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3591-183600 / 190,3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무디스, 日손보사 재무건전성 등급 일제히 강등

    ... 낮췄다. 무디스는 도아 재보험을 제외한 나머지 손보사들의 등급 전망은 `안정적'이며도아 재보험에 대해서는 등급의 추가 하향조정 가능성을 검토중이라고 밝혔다. 무디스는 일본의 손보업계가 경제의 장기침체 및 수익성 약화 등 열악한 여건에서 살아남기 위해 최근 몇달간 대형사간 합병을 통한 급격한 변신을 모색해왔다고말했다. 이들 회사가 이러한 도전에 잘 적응하고 있으나 업계 전체의 리스크는 커진상태라고 무디스는 지적했다. (도쿄 AFP=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2.07.05 00:00

  • [한국의 파워브레인] (4) '산업자원부' .. 기업애로 해결사

    ... 정도였다. 현 신국환 장관도 상역국장 출신이다. 그러나 80년대에 접어들면서 상공부는 '규제의 사슬'로 재계를 주무르던 막강 파워를 스스로 포기했다. 무역 자유화(개방)와 산업구조 고도화 추세에 발맞춰 서비스 행정기관으로 변신을 시도한 것. 지난 86년 7대 개별 산업육성법을 공업발전법(현 산업발전법)으로 통폐합, 규제와 보조금을 대대적으로 철폐했다. 업종 중심의 미시적 산업정책도 기술 개발과 인프라 구축, 산업 분산 등 기능 위주의 거시적 지원정책으로 ...

    한국경제 | 2002.07.04 00:00

  • 서상록씨 대선 출마선언

    대기업 부회장에서 웨이터로 변신해 화제를 모았던 서상록(徐相祿.65)씨가 4일 오후 시내 한 호텔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연말 대통령선거 출마를 선언했다. 서씨는 출마선언문에서 "손님에게 바쳤던 멋진 서비스를 국민에게 함으로써 희망과 즐거움을 선물하는 `서비스 대통령'이 되겠다"며 "취임 1년이내에 깡패, 가짜식품, 가짜 약품을 완전소탕하겠다"고 공약했다. 서씨는 삼미그룹 부회장을 지내다 98년부터 롯데호텔 양식당 쉔브룬에서 웨이터로 근무했으며 최근 ...

    연합뉴스 | 2002.07.04 00:00

  • [26회 한국경영생산성 대상] 금탑산업훈장 : 제진훈 <삼성캐피탈 사장>

    삼성캐피탈 제진훈 사장은 지난 99년 12월 취임한 이래 불과 2년만에 회사를 세계 정상급의 금융회사로 변신시킨 경영자다. 취임 2년만에 신규 대출금을 2조2천억원에서 10조2천억원으로 4.5배 늘렸다. 자본생산성의 경우는 1천9백70만원에서 4천2백80만원으로 2.2배, 노동생산성의 경우도 1억7천3백만원에서 3억5천8백만원으로 2배 이상 키웠다. 특히 신용갱생 프로그램을 도입, 30만명에 대해 신용불량 기록을 없애주는 등 신용사회 정착에 ...

    한국경제 | 2002.07.04 00:00

  • 라네즈, 수분케어 브랜드로 새출발

    ... 화장수,에멀젼,에센스,수분크림,워터에센스,아이크림,워터팩,클렌징 등으로 구성됐다. 라네즈는 94년 출시된 이래 줄곧 선두를 달려온 태평양의 대표 브랜드.96년 연간 매출 1천억원을 돌파한 후 6년연속 1천억원대 매출을 유지했다. 태평양 관계자는 "장수 브랜드를 키우려면 끊임없이 새로운 이미지와 가치를 만들어야 한다"며 "발빠른 변신과 마케팅으로 라네즈를 롱런 브랜드로 육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혜수 기자 dearso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7.04 00:00

  • [서상록 '서비스 대통령' 공약]

    전 삼미그룹 부회장에서 웨이터로 변신해 화제를모았던 서상록(徐相祿.65)씨가 51개월간의 웨이터 생활을 접고 4일 '서비스 대통령'을 내세우며 올 12월 대선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 그는 롯데호텔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한포기 김치를 수출하기 위해 비지땀을 흘리고 있는 판에 정치 돌아가는 꼴을 보고 가슴에 열불이 나서 출마결심을 했다"며"국민에게 봉사해야 할 권력부처는 도둑의 소굴로 변했고, 국회는 범죄집단으로 변해 가슴이 타들어가는 것 같지만 ...

    연합뉴스 | 2002.07.04 00:00

  • 서상록씨 대선출마 선언

    외환위기 직후인 지난 98년 삼미그룹 부회장에서 롯데호텔 양식당 쉐브룬의 웨이터로 변신해 화제를 모았던 서상록씨(65)가 4일 오후 시내 한 호텔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연말 대통령선거 출마를 선언했다. 서씨는 출마 선언문에서 "손님에게 바쳤던 멋진 서비스를 국민에게 함으로써 희망과 즐거움을 선물하는 서비스 대통령이 되겠다"고 밝혔다. 김동욱 기자 kindw@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7.04 00:00

  • 탐나는 친구애인 뺏을까...말까... .. 영화 '서프라이즈'

    ... "(남자친구의) 목젖이 오르락내리락 하는게 제일 섹시해" 마지막 반전은 기존관습에 순응함으로써 두 사람의 사랑을 허락한다. 적어도 새로운 모럴은 없다. 각 에피소드들과 캐릭터들은 다소 과장돼 있어 관객과 동일선상에 위치하지는 못한다. 연기자중 관심거리는 신하균의 변신. 개성적인 배역만 맡아온 그는 평범한 기업인으로 나서지만 특유의 강렬한 매력을 발산하지는 못했다. 5일 개봉,12세 이상. 유재혁 기자 yooj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7.04 00:00

  • 이천수, KBS「체험 삶의 현장」출연

    월드컵 4강 신화의 주역으로 맹활약을 펼쳤던 태극전사 이천수가 유니폼 대신 앞치마를 두르고 일일 배달부로 변신했다. 이천수는 지난 1일 KBS 1TV「체험 삶의 현장」에 출연, 서울 남대문 시장 내 모식당의 배달부로 나서 상인들의 밀린 점심 식사를 나르느라 구슬땀을 쏟은 것. 그라운드에서는 빠른 스피드와 힘을 자랑하던 그이지만 무거운 뚝배기와 밥을 머리에 이고 걷는 모습이 위태롭게만 보인다. 소문을 듣고 달려온 시장 아줌마들의 극성 싸인 공세에 ...

    연합뉴스 | 2002.07.03 00:00

  • 신도리코 "디지털네트워크社 변신"..새 CI 선보여

    사무기기 전문회사인 신도리코가 2일 새로운 CI(기업이미지)를 선보였다. 우석형 사장은 이날 기존의 적색에서 청색으로 바뀐 CI를 공개하고 임직원들에게 '디지털 네트워크 기업'으로 거듭날 것을 강조했다. 우 사장은 "디지털복합기와 레이저프린터 수출이 호조를 보이고 있지만 여전히 일반 복사기와 팩시밀리 메이커로만 알려져 있어 CI개선작업에 나서게 됐다"고 설명했다. 변화와 성장,힘찬 움직임을 모티브로 삼은 새 CI는 이니셜 'S'로 살아있는...

    한국경제 | 2002.07.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