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3,9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천자 칼럼] 대통령의 '법대로'

    ... 앙시앵 레짐(구체제) 붕괴 이후 모든 자유의 전제로 간주되는 핵심적 자유다. 공적 인물에 대한 표현의 자유는 더욱 강화돼야 한다는 데도 이견이 없다. 그럼에도 대통령이 ‘만사법통’식의 기능적이고 형식적인 법치주의에 매몰돼 있지 않나 하는 경계심이 앞선다. 집회 시 한국의 주거지역 소음 기준은 85dB로 미국(60dB)보다 훨씬 느슨하다. 이런 사정을 고려하지 않고 ‘법 위반이 없으니 괜찮다’는 주장은 입법의 완전무결성을 ...

    한국경제 | 2022.06.15 17:23 | 백광엽

  • [사설] 화물연대에 백기투항한 尹 정부…법과 원칙 말할 수 있나

    ... 하는 것은 받아들이기 어렵다. 법과 원칙, 엄정 대응을 누누이 천명한 윤석열 정부가 이전 문재인 정부와 다를 바가 무엇인가. 화주인 기업들에 엄청난 부담만 지우는 합의를 덜컥 해대는 권한이 정부에 있다고 생각하는가. 이번 사태는 노동계에 만연한 집단 실력 행사에 의한 떼법 심리를 재용인해준 격이 됐다. 법치주의 윤석열 정부에 대한 기대가 실망으로 바뀌는 이유도 그러해서다. 정권 초반부터 잘못 준 시그널이 두고두고 부메랑으로 돌아올지 두렵지 않은가.

    한국경제 | 2022.06.15 17:20

  • thumbnail
    "EU 집행위, 우크라 EU 후보국 지위 권고 의견"

    ... 지위를 부여하거나 혹은 공식 후보국 지위에 못 미치는 자격을 주는 방안이 검토될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또한 우크라이나가 후보국 지위를 얻는다고 해도 가입 협상이 매우 까다롭게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우선 후보국은 민주주의와 법치주의, 사법권 독립 등 민주국가 체제를 갖춰야 하며 인권을 보장하고 소수자에 대한 보호 장치도 마련해야 한다. 또 시장경제가 기능해야 하며 공정한 경쟁이 보장돼야 한다. EU의 법률체계를 수용하고 경제통화동맹에도 참여해야 한다. 이런 기준을 ...

    한국경제 | 2022.06.15 08:02 | YONHAP

  • thumbnail
    한변 "변호사 대상 보복 범죄 가중처벌 해야"

    ... 대구 변호사 사무실 방화 사건에 대해 한반도 인권과 통일을 위한 변호사 모임(한변)이 '변호사제도에 대한 테러'라고 규탄했다. 한변은 14일 성명을 통해 "재판 결과가 불만스럽다고 의뢰인이 변호사에게 테러와 보복을 자행한다면 법치주의는 무력화하고 원시적 야만 사회로 퇴행할 것"이라고 우려했다. 이어 "이번 방화 사건을 계기로 정부와 국회, 그리고 변호사협회 등 관련 단체들은 변호사의 조력 받을 권리를 실질화하는 각종 조치를 강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변은 ...

    한국경제 | 2022.06.14 10:20 | YONHAP

  • thumbnail
    미국, 니카라과 정권 인사 93명 제재…"민주주의 훼손"

    ... 등을 무더기로 수감하고, 독립언론과 시민단체 등도 탄압해 줄줄이 문을 닫게 했다. 미국 정부는 오르테가 정권의 비민주적 행태를 비난하며 이달 초 로스앤젤레스에서 연 미주정상회의에 니카라과와 쿠바, 베네수엘라 3국을 배제하기도 했다. 이날 미 국무부는 "180명의 정치범이 제대로 된 음식이나 의료 서비스는 물론 햇빛조차 없이 고통받고 있다"며 부당하게 체포된 정치범들의 조건 없는 석방과 니카라과의 민주주의·법치주의 회복을 촉구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6.14 02:15 | YONHAP

  • thumbnail
    공수처, 박지원 '제보사주' 무혐의…'대선개입'은 기소 요구(종합)

    ... 대해 검찰에 공소 제기를 요구하면서, 박 전 원장에 대한 최종 처분 판단은 검찰 몫으로 남았다. 검찰은 박 전 원장 사건과 대검에 이첩된 조씨 및 성명불상자 관련 사건을 서울중앙지검 공공수사1부(최창민 부장검사)에 배당했다. 같은 부서에서 시민단체 법치주의바로세우기행동연대가 박 전 원장을 국가정보원법 위반 등 혐의로 고발한 사건을 수사 중인 만큼 '제보 사주' 의혹에 대한 공수처 판단과 별개로 추가 수사가 이뤄질 가능성이 제기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6.13 17:43 | YONHAP

  • thumbnail
    '극한대치' 여야에 국회법 뇌관까지…尹대통령 가세로 전선 확대

    ... 실리고 있다. 우선 법안을 발의한 조 의원은 이날 YTN라디오에 나와 "(행정부가 정하는) 시행규칙이나 시행령이 자꾸 모법을 위배하게 되면 국회의 입법 권한이 침해되는 것 아닌가"라며 "삼권분립이라는 법치주의의 가장 큰 기초가 흔들리는 것이다. 이건 반드시 막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조 의원은 "2015년 이 법과 거의 유사한 '유승민 국회법 개정 파동' 당시 권성동 의원도 이 법에 찬성했고, 의원총회에서 ...

    한국경제 | 2022.06.13 12:06 | YONHAP

  • thumbnail
    조응천 "국회법 개정안, 권성동도 찬성했던 법안"

    ... '검수완박'(검찰 수사권 완전 박탈) 법안을 무력화시키는 시행령이 나올 수 있을 것으로 보냐는 질문에는 "시행령이나 시행규칙, 행정입법이 위임 범위를 벗어나서 자꾸 제정되면 모법이 무력화된다"며 "그러면 입법 권한이 침해되고 삼권분립이 흔들리고, 법치주의의 기초가 흔들린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검수완박'도 형사사법제도를 뒤흔드는 것이기 때문에 처음 당에서 만들었던 원안에 반대했지만, 여야 의원총회 추인이 여의도에서는 헌법보다 상위 개념이기 때문에 어쩔 수 없이 찬성했다"며 "이 ...

    한국경제 | 2022.06.13 11:36 | YONHAP

  • 경제계 "화물연대에 업무개시 명령 검토를"

    ... 위해서라도 상황에 따라 업무개시명령을 적극 검토해야 한다”고 정부에 촉구했다. 업무개시명령은 운송업무 종사자가 정당한 이유 없이 집단으로 화물 운송을 거부해 국가 경제에 심각한 위기를 초래하거나 그럴 우려가 있다고 판단할 경우 정부가 국무회의를 거쳐 내린다. 이들 단체는 “화물연대의 운송 방해, 폭력 등 불법 행위가 발생하면 법과 원칙에 따라 단호히 대처해 산업현장의 법치주의를 확립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강경민 기자

    한국경제 | 2022.06.12 17:50 | 강경민

  • thumbnail
    '국회패싱 방지법' 설전…권성동 "정부완박" 野 "입법완박"(종합)

    "민주, 국정 발목꺾기" vs "尹대통령, 누구보다 법치주의 강조하시는 분"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는 12일 더불어민주당 조응천 의원이 정부가 대통령령 등 시행령으로 입법부를 우회하는 '국회 패싱'을 막는 내용의 국회법 개정안 발의를 예고한 데 대해 "'정부완박'을 시도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권 원내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 '검수완박을 넘어 정부완박을 시도하는 민주당의 오만함'이라는 제목의 글을 올려 "조 의원이 국회의 행정 입법에 대한 통제권을 ...

    한국경제 | 2022.06.12 17:1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