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3401-183410 / 190,4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국컴퓨터, "지주회사 변신, 투자매력 증대"- 한양

    한양증권은 한국컴퓨터에 대해 목표가 2만 5,000원에 매수의견을 유지한다고 밝혔다. 한국컴퓨터는 지주회사 전환에 따른 기업가치를 평균 적용한 후, 주식 전환 물량 부담을 할인한 결과 이같은 목표가를 산출했다고 설명했다. 한국트로닉스, 한네트, 한컴테크를 포함한 자회사들이 양호한 성장세를 기록중이며 향후에도 자회사들의 긍정적인 영업실적이 전망된다고 분석했다. 이 가격은 기존 추천가 2만 8,000원 대비 11% 하향된 것이나 투자매력 요소...

    한국경제 | 2002.10.01 00:00 | chums

  • [아시안게임] 볼링 김수경, 다관왕 향해 출발

    ... 3월 말레이시아오픈 때 여실히 드러났다. 당시 개인전에서 우승한 여세를 몰아 ESPN으로 생중계된 마스터스에서는 300점만점을 때려 한국볼링 사상 첫 `생방송 퍼펙트'를 기록했던 것. 2년 전 협회에서 은퇴한 뒤 명쾌한 해설가로 변신한 김갑득 전 감독은 "볼링은정상급 선수들간 실력차가 거의 없어 승부에는 정신이 90%를 좌우한다"면서 "수경이는 내 딸이지만 정신력 만큼은 누구보다 강하기 때문에 잘해낼 것"이라고 전망했다. (부산=연합뉴스) jahn@yn...

    연합뉴스 | 2002.10.01 00:00

  • 아나운서 임성민, 영화배우 변신

    아나운서 임성민이 '대한민국 헌법 제1조(감독 송경식)'에 캐스팅,영화배우로 변신한다. 임성민은 다수당을 차지하기 위한 여야의 경쟁이 치열한 가운데 열린 보궐선거에서 창녀 출신의 여성후보가 출마하면서 벌어지는 해프닝을 다룬 코미디 영화 '대한민국 헌법 제1조'에서 여주인공 은비의 친구인 세영으로 선거에서 은비의 당선을 돕는 인물로 출연한다. 지난 94년 KBS 공채 20기로 입사한 임성민은 그동안 TV 드라마 '학교''태양인 이제마'와 시트콤 ...

    한국경제 | 2002.09.30 00:00

  • 아나운서 임성민, 영화배우 변신

    아나운서 임성민이 「대한민국 헌법 제1조」(감독 송경식)에 캐스팅 영화배우로 변신한다. 「대한민국 헌법 제1조」는 다수당을 차지하기 위한 여야의 경쟁이 치열한 가운데 열린 보궐선거에서 창녀 출신의 여성후보가 출마하면서 벌어지는 해프닝을 다룬 코미디 영화로 임성민이 맡은 역은 여주인공 은비의 친구인 세영으로 선거에서 은비의 당선을 돕는 인물이다. 임성민은 극중 일상생활에서 아나운서 특유의 또박또박한 발음을 보여주는 등 코믹한 모습을 연기할 예정이다. ...

    연합뉴스 | 2002.09.30 00:00

  • [테마 분석] '온라인게임, 황금알 낳는 거위인가'

    ... 지난해까지만 해도 사장이 집을 처분해 직원 월급을 줄 정도로 적자에 시달리던 온라인게임 회사였다. 하지만 올들어 사정은 달라졌다. 지난 4월 온라인게임 배급사업을 시작한 후 92억원(9월말현재)의 순이익을 기록하는 알짜회사로 변신한 것이다. 그동안 제때 월급이 나올까를 걱정하던 직원들은 이제 연말결산후 돌아올 10억원대의 성과금에 부풀어있다. 넷마블 엔씨소프트 넥슨등 잘나가는 업체들을 보면 온라인게임 사업이 인터넷 비즈니스의 총아로 각광받을만 하다. 하지만 ...

    한국경제 | 2002.09.30 00:00

  • 명동상권 '화려한 부활' .. '복합 위락공간' 탈바꿈

    ... 타운'이란 말이 더 어울린다. '패션일번지'를 지탱했던 로드숍들은 대부분 떠났다. 중저가 옷을 파는 패션몰들이 들어섰지만 패션은 더이상 명동의 대명사가 아니다. 명동은 볼거리 먹을거리 살거리를 고루 갖춘 '엔터테인먼트 천국'으로 변신했다. 무엇보다 먹을거리가 풍성해졌다. 명동에는 최근 수년새 각종 외식업소들이 들어섰다. 이곳에는 이미 패밀리레스토랑 TGI프라이데이스와 아웃백스테이크가 자리잡고 있고 다음달엔 베니건스가 입성한다. 돈가스 전문점 사보텐은 올 여름 ...

    한국경제 | 2002.09.30 00:00

  • [산따라 강따라 '낚시 천국 인천 승봉도'] 손맛 '짜릿..짜릿'

    ... 주민들이나 콘도미니엄의 직원들에게 물어 안내를 받도록 한다. 콘도미니엄의 뒤편에 자리한 조그만 모래해변은 물 빠진 뒤의 바다학습장으로도 그만이다. 바닷물이 빠지면 주민들이 하나둘씩 모여들어 조개를 캐거나 낙지를 잡는 삶의 터전으로 변신하는 갯벌은 외지인들에게도 매력적인 생태탐구의 보고이다. 갯바위에 붙어있는 조개와 바지락,고둥,굴과 바위틈새로 열심히 오가는 게와 모래 갯벌에 살고 있는 꽃게까지 다양한 바다 생물들이 한창이다. 해변은 백사장인 듯 보이지만 사실은 ...

    한국경제 | 2002.09.30 00:00

  • [애드 포커스] 해태음료 '쉼표하나'.."오늘 뉴스는...쉽니다"

    해태음료가 탤런트 김현수가 모델로 나오는 "쉼표하나"광고 2탄을 내놓았다. 광고 소재는 뉴스다. 쉼표 모양의 아이콘이 초침이 되어 움직인다. 초침이 정각에 서면 아나운서로 변신한 김현수가 카메라 앞에 나타난다. "오늘 뉴스는." 잠시 뜸을 들인 김현수는 말을 잇는다. "쉽니다." 그녀는 후련한 표정으로 쉼표하나를 마신다. 이 광고는 뉴스가 쉬는,상상하기 힘든 상황을 연출함으로써 잠시라도 일상에서 벗어나고 싶은 현대인의 감정을 표현하고 ...

    한국경제 | 2002.09.30 00:00

  • [시론] 화교경제권과 한반도 .. 安世英 <서강대 교수.국제통상>

    ... 경제특구를 만들었을 때 찾아와 준 외국인투자가는 미국이나 일본 기업이 아닌 바로 이들 화교기업이었다. 마오쩌둥 공산혁명의 총부리에 타도 대상 제1호로 몰려 홍콩과 싱가포르로 쫓겨갔던 그 악질(?) 자본가계급이 고마운 외국인투자가로 변신해 금의환향한 것이다. 지금 전세계에 약 4천만명의 화교들이 흩어져 세계 속의 또 다른 중국을 형성하고 있다. 화교의 역사는 5백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명나라의 정화 제독이 7차에 걸쳐 아프리카까지 대항해를 하면서 곳곳에 ...

    한국경제 | 2002.09.30 00:00

  • "일본도 이공계 기피 홍역" .. 사사키 다케시 일본 도쿄대 총장

    일본도 이공계 기피현상으로 홍역을 치르고 있다. 정부가 나서 긴급처방들을 내놓고 있다. 대학들도 연구중심대로의 변신을 꾀하고 있다. 지난달 29일 밤 서울 메리어트호텔에서 사사키 다케시 일본 도쿄대 총장(60)을 만나 일본의 이공계 문제와 대책 등을 들어봤다. 사사키 총장은 한국과학기술원(KAIST)이 주최한 동아시아 연구중심대학협의회 제8차 연례총회에 참석하기 위해 한국을 찾았다. "일본 정부는 올해부터 과학고등학교를 지원하기 시작했습니다.수학 ...

    한국경제 | 2002.09.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