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0391-190400 / 191,2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청량음료 10년간 고성장 질주..능률협회 집계

    ... 동양맥주를 비롯 롯데칠성음료 한국야쿠르트유업 해태음료 동원산업 오뚜기식품등 7개사에 그쳤다. 8년동안 매출이 무려 7배이상 늘어난 오뚜기식품은 꾸준한 품목다양화와 적극적인 마케팅활동으로 판로를 크게 넓히며 종합식품회사로의 변신에 박차를 가한 것이 원동력이 된 것으로 분석됐다. 유산균발효유와 라면을 시판중인 한국야쿠르트유업은 취급품목수의 절대적 열세에도 불구하고 발효유3개제품(액상 호상 드링크)이 모두 발효유부문의 시장점유율 1위를 달릴만큼 탄탄한 ...

    한국경제 | 1994.09.22 00:00

  • 인고의 여인상 차분하게 그려낼터..탤런트 김청씨

    탤런트 김청씨(32)가 1년만에 브라운관에 복귀, ''한많은 여자''로 변신 한다. 지난해 12월부터 올 8월까지 영화 ''애니깽''(감독 김호선)의 멕시코 현지 촬영으로 한동안 브라운관에서 모습을 감췄던 김씨가 10월12일부터 방송되는 KBS2TV 50부작 ''인간의 땅''에서 ''비극의 여인'' 백수련역을 맡아 새로운 이미지를 선보인다. ''인간의 땅''은 일제시대에서 오늘에 이르는 질곡과 파란의 우리현대사를 한 가족을 통해 그린 ...

    한국경제 | 1994.09.22 00:00

  • [통독4년 독일경제] 기업 경영개혁 노력..감원 등 나서

    ... 입은 것이다. 그러나 경기침체가 기업들에 역기능만 한것은 아니다. "경기침체가 과거에는 생각지도 못했던 과감한 구조개편의 기회를 제공 했다"는 에드자드 로이터 다임러벤츠회장의 지적처럼 폐쇄적이며 자기 도취적인 독일기업들이 "변신"할수 있는 계기를 준것이다. 침체기를 겪은 독일기업들은 실제로 경영전략 전반에서 과거와는 다른 모습을 보여주고 있으며 이는 내부적으로는 노동시장구조의 개선, 대외적 으로는 유럽중심 경영의 탈피에서 여실히 드러나고 있다. 독일기업들은 ...

    한국경제 | 1994.09.22 00:00

  • [석유화학 황금기 오는가] (4) 투자 자유화..90년 진출개방

    ... 흑자규모가 5억달러선에 이를 전망이다. 석유화학업계의 희생(적자경쟁)으로 국제수지 개선 효과를 거둔 것이다. 미국 유럽 등의 잇따른 사고를 틈타 수출시장에서 특특히 재미를 보고있는 것도 이 덕분이다. 선진국형 산업구조의 변신도 투자자유화의 한 성과이다. 경쟁체제 도입으로 공급자 중심의 시장구조(Seller''s Market)가 수요자 위주 (Buyer''s Market)로 바뀌었다. 수요자들이 물건을 골라 사는 시대가 열렸다. 독과점의 틀이 깨지면서 ...

    한국경제 | 1994.09.22 00:00

  • [TV하이라이트] (21일) 신사협정 ; 슈퍼태권V ; '실종자' 등

    ... 감독.해리슨 포드 주연. "가슴달린 남자"(KBS2TV밤10시50분) =여직원은 타이핑에서 담배심부름 까지 잔일을 해야한다.여자이기 때문에 지위향상에 한계가 있음을 자각한 주인공은 남자가 되기로 결심한다. 머리를 깎고 양복을 입고 남자로 변신하지만 한 남자와의 사랑을 통해 결 국 여성의 본성을 회복한다는것이 줄거리.91년 대종상 감독상을 수상한 작 품이다.신승수 감독.최민수 박선영 주연. "달"(EBSTV오후6시40분) =인류 탄생과 더불어 신비의 존재로 자리해온 달에 대해 ...

    한국경제 | 1994.09.18 00:00

  • [이번주 비디오] 가족의 존재의미 그린 '미세스...' 1위

    ... ''죽은 시인의 사회''의 로빈 윌리암스와 최근 제5대 제임스본드역에 전격 발탁된 피어스 브로스난 주연의 ''미세스 다웃파이어''는 극장 개봉당시 40만명이상의 관객을 동원했던 화제작. 로빈 윌리암스가 가정부 ''미세스 다웃파이어''로 변신한 만화영화 더빙성우 다니엘역을 맡았다. 감독은 ''나홀로 집에''를 연출한 코믹영화의 대가 크리스 콜롬버스. 가족의 존재의미를 웃음과 더불어 전하는 영화다. ''죽음의 땅''은 액션스타 스티븐 시걸이 감독과 주연을 함께 ...

    한국경제 | 1994.09.17 00:00

  • 한국화장품, '신경영' 제언 백화제방..사장면담서 직언속출

    ... 사장에 취임한 이후 거래처를 비롯 임직원을 개별 또는 그룹단위로 잇따라 면담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라는 것. 임사장의 이러한 행보는 사내외의 진솔한 의견을 수렴,고객지향경영에 참고하겠다는 뜻도 있지만 자신의 방어적 경영스타일을 변신시켜보려는 의도가 내포된 것으로 보는 시각도 있다. 사원 계장 과장 부장 임원급으로 나뉘어 진행된 사장과의 면담에서 예상외로 직설적이고 신랄한 의견들이 쏟아져 나와 배석했던 신경영 추진 사무국의 실무자들조차 민망한 경우가 많았다는 ...

    한국경제 | 1994.09.17 00:00

  • [공개기업소개] 문배철강..대리점서 출발 제조업체 변신

    대리점에서 출발해 제조업체로 변신한 업계2위의 철강가공유통업체. 지난73년 설립돼 90년까지는 포철의 열연제품을 판매하는 순수유통업체 (대리점)였으나 91년 광양에 스틸서비스센터를 건설,열연코일의 가공에도 나섰다. 연간 20만톤규모의 생산능력을 가진 이센터는 포철에서 핫코일을 공급 받아 수요업체가 원하는 품종과 규격으로 가공해 공급한다. 이회사는 지난4월 시화공단에 연20만톤규모의 새 센터건설을 시작했다. 이 회사는 대기업의 진출에 대응하기위해 ...

    한국경제 | 1994.09.16 00:00

  • [인터뷰] 이봉훈 <서울이동통신 사장> .. 삐삐사업 1년

    서울이동통신이 15일로 무선호출(삐삐)사업 1년을 맞았다. 수도권을 무대로 1년만에 58만명의 가입자를 확보한 서울이통은 삐삐의 대중화시대를 열었다는 평가와 함께 최근 신규사업구상에 들어가는 등 새로운 변신을 꾀하고 있다. "삐삐사업에서 다진 성과를 기반으로 발신전용전화인 CT-2나 주문형반도체 (ASIC)설계분야에 진출하기 위해 사업다각화를 검토중에 있습니다" 이봉훈사장은 1년만에 가입자가 58만명에 달한 것은 한마디로 놀라운 성과라고 ...

    한국경제 | 1994.09.16 00:00

  • [한국의 경제관료] (49) 제2편 빛과 그늘 (14)..외무관료

    ... 이하도 말할수 없다는게 한국외교관의 처지다. 예상밖의 문제가 협상테이블에서 제기되면 꿀먹은 벙어리가 된다. 본부훈령을 어기고 좀 아는척을 하다간 일이 뒤틀리기 십상이다. "괘씸죄"에 걸리기도 한다. 물론 외무부도 "변신"의 노력을 보이고 있긴 하다. 정무쪽에 비해선 아무래도 "찬밥"이었던 통상부문이 차츰 주목받고 있는게 그 하나다. 지난87년 국제경제국의 한 귀퉁이에 찌그러져 있던 통상정책과가 통상국 으로 승격되면서 외무부내에서 통상라인의 위상도 ...

    한국경제 | 1994.09.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