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701-2710 / 2,9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잘 해 봅시다!"

    27일 오전 서울 영등포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전날 입당한 진대제 전 정보통신부장관(왼쪽)과 5월 지방선거 출마를 위해 복당한 오거돈 전 해양수산 장관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한국경제 | 2006.03.27 00:00 | pinky

  • 진대제 26일 우리당 입당

    ... 26일 오후 수원에서 입당절차를 밟기로 했다고 우리당 우상호(禹相虎) 대변인이 24일 밝혔다. 진 전장관과 함께 지방선거 출마를 위해 내각에서 나온 전직장관 가운데 오거돈(吳巨敦.부산시장 출마 예정) 전 해수부 장관은 내주 말께 복당식을, 이재용(李在庸.대구시장 출마 예정) 전 환경부 장관은 29일 입당식을 가질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충남도지사 출마를 선언한 오영교(吳盈敎) 전 행자부 장관은 22일 충남 천안에서 입당식을 가졌다. 서울시장 후보로 영입이 추진되고 ...

    연합뉴스 | 2006.03.24 00:00

  • [10.26 재선거 현장] '盧 - 朴 대리전' 이강철 - 유승민 박빙

    ... 박근혜 대표의 지원 유세를 계기로 이 후보를 상당한 표차로 따돌리고 있다고 자신하고 있다. 대구 부시장을 지낸 무소속 조기현 후보는 당초 유력한 한나라당 후보로 거론됐지만 한나라당이 유 후보를 전략공천하자 '당선 후 한나라당 복당'을 조건으로 출마했다. 민주노동당 최근돈 후보는 무상의료,무상교육 등의 공약으로 유권자를 공략하고 있다. 자민련에서는 이명숙 아름다운여행사 대표를 후보로 내세웠다. 김인식 기자 sskis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5.10.20 00:00

  • 일본 개헌 탄력붙나.. 내년 국민투표법 추진

    ... 경우 개헌에 반대입장인 공명당 과의 연립을 끝내고 개헌세력으로 집권당을 구성할 수도 있다. 개헌을 고리로 정계를 완전 재편하는 구상인 셈이다. 특히 자민당 반란파로 현재 떨어져 나가있는 의원들이 고이즈미 총리 임기종료 후 복당할 경우 개헌세력은 더욱 공고해질 것으로 점쳐진다. 자민당은 우선 내년 정기국회에서 개헌에 필요한 국민투표법안을 발의, 통과시킨다는 목표라고 산케이(産經)신문은 전했다. 또 개헌안 제출권한을 갖는 '차기헌법 조사회'라는 상설기구도 ...

    연합뉴스 | 2005.09.14 00:00

  • "고이즈미 우정법 조기처리 후 내각개편"

    ... 즉각 퇴진하겠다는 뜻을 분명히 밝힌 것으로 풀이된다. 고이즈미 총리는 국회에 다시 제출하는 우정민영화법안에 대해 "내용은 바뀌지 않으나 (민영화 개시 시기가) 2007년 4월에 가능한지는 검토한다"고 밝혔고, 중의원 민영화법안 반란파의 '복당' 여부에 대해서는 "(총선 후 국회에서) 민영화법안이 통과된 후 각 의원들이 어떻게 판단하는가에 따라 복당할 수 없는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도쿄=연합뉴스) 신지홍 특파원 shin@yna.co.kr

    연합뉴스 | 2005.09.02 00:00

  • 박주선 전 의원 정치행보 재개

    ... 민주당 일각에서 제기되고 있는 신당론과 관련 "반 역사적 인물이 아니라면 민주당은 화해와 협력의 정신을 바탕으로 전국 정당화에 나서야 한다"고 말했다. 박 전의원은 또 "최근 한화갑 대표로부터 사무총장직을 제의 받았다"고 소개한 뒤 "복당은 고향방문 뒤 여론수렴과 민주당 활로에 중요한 보탬이 될 시기 등 조정을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단체장 등 선거 출마설에 대해서는 "아직 시간이 많이 남아 있다"며 "지역민의 요구가 있고 부름이 있다면 최선을 다할 생각이다"고 ...

    연합뉴스 | 2005.06.16 00:00

  • 한나라 "뇌물받은 당원 기소즉시 출당"

    ... 혁신위원장은 24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이같은 내용의 '도덕적 혁신방안'을 발표했다. 홍 위원장은 "기소 사실의 언론 노출로 인한 당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해당 당원에 대해 일단 출당 조치를 내린 뒤 무죄로 판명될 경우 복당시킬 것"이라며 "부정부패에 연루된 국회의원에 대해서는 불체포 특권을 포기토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혁신위는 공직자의 투명한 재산 관리를 위해 당 소속 국회의원 및 선출직 공직자의 주식을 백지신탁하고 부동산의 경우 당 윤리위의 허가를 ...

    한국경제 | 2005.03.25 00:00

  • 한나라 `외부인사 영입위' 설치

    ... 차원의 월1회이상 소외계층 봉사활동 실시 등의 방안도 검토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한나라당은 지도부를 대상으로 하는 당원징계요구권을 신설하고, 외부인사와 평당원 중심의 윤리위원회를 구성해 `유죄결정' 여부에 따라 당원권 정지및 영구제명, 복당금지 등의 조치를 취하는 방안도 논의중이다. 한나라당은 당의 외연을 확대해 전국정당.국민정당으로 거듭나기 위해 비례대표 선발시 호남.충청 등 취약지역 몫으로 30%를 우선 배정하는 것을 비롯해 지역주의 조장발언을 금지하고 이를 어겼을 ...

    연합뉴스 | 2005.02.05 00:00

  • `입당파' 9명 내주까지 전원소환

    ... "혐의가 인정되면 수수한 불법자금을 환수 조치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검찰의 소환 대상에 오른 정치인은 강성구, 김원길, 원유철, 이근진, 이양희,이완구, 이재선, 전용학 의원과 김윤식 전 의원 등이다. 그러나 한나라당에 복당하면서 유세지원비나 지구당운영비 등을 제공받은 것으로 전해진 박근혜 대표와 한승수 의원은 소환 대상에서 제외됐다. 검찰은 입당파 정치인을 상대로 대선 직전 한나라당에 입당하면서 받은 2억원안팎의 자금이 불법자금인지 알고 수수했는 ...

    연합뉴스 | 2004.05.06 00:00

  • '입당파' 9명 이르면 내일 소환통보

    ... 소개하면서 "내일(6일) 한번 더 논의를 거쳐 이들에 대한 소환통보 여부를 최종 확정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검찰에서 소환조사를 검토중인 입당파 정치인은 모두 9명인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또 이들 입당파 정치인과 비슷한 시기에 복당하면서 당에서 유세지원비명목으로 2억원을 받은 박근혜 한나라당 대표에 대한 사법처리 여부도 함께 마무리지을 방침인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검찰은 삼성과 SK에서 각각 15억원과 2억원의 불법 정치자금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는 김종필 ...

    연합뉴스 | 2004.05.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