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4391-184400 / 189,5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차기주자들 이미지 '바꿔 바꿔' .. 검버섯.눈꺼풀지방 제거 등

    여권 차기 예비주자들이 최근 ''외모 가꾸기''에 힘을 쏟고 있다. 얼굴이 대중적 이미지 제고에 큰 부분을 차지한다고 판단, 얼굴을 보다 젊고 깨끗하게 만들기 위해 수술을 받는가하면 안경을 바꾸는 등 변신을 시도하고 있는 것이다. 한화갑 최고위원은 최근 아래 눈꺼풀의 지방을 제거하는 수술을 받았다. 반달모양의 도톰한 눈 아래 꺼풀의 지방을 제거해 자연스럽게 보이도록 하기 위한 것이다. 한 위원은 수술에 따른 부기 때문에 며칠간 안경을 쓰고 ...

    한국경제 | 2001.03.02 00:00

  • [뷰티 살롱] 오렌지색 볼터치 '지성美' 물신..'메이크업 테크닉'

    ... 메이크업을 해서는 곤란하다. 귀여운 분위기를 연출하거나 부담없는 자리에서는 적격이지만 면접이나 바이어 상담 등 격식을 요하는 자리에서는 너무 가벼운 인상을 줄 수도 있기 때문이다. 자리에 관계없이 어느 장소에서든 화사한 봄 여인으로 변신할 수 있는 메이크업 테크닉을 소개한다. 귀엽게 보이는 메이크업 연출법 1.피부=최대한 투명하고 글로시하게 표현한다. 자신의 피부색상과 비슷한 색상의 파우더를 바른 다음 펄이 들어 있는 파우더를 덧 발라준다. 더 글로시한 피부를 ...

    한국경제 | 2001.03.02 00:00

  • 혁명적인 '게릴라'만 살아남는다 .. '꿀벌과 게릴라'

    ... 진단한다. 산업혁명 이후 20세기까지를 ''진보의 시대''라고 한다면 21세기는 ''혁명의 시대''이며 기회는 광속처럼 왔다가 사라진다. 눈깜짝할사이에 수십억달러의 기회가 왔다갔다 한다는 것이다. 때문에 기업과 개인이 혁명적인 자기변신을 하지 않으면 살아남을 수 없다는 게 해멀의 지적이다. 주어진 과업만 열심히 수행하는 성실한 ''꿀벌''의 중요성은 사라지고 창의적이고 상상력이 풍부한 ''게릴라''가 주인공이 된다는 얘기다. 21세기의 기업환경은 산업간의 경계가 ...

    한국경제 | 2001.03.01 00:00

  • [코스닥 테마점검] (3) 나스닥 바이오기업들..꾸준한 R&D투자

    미국 나스닥기업은 뉴 바이오산업이 주를 이룬다. 1980년대까지만해도 미생물·발효기술 등 올드 바이오기술로 시작한 기업들이 대부분이었다. 이후 치열한 옥석가리기 과정에서 생명공학업체로 변신에 성공한 10% 미만이 현재까지 살아남아 세계적인 회사로 탈바꿈했다. 가장 성공적인 비즈니스 모델로 암젠 젠넨텍 임뮤네텍 등을 꼽을 수 있다. 유전자정보를 이용한 의약품을 생산하는 첨단기술(하이테크놀러지) 회사다. 1999년 암젠의 매출규모는 33억4천만달러,순이익은 ...

    한국경제 | 2001.03.01 00:00

  • 인터넷 광고 '변신' 나선다

    조만간 인터넷 이용자들이 그냥 지나쳐버리기 어려울 정도로 화려하면서도 다양한 형태의 광고물이 인터넷에 등장한다. 월스트리트저널은 26일 야후 아메리카온라인(AOL) 익사이트앳홈 더블클릭 등 인터넷업체들이 인터넷 광고효과를 높이기 위해 새로운 형태의 인터넷광고를 공동으로 제작키로 했다고 보도했다. 저널은 "새로 선보이게 될 인터넷광고는 기존의 배너광고와는 달리 모양과 크기에서 큰 차이를 보일 것"이라며 웹사이트의 좌우 측면에 첨탑처럼 수직으로...

    한국경제 | 2001.02.28 00:00

  • [마켓 서베이] 애니메이션 산업 : '디지털드림스튜디오'

    ... 3백50억원을 기대하고 있다. 코스닥등록도 추진중이다. 1993년 온라인 솔루션 개발업체인 CTS로 출발해 이듬해 한겨레정보통신으로 간판을 바꿔 달고 3차원 게임개발에 주력한 이 회사는 1997년에는 왕도의 비밀로 제1회 대한민국 게임대상을 받기도 했다. 3차원 애니메이션을 축으로 한 디지털엔터테인먼트 업체로 변신한 것은 1999년 2월 디지털드림스튜디오로 재출범하면서부터다. (02)578-7576 오광진 기자 kjo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2.28 00:00

  • [종목탐구] '굿모닝증권' .. 외국인 집중매매로 관심집중

    ... 흔들어 놓았다. 굿모닝증권은 외국인 매수세가 집중된 이유로 △투명한 지배구조 △안정적인 재무구조 △뚜렷한 성장성 등 세가지를 꼽고 있다. 지배구조측면에서는 H&Q캐피털 등 외국자본이 43.4%의 대주주로 부상하면서 국제적 기업으로 변신했다. 재무구조도 안정적이다. 작년말현재 유동성자산은 3천3백62억원으로 지난 99년말(1천3백95억원)보다 배이상 증가했다. 영업용순자본비율은 5백30%로 업계 최고다. 특히 두드러지는 부분은 성장성이다. 지난 98사업연...

    한국경제 | 2001.02.27 00:00

  • '현대하이스코

    현대하이스코(옛 현대강관)가 ''핫코일 핸디캡''을 딛고 자동차용 냉연강판 전문업체로 뿌리내릴 것인가. 현대가 지난달 회사이름 변경과 함께 ''자동차 강판 전문기업''으로 변신을 선언한 이후 처음으로 지난 주말 전남 율촌 공장을 공개했다. 순천시 소재 13만5천평(예정 총면적 25만평)의 부지에 연산 1백80만t의 냉간압연제품 설비를 갖춘 공장은 지난 99년 2월 상업 생산을 시작한지 2년여만에 완전 가동에 들어갈 정도로 빠르게 안정돼가고 있다. ...

    한국경제 | 2001.02.27 00:00

  • "이젠 부드러운 철강기업 알맹이까지 바꿨습니다"..현대하이스코

    ... 파이프)을 주종 생산 품목으로 하는 바람에 다른 기업들에 비해 대소비자 인지도와 이미지가 미약했던 게 사실이다. 그러나 최근 세계적인 철강회사인 일본 가와사키철강과 기술 제휴를 포함한 포괄적 제휴를 체결,자동차용 강판업체로 변신하면서 회사 이름을 "현대하이스코"로 개칭한 것을 계기로 이미지 변신을 시도하고 있는 것. 현대하이스코의 이상수 홍보담당 부장은 "이번 시리즈 광고를 통해 일반 국민들에게 자동차 강판이야말로 자동차의 완성이라는 점을 주지시키고자 ...

    한국경제 | 2001.02.27 00:00

  • 陳 부총리 비서관 이현승씨 AT커니 이사로 변신 '화제'

    진념 부총리 겸 재정경제부 장관의 비서관이 민간기업 이사로 변신해 화제가 되고 있다. 25일 재경부에 따르면 이현승(34.행시 32회) 서기관은 최근 사표를 내고 미국계 컨설팅업체인 AT 커니의 이사로 자리를 옮겼다. 서울대 경영학과 출신인 이 비서관은 1996년 하버드 로스쿨, 97년 하버드 케네디스쿨에서 석사학위를 받은 수재. 작년 2월 행시 동기 가운데 가장 먼저 서기관으로 승진했다. 89년 경제기획원에서 공직생활을 시작한 그는 경제기획국, ...

    한국경제 | 2001.02.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