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4,1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유대인 공격 표적되나…영국 길거리서 랍비 피습

    ... 확인되지 않은 물체로 그를 공격한 뒤 휴대 전화를 빼앗아 달아났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경찰은 "해당 지역 관계자들과 연락을 주고받으면서 책임자들의 신상을 파악하기 위해 협력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날 사건 외에도 최근 런던, 베를린, 파리 등 유럽 주요 도시를 중심으로 이스라엘 규탄 시위가 확산하면서 반(反)유대주의 우려도 고개를 들고 있다. 특히 반유대주의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독일 지도자들이 잇따른 시위에 경고음을 내고 있다고 영국 일간 가디언이 보도했다. ...

    한국경제 | 2021.05.18 11:30 | YONHAP

  • thumbnail
    獨 주어캄프 연상시키는 한 출판사의 창립 20주년 [김동욱의 하이컬처]

    ... 출발부터 화려했습니다. 창립 첫해인 1950년 주어캄프가 선보인 첫 출판물 목록에는 막스 프리슈의 '일기 1946~1949', 헤르만 헤세의 '유리알 유희', 발터 벤야민의 '1900년경의 베를린 유년시대'가 자리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곧이어 테오도르 아도르노, 베르톨트 브레히트 등의 작품도 뒤를 이었습니다. 정말 쟁쟁한 필진이 아닐 수 없습니다. 출판사는 독일어권 유명 저자들을 잇달아 확보하며 입지를 굳혀 나갔습니다. ...

    한국경제 | 2021.05.18 08:54 | 김동욱

  • thumbnail
    뻔한거나 새롭거나 홍상수의 변주…영화 '인트로덕션'

    25번째 영화…베를린영화제 각본상 수상작 영호(신석호)는 아버지(김영호)의 전화를 받고 오랜만에 아버지의 한의원으로 찾아가지만, 바쁜 아버지 대신 어릴 적부터 봐 온 간호사(예지원)와 잠시 이야기를 나눈다. 주원(박미소)은 의상 공부를 하러 독일에 왔고, 엄마(서영화)는 그곳에 사는 옛 친구(김민희)의 집에 딸을 부탁하러 함께 왔다. 한국을 떠난 지 하루도 안 돼 남자친구 영호가 연락도 없이 찾아온다. 영호는 어머니(조윤희)의 전화를 받고 ...

    한국경제 | 2021.05.18 08:32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핵심산업 中 의존도 낮출 것…한국엔 對美 무역확대 기회"

    ... 지금 하는 일"이라고 말했다. 기자 시절 소련 붕괴와 독일 통일 등을 현장에서 취재했고, 2002년 유럽 전문지 유럽의 소리에서 ‘유럽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50인’에 뽑혔다. 2011년 펴낸 《베를린 1961》은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에 올랐고 13개국 언어로 번역됐다. △1954년생 △유타대 △컬럼비아대 언론대학원 △WSJ 초대 베를린지국장 △WSJ 유럽판 편집장 △WSJ 부편집국장 △애틀랜틱카운슬 회장 워싱턴=주용석 특파

    한국경제 | 2021.05.17 17:38 | 주용석

  • thumbnail
    코로나19 무색…아트부산 관람객 역대 최대 8만명 찾아

    ... 리히터의 페인팅 작품을 프리뷰 당일 판매 완료했다. 지난해 이어 독일 신표현주의 거장인 게르하르트 리히터의 대형 한 회화작품(Die Reihen Geschlossen)은 부산지역 기업가에게 돌아갔다. 선명한 색채의 회화 작업을 선보인 베를린의 페레스 프로젝트는 도나 후앙카의 페인팅 6점과 부스 출품작 모두를 판매했다. 아트부산에 처음 참가한 홍콩의 에스에이플러스는 마르크 샤갈의 작품을 200만달러에 판매했다. 국제갤러리가 전시한 유영국, 하종현, 제니 홀저, 우고 론디노네, ...

    한국경제 | 2021.05.17 09:43 | YONHAP

  • thumbnail
    포스트 코로나에 꽃 피울 '10대 미래유망기술(Ⅱ)' [국제경제읽기 한상춘]

    ... 발전은 2차 대전이 끝난 이후 미국의 자본주의 진영과 소련의 공산주의 진영 간 갈등이 심화됐던 냉전 당시 미국과 소련이 △군사적 우위 선점 △국력 과시 △정치적 목적으로 우주산업에서 경쟁을 펼쳐오던 것에서 시작됐다. 1990년 베를린 장벽이 무너지고 소련이 붕괴되면서 냉전 시대가 끝나게 되자 우주산업은 군사적 목적보다 경제적 부가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산업화 투자가 지속적으로 확대돼 왔다. 우주산업은 △항공 산업 △방송·통신 산업 △자원 개발 산업과 긴밀한 연관성이 ...

    한국경제TV | 2021.05.17 09:33

  • thumbnail
    "팔레스타인을 해방하라"…세계 곳곳서 지지 시위(종합)

    LA·뉴욕·워싱턴 미 전역·캐나다서 이스라엘 공습 중단 요구 런던·파리·베를린 등 유럽, 호주·뉴질랜드서도 이스라엘 규탄 OIC, 16일 긴급회의서 가자지구 공격 중단 촉구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가자지구의 무장정파 하마스 간무력 충돌이 일주일째 계속되는 가운데 세계 곳곳에서 이스라엘을 규탄하고 팔레스타인을 지지하는 집회가 열렸다. AP통신에 따르면 15일(현지시간) 로스앤젤레스(LA), 뉴욕, 보스턴, 피츠버그, 필라델피아 등 주요 대도시를 ...

    한국경제 | 2021.05.16 19:16 | YONHAP

  • thumbnail
    배민 품은 딜리버리히어로 고향 독일 시장 복귀

    ... 시장에서의 철수가 잘못이라고 여기지는 않는다고 설명했다. 당시 매각 수익은 아시아에서의 사업 확장에 활용했고, 아시아 사업은 오늘날 성공적이어서 전체 매상의 50% 이상을 차지한다는 게 그의 설명이다. 딜리버리히어로는 내달부터 베를린 중심가에서 테스트를 거쳐 오는 8월 10일부터 본격 서비스에 들어간다. 딜리버리히어로 본사가 있는 베를린 중심가에서 시작해 뮌헨이나 프랑크푸르트 등 대도시를 거쳐 전국으로 서비스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외스트베르크 CEO는 "우리는 ...

    한국경제 | 2021.05.16 17:53 | YONHAP

  • thumbnail
    유럽 곳곳서 팔레스타인 연대 집회…일부 경찰과 충돌

    런던, 파리, 마드리드, 제네바, 베를린 등 유럽 곳곳에서 팔레스타인 연대 집회가 개최됐다. 15일(현지시간) 오후 영국 런던에서는 시위대가 '팔레스타인을 해방하라'고 외치며 하이드파크를 통과해 이스라엘 대사관 앞에 모였다. 노동당 다이언 애벗 의원은 이스라엘 대사관 밖에 설치된 간이 무대에 올라 "이것은 정의를 위한 세계적인 운동"이라며 "팔레스타인인들은 영토를 뺏겼고 이제 집에서 살해당하고 있다"고 말했다. 제러미 코빈 전 노동당 대표도 ...

    한국경제 | 2021.05.16 00:01 | YONHAP

  • thumbnail
    수억짜리 그림 걸자마자 팔렸다…"속 터져 죽을 판" 아우성

    ... 런던의 타데우스 로팍이 내놓은 독일 작가 다니엘 리히터의 2018년 대작 ‘Sick music’은 젊은 컬렉터가 8억원 안팎에 사갔다. 영국 조각가 앤서니 곰리의 6억원대 작품도 새 주인을 찾았다. 독일 베를린의 페레스 프로젝트는 수천만원에서 수억원에 이르는 전시작 16점을 ‘완판’해 둘째날 전시 작품을 교체해야 했다. 최고가 판매 기록은 서울옥션 홍콩갤러리 SA+ 부스가 세웠다. 아르헨티나 출신 현대미술 거장 루치오 ...

    한국경제 | 2021.05.14 17:25 | 성수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