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4011-184020 / 189,5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공모기업 가이드] '액티패스' .. 위성통신 장비개발...시장 선점

    ... 주력제품으로는 전력증폭기 중계기등 액티브컴포넌트(능동부품)분야. 지난해 매출 40억원을 달성, 시장점유율이 5.38%로 늘어났다. 현재 해외의존도가 높은 고부가가치제품인 위성통신 지구국용 안테나피드시스템을 개발, 토털 솔루션 제공업체로 변신을 시도하고 있다. 이를 위해 위성통신부문 핵심부품개발을 이미 완료했으며 위성통신용 트랜시버모듈을 추가로 개발, 위성통신시장에서 확보한 위치를 선점할 계획이다. 주요주주는 박헌중 대표 외 4명이 지분 55.5%를 보유하고 있으며 ...

    한국경제 | 2001.06.24 17:22

  • 한국단자, 정보통신 부품전문사 변신

    한국단자공업(대표 이창원)이 자동차 부품에서 정보통신 부품 전문업체로 변신한다. 이 회사는 매출액 5%의 연구비 투입과 중앙 연구소 설립 등 최근 7년간 연구개발에 치중해온 결과 통신 부품 개발에 잇달아 성공해 이 분야에서만 올해 1백50억원의 매출을 올릴 것으로 예상된다고 24일 밝혔다. 또 오는 2003년에는 매출(2천2백억원 예상)의 30%를 정보통신부품 분야에서 일궈낼 계획이다. 이 회사는 지난 95년 점프코드 양산을 시작으로 감쇄...

    한국경제 | 2001.06.24 14:45

  • [천방지축] 現投 외자협상 힘겨운 1년

    ... 협상주체만 현대그룹에서 정부로 바뀌었을뿐 AIG와의 협상은 뚜렷한 결론을 내지 못하고 있다. 정부는 이달말까지 AIG와의 외자유치협상을 매듭짓겠다고 공언하고 있다. 22일은 공교롭게도 현대투신의 창립기념일이었다. 기념식에서 이창식 현대투신 사장은 "한국 기업으로서의 기념식은 이번이 마지막이 될 것 같다"고 소회를 피력했다. 이 사장의 말대로 1년후에는 어떤 회사로 변신해 있을지 마못 궁금해진다. 하영춘 기자 hayou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6.23 00:00

  • [천방지축] 現投 외자협상 힘겨운 1년

    ... 맺은지 꼭 1년이 지났다. 1년 전 MOU 체결 소식이 전해졌을 때만 해도 증시는 환호했다. 그러나 1년 동안 외자유치 협상이 진전을 보지 못했다. 22일은 공교롭게도 현대투신의 창립기념일이었다. 기념식이 끝난뒤 한 현대투신 관계자는 "한국 기업으로서의 기념식은 이번이 마지막이 될 것 같다"고 소회를 피력했다. 이 관계자의 말대로 1년 후에는 어떤 회사로 변신해 있을지 자못 궁금해진다. 하영춘 기자 hayou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6.23 00:00

  • [인터뷰] 김종기 <청소년폭력예방재단 이사장>

    "시민단체에 대한 기부 문화가 하루빨리 정착됐으면 하는 바람뿐입니다" 지난 95년6월 학교폭력으로 아들(당시 16세)을 잃은 것을 계기로 대기업 임원에서 사회사업가로 변신한 김종기(54) 청소년폭력예방재단(www.jikim.net,585-0098) 이사장. 그는 지난 6년간 우리사회가 시민단체의 활동에 얼마나 무관심한지 뼈저리게 느꼈다며 큰 아쉬움을 나타냈다. 그해 11월 다니던 회사에 사표를 내고 사재를 털어 재단을 세울 때만 해도 그는 "이 ...

    한국경제 | 2001.06.22 17:29

  • [일요영화] (24일) '데스티네이션' ; '돈 벼락을 맞은 사나이'

    ... 방법으로 돈 벼락을 맞는 것을 꿈꾸는 사람들이라면 이 영화를 통해 대리만족을 얻을 수 있을 것이다. 평범한 직장에 평범한 가정을 갖고 있고 아무것도 특별할 것이 없는 한 남자 ''트로터''가 어느날 갑자기 ''황금의 손''으로 변신한다는 내용이다. 뒤로 가면서 스토리가 약간 처지는 느낌이 들지만 마니아 팬들이 생길 만큼 유쾌한 영화다. 아내역을 맡은 연기자가 남자라는 사실을 염두에 두고 보면 더욱 재미있다. 트로터(리처드 드레이퍼스)는 도박을 좋아하는 택시기사다. ...

    한국경제 | 2001.06.22 16:26

  • 케이디미디어, DVD 전문업체 변신

    복권인쇄업체인 케이디미디어(대표 신호인)가 DVD(디지털비디오디스크) 전문업체로의 변신에 나섰다. 지난 69년부터 주택은행의 ''주택복권''을 제조해온 이 회사는 지난 32년동안 복권제조에만 전념해왔다. 매달 찍어내는 복권은 모두 1천2백만장으로 복권인쇄를 통해서만 작년에 1백40억원의 매출에 18억원의 순이익을 거뒀다. 하지만 복권인쇄에만 안주하지 않고 새로운 사업에 도전했다. 경기도 파주에 공장부지를 확장하면서 CD와 DVD복제라인을 도입했다. ...

    한국경제 | 2001.06.22 14:13

  • 케이디미디어, DVD전문업체로 탈바꿈

    ... 작년에 매출 1백40억원,순이익 18억원의 실적을 거뒀다. 그러나 케이디미디어는 복권인쇄의 안정적인 매출에 안주하지 않고 새로운 사업에 도전했다. 경기도 파주에 공장부지를 확장하면서 새로이 CD와 DVD복제라인을 도입하는 등 변신을 추진하고 있다. 이 회사는 최근 일본 파나소닉사와 제휴를 맺고 기술협력을 추진하기로 했다. 또 DVD 사업을 본격화하기 위해 이달중 산은캐피탈,기보캐피탈,국민은행 등으로부터 모두 35억원의 투자자금을 유치하기도 했다. 이 ...

    한국경제 | 2001.06.22 10:58

  • 은행업무서 전자상거래까지 '뚝딱' .. '팔방미인' 편의점

    ... LG25,훼미리마트는 한빛은행과,세븐일레븐,미니스톱은 하나은행과 제휴를 맺고 다기능 ATM기를 갖춰 놓으면서 편의점이 "작은 은행"으로 바뀌고 있다. 공공요금 수납,입.출금,계좌이체를 비롯해 증권.보험업무까지 가능하다. 미니할인점으로 변신=간단한 의약품 및 위생용품,서적,문구,음반을 비롯해 1차식품까지 상품군이 대폭 확대되면서 미니 할인점으로 바뀌고 있다. 특히 PB상품과 즉석식품,생식품 강화를 통해 고객들에게 보다 밀착된 생활 편의점으로 다가가기 위해 안간힘을 ...

    한국경제 | 2001.06.21 18:23

  • [인터뷰] "3년내 홀로서기 경영"..이형석 <코리아텐더 농구단 사장>

    ... 푸르미''(옛 골드뱅크 클리커스)의 이형석 대표이사 사장은 푸르미 농구단을 영국의 축구클럽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처럼 일반에 공개,명문 구단으로 키워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농구단은 최근 여수를 연고로 한 우리나라 최초의 시민구단으로 변신했다. 이름도 바꿔 기업명은 ''코리아텐더'',구단명은 ''푸르미''로 정했다. 코리아텐더는 골드뱅크가 하는 유통사업을 뜻하며 푸르미는 2010년 여수세계박람회의 마스코트 이름으로 바다개미를 의미한다. 이 사장은 구단 이름을 바꾼 데 ...

    한국경제 | 2001.06.21 17: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