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9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베를루스코니의 일갈 "트럼프는 매우 거만했다"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이탈리아 전 총리가 미국 대선에서 패배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을 두고 "너무 오만했다"라고 밝혔다. 'TGCOM24'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는 8일 밤(현지시간) 방송된 한 토크쇼의 전화 인터뷰에서 조 바이든 민주당 후보의 승리로 귀결된 미국 대선을 총평하며 이같이 전했다.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는 인터뷰에서 "트럼프는 공격적인 태도, 특히 매우 종종 거만한 ...

    한국경제 | 2020.11.09 19:43 | 김정호

  • thumbnail
    '어제의 동지' 트럼프에 일격…伊 베를루스코니 "너무 거만했다"

    한때 이탈리아 정계를 주름잡은 실비오 베를루스코니(84) 전 총리가 미국 대선에서 패배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을 두고 "너무 오만했다"고 직격했다. 'TGCOM24'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는 8일 밤(현지시간) 방송된 한 토크쇼의 전화 인터뷰에서 조 바이든 민주당 후보의 승리로 귀결된 미국 대선을 총평하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인터뷰에서 "트럼프는 공격적인 태도, 특히 매우 종종 거만한 태도를 보여줬다"면서 "이번 대선에서 ...

    한국경제 | 2020.11.09 18:47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시대] 미 잡지가 본 '루저' 트럼프, 필사적으로 버티는 이유

    ... 등의 혐의로 기소 위기에 처했던 닉슨 대통령은 상원에서 탄핵당하기 직전에 사임했고, 후임자였던 제럴드 포드 대통령이 사면해 기소를 면한 바 있다. 이에 따라 전직 국가 지도자로 감옥에 갇히거나 탈세 사기를 벌인 이탈리아의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처럼 강제로 지역 봉사활동을 하는 것은 상상하기 힘들지만, 트럼프 대통령을 겨냥한 법적 위협은 심각한 수준이라고 뉴요커는 지적했다. 맨해튼 지검에서 벌이고 있는 '성추문 입막음' 의혹 수사를 보면, 트럼프 대통령의 옛 집사인 ...

    한국경제 | 2020.11.09 18:08 | YONHAP

  • thumbnail
    위기의 가을?…미흡한 선거 결과에 伊 극우지도자 살비니 '흔들'(종합)

    승부처 토스카나주 패배에 우파 내 '리더십·입지' 타격 관측 반(反)난민 기치를 내걸고 승승장구하던 이탈리아 극우 정치인 마테오 살비니(47)가 지방선거에서 기대에 못미친 성적표를 받아들면서 입지가 흔들리고 있다. 실비오 베를루스코니(83) 전 총리의 후계자임을 자처하며 내심 품어온 내각 수반의 꿈도 가물가물하다. 살비니가 속한 극우정당 동맹이 주도하는 우파연합은 20∼21일(현지시간) 치러진 7개 주 동시 지방선거에서 독자적인 정당 시스템을 ...

    한국경제 | 2020.09.24 02:05 | YONHAP

  • thumbnail
    '위기의 가을 맞나'…선거 패배로 伊 극우지도자 살비니 '흔들'

    ... 제기…'우파 지도자' 리더십 손상 반(反)난민 기치를 내걸고 승승장구하던 이탈리아 극우 정치인 마테오 살비니(47)가 지방선거 패배로 그 위상이 크게 흔들리고 있다. 한때 이탈리아 우파 진영을 대표하며 총리를 세 번이나 지낸 실비오 베를루스코니의 후계자임을 자처하며 내심 품어온 집권당 총리 등극의 꿈도 가물가물하다. 살비니가 주도하는 우파연합은 20∼21일(현지시간) 치러진 7개 주 동시 지방선거에서 독자적인 정당 시스템을 가진 자치주 발레다오스타를 제외한 6개 주 가운데 베네토·리구리아·마르케 ...

    한국경제 | 2020.09.23 23:36 | YONHAP

  • thumbnail
    [속보] 코로나 감염 베를르스코니 11일 만에 퇴원…"최악 시련"

    14일(현지시간) ANSA 통신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던 이탈리아의 실비오 베를루스코니(83) 전 총리가 입원한 지 열 하루만에 퇴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14 22:01 | 신현보

  • thumbnail
    코로나19 감염 베를루스코니 11일 만에 퇴원…"인생 최악 시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병원 입원 치료를 받아온 이탈리아의 실비오 베를루스코니(83) 전 총리가 14일(현지시간) 퇴원했다고 ANSA 통신 등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베를루스코니는 이날 오전 비교적 건강하고 밝은 모습으로 측근들과 함께 밀라노 산 라파엘레 병원을 나섰다. 입원한 지 열하루 만이다. 그는 병원 앞에 대기하던 취재진에 코로나19 감염을 "내 인생 최악의 시련이었다"고 돌아보면서 "이번에도 나는 살아남았다"고 ...

    한국경제 | 2020.09.14 21:58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감염 伊베를루스코니 3∼4월이었다면 사망했을 것"

    주치의 "바이러스 양 상당…확산 초기였다면 다른 양상으로 전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병원 입원 치료를 받는 이탈리아의 실비오 베를루스코니(83) 전 총리가 바이러스 확산 초기인 3∼4월 감염됐더라면 사망했을 것이라고 그의 주치의가 밝혔다. 베를루스코니가 입원한 밀라노 산 라파엘레 병원 전문의의자 그의 주치의로 일하는 알베르토 잔그릴로는 10일(이하 현지시간) 한 TV 프로그램에 출연해 이같이 말했다고 ANSA 통신 등 현지 ...

    한국경제 | 2020.09.11 18:32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확진 베를루스코니 "악마의 질병에서 벗어나려 발버둥"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서 병원 입원 치료를 받고 있는 이탈리아의 실비오 베를루스코니(83) 전 총리가 바이러스를 '악마의 질병'이라고 표현하며 빨리 회복하고 싶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일간 라 레푸블리카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베를루스코니는 8일 밤(현지시간) 자신이 창당한 중도우파 정당 전진이탈리아(Forza Itailia·FI) 소속 상원의원과 가진 병상 통화에서 "이 악마의 질병으로부터 벗어나려고 발버둥 치고 ...

    한국경제 | 2020.09.09 18:20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확진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 폐렴 증세로 입원

    일반 병실서 치료 중…병세 심각하진 않지만 호흡 곤란 겪어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이탈리아의 실비오 베를루스코니(83) 전 총리가 폐렴 증세를 보여 병원에 입원했다고 ANSA 통신 등 현지 언론이 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지난 2일 바이러스 감염 사실을 공개한 베를루스코니는 한동안 북부 롬바르디아주 밀라노 인근 아르코네에 있는 자택에서 격리 생활을 해왔다. 당시 주치의는 특별한 증상이 없는 상태라고 언론에 ...

    한국경제 | 2020.09.04 18:3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