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1-140 / 2,9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천안함 유족·광주부터 챙긴 李…"우리의 파격은 여의도 새로운 표준"

    ... 등 국가를 위해 희생한 일반 국군 장병의 넋을 기렸다. 취임 후 의례적으로 전직 대통령, 고위 장성 등이 안장된 국립서울현충원을 참배하는 관행과는 다른 행보다. 당 안팎의 산적한 정치 현안도 빠르게 정리하고 있다. 홍준표 의원의 복당 문제에 대해선 “늦출 필요가 없다”고 결론 냈고, 송영길 더불어민주당의 여야정협의체 제안엔 “긍정적으로 평가한다”며 곧바로 화답했다. 정치 현안에 속도감 있게 대처하면서도 본인 색깔을 ...

    한국경제 | 2021.06.14 17:50 | 좌동욱/성상훈

  • thumbnail
    전북 민주당 내년 대선·지방선거 '빨간불'…사고지역 3곳 전망

    ... 공직선거법 위반에 이어 업무상 횡령 등이 불거지자 지난해 탈당, 공석 상태다. 남원·임실·순창은 지난 총선 직전 경선에서 패한 박희승 위원장이 사임하면서 역시 자리가 비었다. 이 지역구는 무소속 이용호 의원이 최근 민주당 복당을 신청, 새로운 변수가 됐다. 여기에 최근 농지법 위반 의혹을 받는 익산갑 김수흥 의원이 당으로부터 탈당 권유를 받아 공석이 될 가능성도 있다. 애초 지도부 지침을 수용하겠다던 김 의원은 지난 10일 기자회견을 열어 사실상 입장을 ...

    한국경제 | 2021.06.14 11:51 | YONHAP

  • thumbnail
    이준석 "복당 늦출 이유 없다"…홍준표 "단칼에 풀어야"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14일 홍준표 의원의 복당에 대해 "개인적으로 봤을 때 늦출 이유는 없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KBS 라디오에서 사회자의 질문에 "홍 대표의 복당에 걸림돌이 될 만한 것은 지금 원칙상 없다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답했다. 그는 "다만 저희가 최고위원회를 두는 이유가 당의 최고결정 기구에서 정치적 논의를 하자는 의미이기 때문에, 이 문제를 어떤 분이 제기하실지 모르겠으나 충분히 논의한 후에 결정하겠다"고 말했다. 총선을 ...

    한국경제 | 2021.06.14 10:44 | YONHAP

  • thumbnail
    이준석 "8월 대선버스 출발까지 충분한 기간" 윤석열 결심 압박

    ... 대표는 언론 인터뷰에서 "경선 일정을 아무리 당겨도 실무적으로 8월 중순 이후에나 시작이 가능하다"며 "윤 전 총장이 만약 8월 정도까지 (입당을) 결심하지 못하면 국민들 입장에서도 답답한 지점이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홍준표 의원의 복당 문제에 대해서는 "개인적으로 걸림돌은 없다고 생각한다. 늦출 이유는 없다"며 "최고위원 회의에서 논의하겠다"고 말했다. 이영호기자 hoya@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6.14 07:59

  • thumbnail
    '버스 정시출발' 시동 건 이준석…尹-洪-安 셈법 복잡

    ... 분석이 나온다. 윤 전 총장은 지난 9일 검찰총장 사퇴 이후 첫 공개 행보에 나섰지만, 국민의힘 입당 여부에 대해선 입을 굳게 다물었다. 무소속 홍준표 의원의 '친정 복귀'에는 속도가 붙을 것이란 전망이다. 이 대표는 홍 의원 복당 문제에 관해 일찌감치 찬성 입장을 밝혀왔다. 홍 의원은 이준석 돌풍에 대해 "지나가는 바람"이라고 박한 평가를 내놓기는 했지만, 일단 이 대표는 "우리당 대선주자가 될 수 있다"며 홍 의원에게 열린 태도를 취한 바 있다. 김무성 ...

    한국경제 | 2021.06.11 11:16 | YONHAP

  • thumbnail
    공세 부담? 경선 대비?…제1야당行 미루는 尹 고민은

    ... 경쟁자들의 고강도 견제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모호한 입장을 유지하는 것 아니냐는 목소리가 나온다. 당장 국민의힘 유승민 전 의원과 원희룡 제주지사는 비전과 정책 검증을 압박하고 나섰다. 산전수전을 다 겪은 무소속 홍준표 의원이 복당해 경선에 뛰어들면 장모 등 처가 문제를 날카롭게 파고들 가능성이 크다. 결국 음해로 밝혔지만 과거 이회창 한나라당 후보의 잇단 대선 패배에서 보듯 가족과 친인척 논란은 유무죄를 떠나 국민 정서를 직접 건드리는 문제라서 그 휘발성을 ...

    한국경제 | 2021.06.10 11:42 | YONHAP

  • thumbnail
    "부동산 투기 전수조사 피하는 野, 두려운가?" [여의도 브리핑]

    ... 비판했습니다. 전주혜 대변인은 "부동산 투기 혐의가 확인된 12명 의원에 대해 민주당이 취한 조치는 탈당 권유로 강제성이 전혀 없다. 더군다나 탈당 권유에 불복하는 의원도 있다. 민주당은 특수본 수사 결과 무혐의가 입증되면 복당시킨다는 입장이다. 결국, 팔이 안으로 굽는 '봐주기'나 다름없다"며 "특히, 비례대표인 윤미향, 양이원영 의원의 경우 출당 조치로 의원직을 유지시켜 준다고 한다. 전수조사 결과에 대해 겉으로는 초강수를 ...

    한국경제 | 2021.06.10 05:57 | 김명일

  • thumbnail
    與 지도부 "탈당 안하면 제명"…불복 5인 "협박하나" 반발

    ... 나왔기 때문에 제명 의견이 나올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이에 탈당을 거부한 김한정 의원은 페이스북에 “당에서 소명 절차가 없었는데 누구를 협박하는 건가”라고 반박글을 올렸다. 지도부 “복당 시 불이익 없다” 일부 의원들이 탈당을 거부한 원인으로는 당에서 쫓겨나는 굴욕 외에 차기 선거에 대한 불이익도 존재한다. 민주당 당헌 100조는 선거 150일 이전 시점을 기준으로 10년 이내에 탈당 경력이 있는 이들에게 ...

    한국경제 | 2021.06.09 17:33 | 전범진

  • thumbnail
    무소속 이용호 의원 "민주당, 12명 탈당 권유는 과도한 처사"

    무소속 이용호 국회의원(전북 임실·순창·남원)은 9일 "더불어민주당이 부동산 투기 의혹을 받는 12명에게 탈당 혹은 출당을 권유한 것은 과도한 처사"라고 평가했다. 민주당 복당을 신청한 이용호 의원은 이날 '순수 무소속 의원으로서 유감을 표명한다'는 제목의 논평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그는 논평에서 "국민 정서만을 의식한 섣부른 인민재판식 단죄는 헌법기관인 국회의원의 격을 낮추고 정치인의 정치생명을 가볍게 대하는 우를 범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

    한국경제 | 2021.06.09 17:05 | YONHAP

  • thumbnail
    감찰대상 아니라는데…감사원 전수조사 고집하는 국민의힘

    더불어민주당이 부동산 투기 의혹에 휘말린 12명의 소속 의원들에게 탈당 및 출당을 권유한 가운데 국민의힘이 향후 어떤 대응을 할지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민주당은 반발하는 해당 의원들에게 '의혹이 해소되면 복당엔 불이익이 없다'며 달래는 한편 국민의힘 의원들도 즉각 전수조사를 받으라고 압박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국민의힘은 '가장 투명하고 공정한 방법으로 부동산 전수조사를 받겠다'면서도 현행법에 어긋나는 감사원 전수조사만을 ...

    한국경제 | 2021.06.09 14:50 | 이미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