴스 | 2007.11.16 00:00

  • 의원 50명 "로스쿨 3천명으로 시작해야"

    ... 변호사 3천명 배출구조가 돼야 한다"면서 "변호사가 매년 3천명 이상 배출돼야 법률서비스를 제대로 못 받는 지역에 양질의 법률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고 법조계 소수에 대한 특권을 해소해 사법부에 대한 국민 신뢰를 높일 수 있으며, 법치주의가 강화되고 인권침해 예방체제를 갖출 수 있다"고 주장했다. 전날 로스쿨 정원을 시행 첫해 3천명으로 시작해 2014년까지 4천명으로 확대하는 내용의 법안을 국회에 제출한 최순영 의원은 회견에서 "뜻을 같이 하는 의원들이 더 늘어날 것"이라고 ...

    연합뉴스 | 2007.10.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