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411-3420 / 3,6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치'를 바꿔야 '경제'가 산다] 제2부.끝 : (대담) 손병두부회장

    ... 유연성을 확보하는 일입니다. 인력이나 임금의 유연성을 바탕으로 기업.공공.금융부문의 구조조정을 신속히 추진해야 경쟁력이 높아지고 보다 안정적인 고용을 창출할 수 있을 것입니다. 산업현장의 불법분규에 대해선 법과 원칙에 따른 법치주의를 확립하는 일도 중요합니다. 한국이 전반적으로 저평가되는 ''코리아 디스카운트''에 대해 정부는 기업들이 투명경영을 하지 않기 때문이라고 하는데 그렇지 않습니다. 소속국가가 신용등급 A를 받지 못하면 아무리 우량기업이라도 A등급을 ...

    한국경제 | 2002.01.27 17:15

  • "한국경제의 활로는 자유주의" .. '이제는 자유주의를 말할 때'

    ...는 그 자체가 본질적 가치이면서 인류에게 번영을 가져다 주었다. 노벨경제학상을 수상한 노스(North) 교수가 영국과 스페인 식민지 지배를 받았던 국가들의 현재를 비교한 내용은 흥미롭다. 영국은 전통적으로 왕의 권력이 약해 법치주의가 잘 지켜져 시민들의 자유와 재산권이 보호됐으나 스페인은 왕권이 강해 그렇지 못했다. 이같은 제도적 차이가 그대로 이어져 영국의 지배를 받았던 미국 캐나다 호주가 스페인의 지배를 받았던 중남미 국가들보다 훨씬 높은 생활수준을 영위하고 ...

    한국경제 | 2002.01.25 17:39

  • 청와대 '비자금 관리설' 일축

    ... 터무니없는 주장으로 선거에 영향을 미치려다 막상 국민회의와김대중 총재가 여야 국정조사를 통해 (대선후보) 친인척 모두를 증인으로 불러놓고진실을 밝히자고 요구하자 거부했다"고 덧붙였다. 오 대변인은 "근거없는 주장을 되풀이하는 것은 법치주의를 무시하는 것이자 터무니없는 정치공세에 불과하다"면서 "이씨의 일은 현재 특검이 조사중이며 조사를 통해 있는 그대로 진실을 밝히고 잘못이 있다면 법대로 처리해야 하며, 이에 대해 예단하는 것은 유감스럽다"고 지적했다. 또다른 청와대 ...

    연합뉴스 | 2002.01.23 00:00

  • 청와대 `비자금 관리설' 일축

    ... 터무니없는 주장으로 선거에 영향을 미치려다 막상 국민회의와김대중 총재가 여야 국정조사를 통해 (대선후보) 친인척 모두를 증인으로 불러놓고진실을 밝히자고 요구하자 거부했다"고 덧붙였다. 오 대변인은 "근거없는 주장을 되풀이하는 것은 법치주의를 무시하는 것이자 터무니없는 정치공세에 불과하다"면서 "이씨의 일은 현재 특검이 조사중이며 조사를통해 있는 그대로 진실을 밝히고 잘못이 있다면 법대로 처리해야 하며, 이에 대해예단하는 것은 유감스럽다"고 지적했다. 또다른 청와대 ...

    연합뉴스 | 2002.01.23 00:00

  • [古典서 찾는 지혜] 法治主義

    明主使其群臣不游意於法之外, 명주사기군신불유의어법지외, 不爲惠於法之內, 불위혜어법지내, 動無非法. 동무비법. ----------------------------------------------------------------------------- 현명한 군주는 신하로 하여금 법 테두리 밖의 일에 뜻을 두지 못하게 하고, 법의 테두리 안에서도 사사롭게 특혜를 베풀지 않으며, 일체 법에 어긋나는 일을 하지 않는다. ----------...

    한국경제 | 2001.12.23 18:43

  • [다산칼럼] 정치의 시스템 에러 .. 洪準亨 <서울대 공법학 교수>

    ... 잘못을 시인하지 않으려는 문화적 자폐증을 탈피하지 못하는 일본과 비교할 때 독일은 많은 점에서 긍정적 평가를 받을 만하다. 과거의 잘못을 진심으로 참회하는 태도를 보여 주변국들의 이해를 얻고 있을 뿐만 아니라 민주주의,사회적 법치주의,그리고 연방주의라는 소위 기본법 체제를 확고히 정착시킴으로써 국제사회의 모범이 돼 왔다. 그 과정에서 결정적 역할을 한 사람이 헬무트 콜이란 인물이다. 그는 1982년 10월 슈미트 내각에 대한 불신임을 계기로 중도우파 하이퍼텍스트의 ...

    한국경제 | 2001.12.16 17:30

  • "경제정책.제도.법령 등 상당수 위헌소지 있다" .. 이석연 변호사

    ... 사례로 대기업간 빅딜(사업맞교환), 부실금융기관 퇴출, 공기업 및 부실기업의 해외매각 등을 제시했다. 그는 "이같은 정책추진이 불가피했다 하더라도 관련 법률을 제정하거나 법률의 효력을 갖는 대통령 긴급재정경제명령을 발동하는 방법으로 법치주의를 준수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 변호사는 "같은 맥락에서 시민단체의 활동도 자본주의적 시장경제 질서, 시장경제적 법치주의 및 적법 절차라는 헌법의 기본이념을 준수하고 그 테두리내에서 이뤄져야만 정당성과 국민적 설득력을 가질 수 ...

    한국경제 | 2001.12.10 17:44

  • "경제 민주화도 적법절차 필요"..PR협회 세미나

    ... 세미나에서 주제발표를통해 "경제정책의 수립 및 집행과정에서 적법절차의 준수가 필수적"이라며 이같이주장했다. 그는 "법적 근거와 절차 없이 정부가 기업활동에 관여하는 것은 관치경제의 폐해를 그대로 노출할 뿐 아니라 헌법상 시장경제적 법치주의의 심각한 훼손을 가져올수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특히 "최근 시민단체가 경제정의 내지는 경제민주화 차원에서 벌이고 있는 활동도 어디까지나 자본주의적 시장경제 질서, 시장경제적 법치주의와 적법절차라는 헌법의 기본이념을 준수하고 그 ...

    연합뉴스 | 2001.12.10 14:35

  • 이석연변호사 "빅딜정책은 위헌"

    ... 기업구조조정 정책이 헌법에 위배된다는 주장을 제기했다. 이 변호사는 5일 연세대 경제연구소 주최 특강 발제문을 통해 "정부의 각종 경제구조조정행위는 뚜렷한 법적 근거없이 대통령과 집권세력의 의지에 의해 이뤄진 것으로 헌법상 시장경제적 법치주의의 원리, 기업활동의 자유, 재산권 및 평등권 등을 침해하는 위헌적인 처사"라고 주장했다. 이 변호사는 빅딜정책의 위헌 근거로 '국방상 또는 국민경제상 필요로 인해 법률이 정하는 경우를 제외하고는 사영기업을 국유 또는 공유로 이전하거나 ...

    연합뉴스 | 2001.12.05 08:53

  • [한국 IMF 4년...울펜손 世銀총재에게 듣는다] "개혁 계속돼야.."

    ... 지속할 것을 권고하고 단기처방보다는 중기과제 등에 관심을 가져 줄 것을 권유하고 있습니다. 예를 들어 빈곤퇴치 속도가 늦어지지 않도록 하는 것, 금융및 기업구조조정을 진전시키는 것, 무역자유화를 확대하는 것, 기업지배구조와 법치주의를 확립하는 것 등입니다" -아르헨티나 등 일부 개도국들이 금융위기를 겪고 있습니다. 한국 등 아시아 경제권에 어느 정도의 영향을 미칠까요. "동아시아 금융시장은 아르헨티나 터키 등 일부 국가의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비교적 활발했으며 ...

    한국경제 | 2001.12.02 18: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