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4301-184310 / 191,3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경데스크] 북한 개방 감상법..이학영 <경제부장>

    ... "사회주의를 포기한 이 나라에 이 책이 머물 이유는 없소.일본으로 돌아가면 우리의 실정을 똑바로 알려주시오." 출간된 지 몇 년이 지난 책의 내용을 되새겨본 것은 요즘 하루가 멀다하고 쏟아져 나오는 북한의 개혁·개방 관련 '변신'에 대한 판독법을 어쩌면 이 책이 가장 잘 알려주고 있지 않는가 하는 생각 때문이다. 요 몇 주일 사이에 북한발(發)로 쏟아져 나오고 있는 뉴스들은 어지럼증을 느끼게 할 정도의 메가톤급 내용으로 가득 차 있다. 전격적인 북·일 정상회담을 ...

    한국경제 | 2002.09.29 00:00

  • 포스코 민영화 2년..어떤 변화있었나

    ... 견실화 등의 발전을 가져왔다는 평가다. 다만 정부 및 정치권과의 연결고리를 완전히 끊고 경영혁신을 지속화할 수 있느냐는 과제는 해결해야 할 숙제로 여전히 남아있다는 지적이다. 민영기업으로서 포스코의 가장 두드러진 외형상 `변신'은 지난 3월 2001사업연도 결산을 위한 정기주주총회에서 34년간 사용해 온 포항제철이라는 이름을 버리고 포스코(POSCO)로 회사명을 바꾼 것이다. 64년 4월1일 창립부터 사용했고 한국 산업근대화의 이정표격인 '포항의 기적'을 상기시키는 ...

    연합뉴스 | 2002.09.29 00:00

  • [아시안게임] 미리보는 개회식 하이라이트

    ... 형상화한 것. 아름다운 만남이 10분 간 진행되고 나면 금박 무사복을 입은 특전사 요원 300여명이 아시아드 엠블렘이 새겨진 청색.황색 깃발을 들고 나와 힘의 회오리를 만들어낸다. 그 다음 또하나의 하이라이트는 특전사 요원들의 현란한 집단 격파시범. 무사복을 벗고 태권도복 차림으로 변신하는 특전사 요원들은 파도타기를 원용해 공중 회전 돌려차기, 뒷차기 등 묘기에 가까운 격파동작을 한껏 뽐낸다. (부산=연합뉴스) oakchul@yna.co.kr

    연합뉴스 | 2002.09.28 00:00

  • 군소후보 잇단 출마 선언

    ... 김옥선(金玉仙) 대표도 기자회견을 갖고 "믿음의 정치, 화합의 정치, 사랑의 정치를 펼치겠다"며 대선출마를 선언했다. 두 사람은 각각 지난 15대, 14대 대선에도 출마했던 경력을 갖고 있다. 앞서 삼미그룹 부회장에서 웨이터로 변신해서 화제를 모았던 서상록(徐相祿)씨도 지난달 대권도전 의사를 밝힌데 이어 이달 17일 노년권익보호당 대선후보로 지명됐다. 그러나 이들 군소후보가 유력 후보군들의 틈새를 비집고 어느 정도 성과를 거둘수 있을지에 대해서는 회의적인 전망이 ...

    연합뉴스 | 2002.09.28 00:00

  • [책꽂이] '음악은 왜 우리를 사로잡는가' 등

    ... 옮김,더난출판,9천원)=직장의 동료와 상사,선·후배들과 얽힌 복잡한 인간관계를 푸는 85가지 키워드와 지혜를 제시했다. ◇나는 사람에게 투자한다(마키노 요 지음,신동기 옮김,시아출판사,1만2천원)=세계적 부호이며 천재적 투자자인 워런 버핏의 삶과 투자기법,경영철학 등을 분석한 책. ◇40대에 다시 쓰는 내 인생의 이력서(한근태 지음,미래의 창,8천원)=대기업의 최연소 이사에서 컨설턴트로 변신한 저자의 사례를 통해 40대 이후의 균형있는 삶을 강조하고 있다.

    한국경제 | 2002.09.27 00:00

  • [이 아침에] 가을이 왔건만 .. 朴東奎 <서울대 교수.국문학>

    ... 가을은 비에 묻혀서 왔다. 태풍이 불어 살아온 집이 빗물에 떠내려가고,땀 흘려 지은 벼들이 황토색으로 변해버리고 나니 가을은 마치 익숙해져버린 거리풍경처럼 그렇게 다가와 있는 것이다. 가을이 왔건만 가을 같지 않은 계절의 변신 앞에서 잠시 어리둥절해지는 것이다. 더 못살았던 어린 날에도 추석이 다가오면 잠 못 이루는 밤이 있었다. '이번 추석에는 운동화라도 한켤레 신게 될 것'이라는 기대로 밤에 살며시 방문을 열고 나와 별이 무성한 하늘을 보게 하기도 ...

    한국경제 | 2002.09.27 00:00

  • thumbnail
    夜好 !...밤이 반가운 30대 그 유쾌한 변신

    회사원 김민호씨(35)는 얼마전 역삼동 LG아트센터 옆에 위치한 라이브바 '오 아이 오(O.I.O)'를 찾았을때 새로운 '경험'을 했다. 그곳은 보통의 술집처럼 어수선하거나 시끄럽지 않았다. 30대가 대부분인 손님은 2백여평의 실내 중앙에 자리잡은 무대에서 공연중인 한 외국인밴드의 라이브 공연에 집중하고 있었다. 외국인밴드의 가창력과 안무는 수준급. 인테리어나 무대장식도 웬만한 콘서트장과 비교해도 뒤질 것이 없었다. 손님들중 일부는 가...

    한국경제 | 2002.09.26 00:00

  • 中, EU에 시장경제국 지위 공식 요청..WSJ

    ... 지난 98년 중국에 자본주의로의 이행국 지위를 부여 한 바 있다. 실례로 주룽지(朱鎔基) 중국 총리가 지난 23일 덴마크에서 열리고 있는 아시아.유럽정상회의(ASEM)에 참석, 한때 공산주의 맹주였던 러시아가 자본주의 경제체제로 변신을 시도하는 있는 것처럼 중국도 자본주의로 전환하고 있다며 EU 지도자들에게 완전한 시장경제국가로서의 지위 부여를 공식 요청했다는 것이다. WSJ은 다른 중국 고위 관료들도 EU가 러시아에는 시장경제국 지위를 부여한 반면 중국에는 ...

    연합뉴스 | 2002.09.26 00:00

  • [Biz in Korea] 페덱스 : 코끼리.고질라..동물도 운송

    ... 5백명의 직원이 근무하고 있다. 페덱스 본사는 1977년 미국의 멤피스를 거점으로 항공운송 업무를 시작했다. 항공기 8대로 시작한 운송사업은 현재 연간 매출 25조원 규모로 성장했다. 사업영역도 넓어져 종합 물류기업으로 변신했다. 항공 수송을 담당하는 페덱스익스프레스는 페덱스 그룹의 자회사로 전세계 2백11개 국가에 매일 4백만 건의 화물을 운송한다. 전체 임직원 수는 14만9천명이며 총 6백40대의 화물기와 4만9천대의 화물차량을 보유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02.09.26 00:00

  • [천자칼럼] 피셔 장관

    ... 그의 방랑생활은 베트남전쟁 반대를 외치는 '68학생운동'의 메카였던 프랑크푸르트에 정착하면서 종지부를 찍게 된다. 당시 반전·반핵운동에 참여하고 도시빈민운동을 벌이면서 숱하게 감옥을 들락거렸다. 노숙자에서 '직업혁명가'로 변신한 셈이다. 70년대 중반 피셔는 "현실을 알지 못하는 운동은 오래 가지 못한다"며 자동차공장근로자 택시운전사로 현장에 뛰어들었다. 이후 현장운동에 한계를 느낀 피셔는 83년 녹색당에 입당하면서 연방의회에 진출하게 된다. 그는 ...

    한국경제 | 2002.09.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