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3671-183680 / 189,5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문화산업 주역] 박원세 <뮤직네트워크 사장>..'알짜 채널'만 운영

    ... 추구했다. 특히 그는 적은 비용으로 경쟁력 있는 프로그램들을 만들도록 직원들의 창의성을 가장 중요시했다. 덕분에 독특한 프로그램들을 만들어온 뮤직네트워크는 지난 99년 1백34억원 매출에 3억원의 경상이익을 내며 흑자기업으로 변신했다. 지난해엔 2백35억원 매출에 이익 12억원을 기록했다. 전반적으로 경제적인 여건이 어려운 올해에도 이 회사는 3백억원 매출에 30억원의 이익을 전망하고 있다. 뮤직네트워크는 지난해 6월에 국내 유일의 음식 전문채널인 채널F를 ...

    한국경제 | 2001.09.24 16:44

  • [케이블 하이라이트] (25일) '메디컬여성' ; '스튜디오 1600'

    ... 한다. 비만 중에서도 중년 이후의 비만은 성인병과 불가분의 관계에 있다. 비만의 원인은 무엇이고 치료법에는 어떤 것들이 있는지 자세히 살펴본다. □스튜디오 1600(KMTV 채널43 오후 4시)='딸기소녀'에서 성숙한 여인으로 변신한 이윤정을 특별 초대한다. '육감'의 후속곡 'Call Me'를 감상한다. 또 1집 삐삐밴드 활동모습과 음악을 살펴보고 그녀만의 특이한 패션사도 알아본다. '육감'으로 활동하면서 겪었던 에피소드와 함께 앞으로의 활동계획에 대해서도 ...

    한국경제 | 2001.09.24 14:54

  • 오리콤, 브랜드 매니지먼트 전문회사 변신 선언

    광고회사 오리콤(대표 전희천)이 브랜드 매니지먼트 전문회사로의 변신을 선언했다. 오리콤은 24일 라마다 올림피아호텔에서 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2001 비전선포 대회'를 열고 이같이 밝혔다. 오리콤 산하의 매체·프로모션·브랜드전략연구소들은 부문별로 독립채산제를 거친후 5년내에 독립법인으로 분리된다. 또 2005년까지 취급액을 5천억원으로 늘려 비계열 광고물량 1위,4대 매체 광고비 1위 달성을 목표로 내걸었다.

    한국경제 | 2001.09.24 13:32

  • [새영화]「프린세스 다이어리」

    ... 통치해야 한다는 믿기지않는 사실을 들려준 것. 물론 할머니는 그 나라의 왕비였다. 이때부터 미아의 공주 수업이 시작되는데, 걸음걸이를 교정하고 안경을 벗어 송충이 같은 짙은 눈썹을 가다듬고, 고수머리를 쫙쫙 펴니 아름다운 공주로 변신한다. 줄리아 로버츠를 일약 스타로 만들었던 게리 마샬 감독의「귀여운 여인」이 성인판 신데렐라 이야기였다면「프린세스 다이어리」는 `추석 특집' 어린이들을 위한순정 만화쯤 될까. 감독도 역시 게리 마샬. 소녀라면 누구나 꿈꿔보는 ...

    연합뉴스 | 2001.09.24 11:28

  • [포털 뉴비전] 커뮤니티 사이트 수익사업 박차

    인터넷 커뮤니티 사이트들이 종합인터넷서비스업체로 발돋움하고 있다. 프리챌 세이클럽 하늘사랑 다모임 등 커뮤니티 사이트들이 엔터테인먼트 서비스와 전자상거래 등 다양한 사업모델을 보강하면서 변신을 꾀하고 있다. 검색기능을 내세워 네티즌을 끌어모았던 기존 대형 포털에 비해 탄탄한 커뮤니티를 바탕으로 콘텐츠 유료화 등의 수익사업에 나서면서 새바람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것이다. 커뮤니티를 배경으로 수익사업을 벌인 대표적인 사례가 바로 아바타 꾸미기다. ...

    한국경제 | 2001.09.24 09:47

  • 만도공조 'Can Do' 경영 결실 .. 외국기업 변신후 매출 급증

    차량용 가정용 에어컨과 김치 냉장고를 만드는 만도공조가 외국 기업으로 새출발한 후 매출이 급증하고 있다. 황한규 만도공조 대표는 23일 "지난 99년 외국기업으로 출범한 이후 내실 경영에 힘쓴 결과 당시 5천6백억원이던 매출이 지난해 7천8백억원으로 늘어난데 이어 올해 8천6백억원을 달성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내년 매출목표를 올해보다 19.3% 늘어난 1조2백60억원으로 정했다고 덧붙였다. 만도공조는 지난 99년 11...

    한국경제 | 2001.09.23 20:10

  • 여의도 고급주거단지 재부상

    서울 여의도에 30∼40층 규모의 초고층 대형아파트가 잇따라 공급되면서 여의도 동쪽 일대가 고급주거단지로 빠르게 변신하고 있다. 지난 99년 6월 대우건설이 여의도에 41층짜리 트럼프월드를 내놓은 이후 대우트럼프월드2차(34층),금호리첸시아(39층) 등 3개 단지 7백36가구가 공급됐다. 여기에 롯데건설이 오는 10∼11월중 39층짜리 캐슬엠파이어와 롯데 캐슬스퀘어 등 2개 단지 8백51가구를 내놓을 예정이어서 여의도 동편에는 초고층 고급아파트로 ...

    한국경제 | 2001.09.23 16:57

  • 세월가도 씻기지 않는 '전쟁의 상처' .. 황용엽 개인전

    ... 샤머니즘을 소재로 주변 인간들의 이야기를 담은 30여점을 선보인다. 황 씨는 초지일관 '인간'에 대한 관심을 작품세계에 관철시켜온 작가다. 그의 '인간'시리즈는 실존적 한계상황에 직면한 인간의 모습을 화폭에 담아왔지만 시대에 따라 변신을 거듭했다. 60년대 짓눌린 듯한 신체와 얼굴을 한 인물들을 그리는 것으로 시작해 70년대에는 많은 선들을 중첩시킨 화면과 복잡한 끈에 붙들려 겨우 서 있는 꼭두각시같은 나신(裸身)의 인간을 등장시켜 그만의 독특한 화풍으로 정착시켰다. ...

    한국경제 | 2001.09.23 15:22

  • KBS 2TV「명성황후」의 이재은 인터뷰

    ... 진행하면서 말솜씨가 많이 늘었는데, 막상 떠나려니 안타깝다"며 인상을 찌푸린다. 만년 아역 연기자로 남아 있을 것 같던 이재은은 영화 「노랑머리」에서 사회적 논란을 불러일으킬 정도로 과감한 노출연기를 펼치며 성인 연기자로서의 변신에 성공했다. 그에게 이 영화는 어떤 의미인지 물었다. "당시 제 나이로 영화에서 할 수 있는 역할이 별로 없었어요. 그런데 「노랑머리」 출연 제의가 들어오더군요. 성인 연기자로서 인정받을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생각해 최선을 다했습니다. ...

    연합뉴스 | 2001.09.22 11:49

  • [대우차 매각] "부평공장 안락사..." .. 노조원들 강력 반발

    ... 정상화를 위한 채권단의 자금지원이 이뤄져야 하고 부평공장이 매각에 포함될 수 있도록 정부도 노력을 기울여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조립1부 소속 박상영씨(36)는 "고용과 생산물량이 보장되지 않는다면 독자생존 능력이 없는 부평공장의 미래는 어둡다"면서도 "위탁생산기간중 부평공장이 독자적인 자동차 회사로 변신할 수 있도록 정부의 지원이나 유력 자동차 회사의 인수 합병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인천=김희영 기자 songki@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9.21 17: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