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0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伊총리 예약' 멜로니, 젤렌스키에게 "충실한 지원" 약속

    ... 이번 총선을 앞두고도 "우크라이나 지원과 대러시아 제재에 찬성한다"는 입장을 여러 차례 밝혔고, "유럽연합(EU) 및 유로존 탈퇴는 절대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오히려 같은 집권 세력 내 마테오 살비니 동맹 대표,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진이탈리아 대표 등과 갈등을 빚을 수 있다는 분석이 제기됐다. 살비니 대표는 러시아 제재가 러시아보다 유럽과 이탈리아에 더 큰 피해를 주고 있다며 공개적으로 비판해온 인사다. 베를루스코니 대표는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

    한국경제 | 2022.09.28 17:43 | YONHAP

  • thumbnail
    "낙태권 축소 공약했어도" 伊총선서 여심은 멜로니에 끌렸다

    ... 미혼모인 멜로니 대표가 딸아이를 키우며 정계에서 활동하는 모습이 젊은 여성 유권자의 호감을 샀다는 분석도 있다. 범좌파 진영의 '맏형' 격인 민주당(PD)에 투표했다는 여성의 비율은 21%로 두 번째로 높게 나왔다.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가 대표인 중도 우파 성향의 전진이탈리아(FI), 중도 성향 정당 '아치오네'(Azione·이탈리아어로 행동이라는 뜻)가 각각 9%, 7%로 뒤를 이어었다. 여성 표심이 우파 정당 2곳, 중도 좌파 2곳으로 극명하게 나뉜 셈이다. ...

    한국경제 | 2022.09.27 18:41 | YONHAP

  • thumbnail
    이탈리아 극우 멜로니 정부, 우크라이나 계속 도울까

    ... 무기를 우크라이나에 계속 지원할 것이라는 입장을 강조하기도 했다. 반면, 멜로니 대표와 손을 잡고 우파 연합 정부를 구성할 극우정당 동맹(Lega)의 마테오 살비니 대표, 중도우파 정당 전진이탈리아(FI)를 이끌고 있는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의 경우 이탈리아에서 대표적인 친(親)푸틴, 친러시아 인사인 터라 대러시아 정책에 있어 새 정부의 기류 변화를 배제할 수 없다는 것이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얼굴이 그려진 티셔츠를 입은 모습이 포착되기도 한 살비니 ...

    한국경제 | 2022.09.27 12:01 | YONHAP

  • thumbnail
    85세 伊 베를루스코니, '추문 제조기' 오명 딛고 상원의원 복귀

    상원의장 유력…"차기 정부 플레이메이커 될 것" 언론재벌 출신으로 늘 스캔들의 한가운데 있어 '추문 제조기'로 불리는 실비오 베를루스코니(85) 전 이탈리아 총리가 화려하게 부활했다.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가 이끄는 전진이탈리아(FI)는 조르자 멜로니의 이탈리아형제들(Fdl), 마테오 살비니의 동맹(Lega) 등과 함께 우파 연합을 결성해 25일(현지시간) 치러진 이탈리아 조기 총선에서 승리했다. 본인은 몬차 지역 상원의원에 당선됐다. 26일 ...

    한국경제 | 2022.09.26 23:22 | YONHAP

  • thumbnail
    伊 총선승리 우파 연합 "최소 5년 가는 정부 만들겠다"

    ... 유트렌드는 현재까지의 득표 현황을 바탕으로 우파 연합이 하원 400석 중 235석, 상원 200석 중 115석을 차지할 것으로 분석했다. 우파 연합은 멜로니 대표가 이끄는 Fdl(극우), 살비니 대표의 동맹(극우),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의 전진이탈리아(FI·중도 우파) 등 세 당이 중심이다. 최소 5년간 안정적으로 유지되는 정부를 만들겠다는 살비니 대표의 말은 다른 나라라면 몰라도 이탈리아에선 그 의미가 남다르다. 1946년 공화국 수립 이후 내각이 67번이나 ...

    한국경제 | 2022.09.26 21:38 | YONHAP

  • thumbnail
    러 "동원령 위반사례 바로잡을 것…국경폐쇄·계엄령 미정"

    ... 세력에 대해서도 환영할 준비가 돼 있다"고 덧붙였다. 이번 선거 결과 차기 이탈리아 총리로 확실시되는 조르자 멜로니 이탈리아형제들 대표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을 비판하고 있지만, 우파 연합의 다른 주축인 마테오 살비니 상원의원,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는 대표적인 친(親) 푸틴 인사로 알려져 있다. 살비니 의원은 서방의 러시아 제재가 오히려 유럽에 피해를 주고 있다며 제재 해제를 주장하는가 하면,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는 러시아가 돈바스의 러시아계 시민을 지키기 위해 우크라이나를 ...

    한국경제 | 2022.09.26 20:48 | YONHAP

  • thumbnail
    이탈리아 극우 정권, 10월 24일부터 출범 절차 밟을듯

    멜로니 총리·베를루스코니 상원의장 확실시 파시즘의 창시자 베니토 무솔리니(1922∼1943년 집권) 이후 100년 만에 탄생한 이탈리아 극우 정권은 언제 출범할까. 총선 다음 날인 26일(현지시간) 이탈리아 일간 '코리에레 델라 세라'에 따르면 새 정부 출범에는 적지 않은 시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 먼저 개표가 완료되고 새롭게 선출된 상원 의원 200명, 하원 의원 400명의 의회 등록 절차가 10월 10일에 시작한다. 새 국회의 개원일은 ...

    한국경제 | 2022.09.26 17:52 | YONHAP

  • 멜로니는 누구인가…15세 극우정파 입문, 31세에 최연소 장관

    ... 버린 아버지 때문에 홀어머니 아래서 자란 그는 본인도 워킹맘이자 미혼모다. 15세 때 네오파시스트 성향의 정치단체 이탈리아사회운동(MSI)의 청년 조직에 가입했다. 29세였던 2006년 하원 의원이 됐다. 2008년에는 당시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내각의 청년부 장관에 올라 이탈리아 역사상 최연소(31) 장관 기록을 세웠다. 2012년 멜로니는 베니토 무솔리니 지지자들이 창설했으나 1995년 해체된 MSI를 이어받은 FdI을 창당했다. 이후 2014년부터 대표직을 맡았다. ...

    한국경제 | 2022.09.26 17:42 | 전설리

  • thumbnail
    伊, 100년 만에 '제2 무솔리니' 등장…유럽연합 분열 태풍의 눈

    ... 구성에 필요한 최소 득표율 40%를 넘겼다. 단 헌법 개정에 필요한 득표율(3분의 2 이상)을 기록하지는 못했다. 정당별로는 FdI가 26%, 마테오 살비니 상원의원이 대표로 있는 극우 성향의 동맹(Lega)이 8.8%,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가 이끄는 중도우파 노선의 전진이탈리아(Fi)가 8% 표를 얻었다. 이들 우파연합은 상원(200석)과 하원(400석)에서 과반을 확보했다. 민주당(PD)이 속한 중도좌파연합 득표율은 26.1%에 그쳤다. 범좌파에 속하지만 독자 노선을 ...

    한국경제 | 2022.09.26 17:40 | 허세민

  • thumbnail
    인텔, 유럽에 반도체공장 세운다…이르면 2025년 가동

    ... 측과 막후 협상을 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실시된 이탈리아 조기 총선의 출구조사 결과 극우 정당이 주축이 된 우파 연합이 과반 의석을 차지할 것으로 전망됐다. 우파 연합은 조르자 멜로니 대표가 이끄는 이탈리아형제들(Fdl·극우)과 마테오 살비니 상원의원이 대표인 동맹(Lega·극우),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가 설립한 전진이탈리아(FI·중도우파) 등 세 정당이 중심이다.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한국경제TV | 2022.09.26 14: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