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1,9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해외논단] 시험대에 오른 중앙은행 독립성

    ... 벗어나기 위해선 더 투명해져야 한다. 모든 정책과 관련된 이사회 멤버 개인의 찬반투표 결과나 회의록을 지체 없이 발표해 투명성을 강화할 수 있다. 정치인도 중앙은행의 목표를 제시할 권리를 가진다는 것을 인정하는 것도 방법이다. 무엇보다 2011년 유럽중앙은행(ECB)이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 이탈리아 총리의 하야를 재촉했던 것과 같은 의회정치 개입은 피해야 한다. ⓒProject Syndicate 정리=추가영 기자 gychu@hankyung.com

    한국경제 | 2017.11.21 18:06 | 추가영

  • '총선 전초전' 伊시칠리아 지방선거 우파연합 승리

    내년 봄 시행될 예정인 이탈리아 총선의 전초전으로 관심을 모았던 시칠리아 지방선거에서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가 전폭 지원한 우파 연합 후보가 제1야당 오성운동 후보를 간발의 차로 따돌리고 당선을 사실상 확정지었다. 투표 다음날인 6일 개표가 80% 진행된 가운데 우파 연합의 넬로 무수메치(62) 전 노동부 차관이 39.9%를 득표, 34.7%의 표를 얻은 오성운동 소속의 잔카를로 칸첼레리(42) 후보에 소폭 앞섰다. 우파 진영은 이로써 5년 ...

    한국경제 | 2017.11.07 06:23

  • 창당 8년 만에 집권 꿈꾸는 伊오성운동, 31세 당대표 체제로

    ... 넘나드는 지지율로 집권 민주당에 소폭 앞서 단일 정당 가운데 최고 지지율을 보이고 있지만, 다른 정당과의 연대 가능성을 일축하고 있어 현실적인 집권 전망은 밝지 않다는 관측도 존재한다. 내년 상반기에 치러질 이탈리아 총선은 마테오 렌치 전 총리가 이끄는 집권 민주당,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를 구심점으로 하는 중도 우파 연합과 오성운동의 치열한 3파전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로마연합뉴스) 현윤경 특파원 ykhyun14@yna.co.kr

    한국경제 | 2017.09.23 22:05 | YONHAP

  • thumbnail
    [한경·네이버 FARM] 실연 당한 사람이 만든 치즈는 맛이 없더라

    치즈에 일가견이 있다고 알려진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 이탈리아 총리. 그가 국제 치즈 경연대회에서 특별히 추가 주문한 치즈가 있다. 벚꽃이 올라간 우아한 치즈 플레이트. 식품계의 노벨상이라 불리는 몽드셀렉션에서 2006년부터 2년 연속 금상을 받은 벚꽃 치즈다. 이 치즈를 만드는 곳은 스위스나 프랑스가 아니다. 일본이다. 홋카이도 가미가와군의 ‘신토쿠 농장’에서 만든다. 농장을 이끄는 사람은 미야지마 노조무 대표. 그런데 이 ...

    한국경제 | 2017.06.15 19:48

  • 伊선거법 개정안 좌초 조짐…야당 "즉각 조기총선 치러야"

    ... 표결을 중단한 채 정당들로 하여금 법안에 대해 추가 논의를 하도록 조치했다. 그러나 각 당의 이해관계에 따른 견해차가 워낙 커 개정안이 좌초될 것이라는 전망이 힘을 얻고 있다. 민주당과 포퓰리즘 성향의 1야당 오성운동,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가 이끄는 우파 정당 전진이탈리아, 극우 정당 북부동맹 등 이탈리아 주요 4개 정당은 각 당이 얻은 지지율만큼 의석 수를 보장받는 독일식 비례대표제 채택과 의회 진입 하한선을 지지율 5%로 하는 내용의 선거법 개정안에 최근 합의했다. ...

    한국경제 | 2017.06.09 05:11

  • 이탈리아 정가, 마크롱 당선에 환호…"기쁜 소식…유럽에 희망 가져와"

    ... 트위터에 루브르 광장에서 마크롱 지지자 틈에 섞인 채 찍은 셀카를 트위터에 올리고 "유럽이 승리했다. 루브르 광장에서 마크롱 지지자들의 환희를 함께 하는 것은 아름다운 일"이라고 감회를 밝혔다.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가 이끄는 우파 정당 전진이탈리아의 레나토 브루네타 의원은 중도파 마크롱이 극우 정당 국민전선(FN)의 마린 르펜을 누른 것을 반기며 "극단주의 세력은 정권을 잡지 못한다"고 강조했다. 포퓰리즘 성향의 이탈리아 ...

    연합뉴스 | 2017.05.08 18:08

  • thumbnail
    AC밀란, 매각 완료..중국 자본에 매각 약 9000억원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의 명문 구단 AC밀란의 중국 매각이 완료됐다. 13일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 이탈리아 총리 일가가 보유한 지주회사 핀인베스트는 성명을 내고 AC밀란의 지분 99.93%를 룩셈부르크에 등록된 중국계 투자기구 '로소네리(Rossoneri) 스포츠 인베스트먼트 룩스'에 넘기는 거래를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로소네리 스포츠 인베스트먼트 룩스는 이날 3억7000만 유로의 최종 분납금을 납부함으로써 소유권을 완전히 넘겨받은 것으로 ...

    스타엔 | 2017.04.14 09:19

  • 중국 축구 `굴기`...AC밀란 중국 자본에 매각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의 명문 구단 AC밀란의 중국 매각이 완료됐다.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 이탈리아 총리 일가가 보유한 지주회사 핀인베스트는 13일 성명을 내고 AC밀란의 지분 99.93%를 룩셈부르크에 등록된 중국계 투자기구 `로소네리(Rossoneri) 스포츠 인베스트먼트 룩스`에 넘기는 거래를 마무리했다고 밝혔다.이번 거래는 작년 8월 핀인베스트가 AC밀란에 대한 소유 지분 전체를 부채 2억2천만 유로를 포함해 총 7억4천만 유로(약 8천900억원)에 ...

    한국경제TV | 2017.04.14 07:39

  • '어쩌다 어른' 최진기, “청년들의 꿈을 위한 복지 필요”

    ... 눈길을 끈다.12일 밤 11시 방송되는 O tvN '함께 인문학' 특집 네 번째 시간에는 '복지란 무엇인가?'를 주제로 세계 각국의 복지를 분석하고, 우리나라가 나아가야 할 복지국가의 방향을 짚어볼 예정이다.최진기 강사는 "베를루스코니 이탈리아 전 총리가 횡령, 탈세, 뇌물 공여 등에도 불구하고 3번이나 당선될 수 있었던 것은 복지정책 때문"이라며 "세금 감면과 노후연금 확대 등 노인 복지를 내세운 것이 국민들의 마음을 움직였다"고 분석한다.이어 "하지만 이탈리아는 ...

    한국경제TV | 2017.04.12 22:03

  • 유럽의회 새 의장에 이탈리아 중도우파 타이아니 당선…EU 통합 과제

    베를루스코니 최측근…EU 3개 핵심요직 중도우파 제1당 독차지 유럽의회 신임 의장에 이탈리아의 보수 정치인 안토니오 타이아니(63)가 당선됐다. 타이아니는 17일(현지시간) 프랑스 스트라스부르에서 치러진 유럽의회 의장 선거 4차 투표에서 351표를 획득해 282표에 그친 같은 이탈리아 출신 중도 좌파 정치인 잔니 피텔라 후보를 따돌리고 의장으로 선출됐다고 AP, AFP통신 등이 보도했다. 독일 정계로 복귀하려 사퇴를 발표한 마르틴 ...

    연합뉴스 | 2017.01.18 08: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