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2,0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탈리아서 인종차별 살해 협박 유명 래퍼 2명 체포

    ... 이탈리아에선 오는 9월 25일 조기 총선을 앞두고 강경한 이민 정책을 공약한 극우 세력이 맹위를 떨치고 있다. 조르자 멜로니가 이끄는 이탈리아형제들(FdI), 마테오 살비니 상원의원이 주도하는 또 다른 극우당 동맹(Lega),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가 설립한 중도 우파 성향의 전진이탈리아(FI) 등 3당이 속한 우파 연합은 현재 지지율이 48.2%에 달해 이 추세대로라면 상·하원 모두 과반 의석을 차지할 것이 확실시된다. 우파 연합 3당은 감세 규모 등 세부 공약에선 ...

    한국경제 | 2022.08.17 01:08 | YONHAP

  • thumbnail
    美 외교 전문가 "이탈리아 총선 수혜자는 푸틴될 것"

    ... 한다고 말했다. 최근의 여론 추이를 보면 이탈리아 총선의 초기 판세는 우파 연합에 절대적으로 유리하다. 조르자 멜로니가 이끄는 이탈리아형제들(FdI), 마테오 살비니 상원의원이 주도하는 또 다른 극우당 동맹(Lega),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가 설립한 중도 우파 성향의 전진이탈리아(FI) 등 3당이 속한 우파 연합은 현재 지지율이 48.2%에 이르러 이 추세를 유지할 경우 총선에서 상·하원 모두 과반 의석을 차지할 것이 확실시된다. 도허티 전 대사는 노골적인 '친푸틴' ...

    한국경제 | 2022.08.12 21:07 | YONHAP

  • thumbnail
    정치서 손못떼는 伊 베를루스코니, 85세에 상원의원 출마 선언

    "당 안팎의 부름에 출마 결심…모두가 행복할 것" 85세의 나이에도 여전히 이탈리아 정치 최전선에 서 있는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 이탈리아 총리가 총선 출마를 선언했다.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는 10일(현지시간) 이탈리아 공영방송 라이(Rai) 라디오와의 인터뷰에서 9월 25일 조기 총선에서 상원의원 출마 의사를 밝혔다. 중도 우파 성향의 전진이탈리아(FI)를 이끄는 그는 "당 안팎에서, 많은 사람으로부터 출마 권유를 받았다"며 "내가 상원의원에 ...

    한국경제 | 2022.08.11 18:19 | YONHAP

  • thumbnail
    "한국에서 배우라"…워싱턴포스트, 트럼프 수사 반발에 일침

    ... 국가에서 대통령에 대한 수사 및 사법 처리 자체는 드문 일이 아니라는 것이 칼럼의 지적이다. 니콜라 사르코지 프랑스 전 대통령의 파리 아파트도 검찰 수색을 받았고, 결국 부패 혐의로 지난해 유죄가 선고됐다. 이탈리아의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 역시 탈세와 성매매 등 혐의로 유죄를 선고받았지만 여전히 우파의 핵심으로 건재를 과시하고 있다. 칼럼은 "대부분 유럽국가의 경우 면책의 범위를 한층 좁게 설정한다"고 지적했다. WP는 특히 전직 대통령을 잇달아 사법 ...

    한국경제 | 2022.08.11 00:25 | YONHAP

  • thumbnail
    힘 실리는 伊 극우 집권…"상·하원 모두 60% 이상 석권 전망"

    ... 확보할 것으로 예상됐다. 상·하원 모두 과반을 훌쩍 웃도는 수치다. 우파 연합은 '극우 아이콘'으로 불리는 조르자 멜로니가 당수인 Fdl을 비롯해 마테오 살비니 상원의원이 주도하는 또 다른 극우당 동맹(Lega),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가 설립한 중도 우파 성향의 전진이탈리아(FI) 등 3당으로 구성돼 있다. 최근의 여론조사 결과만 놓고 보면 우파 연합이 카타네오 연구소의 전망보다 의석수를 늘릴 가능성이 충분하다. 이탈리아 뉴스채널인 스카이TG24가 ...

    한국경제 | 2022.08.10 18:25 | YONHAP

  • thumbnail
    이탈리아 3선 총리 베를루스코니, 이번엔 '킹메이커'로 변신

    9월 25일 총선 앞두고 첫 여성총리 유력한 멜로니 전략가 자처 이탈리아에서 1994∼2011년 세 차례에 걸쳐 9년간 총리를 지낸 실비오 베를루스코니(85)가 이제는 총리를 만들어내는 '킹메이커'로 변신한 모양새다.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는 지난 7일(현지시간) 이탈리아 일간지 '일 메사제로'와의 인터뷰에서 차기 총리로 유력한 극우당 이탈리아형제들(FdI) 당수 조르자 멜로니(45)에 대해 "결단력과 용기를 갖춘 지도자"라고 극찬했다. 그러면서 ...

    한국경제 | 2022.08.08 20:17 | YONHAP

  • thumbnail
    伊 사상 첫 여성 총리 유력 극우 멜로니 "우크라 동맹 불변"

    ... 등을 내세워 정치적 입지를 다져온 인물이다. 멜로니는 다만 우크라이나 전쟁 국면에서는 "이탈리아가 서방의 약한 고리가 돼선 안 된다"며 북대서양조약기구(NATO) 등과의 공조를 부각해 기존 입장과 차별성을 보였다.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가 주도하는 중도 우파 정당 전진이탈리아(FI)와 동맹 등 다른 우파연합 정당이 러시아와의 밀착으로 비판을 받은 것과 대조된다. 마리오 드라기 총리가 사임하면서 이탈리아에서는 9월 25일 조기총선으로 차기 내각이 구성된다. ...

    한국경제 | 2022.07.29 18:09 | YONHAP

  • thumbnail
    총선 앞두고 결속 다지는 이탈리아 우파, 총리 추천 방식 합의

    ... 멜로니는 지난 23일 발행된 일간 '라스탐파'와의 인터뷰에서 총리직에 대한 의지를 드러내며 총선에서 가장 많은 표를 얻은 당의 지도자가 로마 키지궁(총리 관저)에 들어갈 것이라고 밝혀 우파연합 일부의 반발을 불렀다. 특히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가 창당한 전진이탈리아에서 "우리는 한 명의 지휘관이 아닌 하나의 팀이 필요하다. ", "총리직 논의는 시기상조"라는 등의 강한 비판이 제기되면서 내분의 그림자가 드리웠다. 베를루스코니도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누가 미래 ...

    한국경제 | 2022.07.28 19:52 | YONHAP

  • thumbnail
    이탈리아 우파 벌써 권력다툼?…총선 후 총리 지명 놓고 대립

    사상 첫 여성 총리 후보 멜로니 "최다 득표한 이가 총리돼야" 베를루스코니 정당 "총리직 논의 시기상조…선거부터 이겨야" 오는 9월 25일 조기 총선을 앞두고 본격적인 유세전을 준비하는 이탈리아 우파 진영에서 벌써 총리직을 둘러싼 갈등의 낌새가 엿보인다. 이는 정당 지지율 1위를 달리는 극우당 이탈리아형제들(FdI) 당수 조르자 멜로니 하원의원의 발언이 발단이 됐다. 멜로니는 지난 23일(현지시간) 발행된 일간 '라스탐파'와 인터뷰에서 총리직 ...

    한국경제 | 2022.07.26 23:43 | YONHAP

  • thumbnail
    이탈리아서 전후 최초 여성총리 나오나…조기총선 촉각

    ... '이탈리아형제들'(FdI) 당수인 조르자 멜로니 하원의원의 동향에 부쩍 신경을 쓰는 분위기다. 최근의 여론 추이를 토대로 한 총선 판세는 이탈리아형제들이 마테오 살비니 상원의원이 주도하는 또다른 극우당 동맹(Lega),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전 총리가 설립한 중도 우파 성향의 전진이탈리아(FI) 등 3당이 속한 '우파연합'에 유리하다. 최근의 여론조사 결과만 놓고 보면 3당이 힘을 합할 경우 상·하원 과반 의석도 가능하다. 이럴 경우 지지율 상으로 우파연합 최선두에 ...

    한국경제 | 2022.07.24 22:5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