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701-2710 / 3,2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블로그뉴스…정치 '겉과 속'] 국회의원은 세상에서 가장 까탈스런 유권자

    ... 제일 까탈스럽고 어려운 유권자 대상 선거이다보니 표심을 파악하기가 어렵다”고 토로하고 있습니다. 평소 편하게 지낸 한 재선 의원도 “그문제는 제발 물어보지 말아 달라”며 회피할 정도입니다. 민주당의 뜨거운 감자인 정동영 의원의 복당 문제에 대해서는 소신을 명확히 밝히는데 원내대표 후보는 이상하리만큼 속내를 비치지 않는 경향이 강합니다. “개개인이 입법기관이라는 자존심이 강한데다 자칫 특정 후보를 지지하는 표심을 보였다가 나중에 타 후보와 껄끄러워지는 것을 부담스러워하는 ...

    한국경제 | 2009.05.08 00:00 | leesm

  • 민주 원내대표 경선 '鄭복당' 변수

    민주당의 차기 원내대표 경선 후보자가 4일 현재까지 김부겸 이강래 이종걸 의원 등 3명으로 압축됐다. 경선에 참여하고 있는 이종걸 의원이 정동영 전 통일부 장관 복당문제 등과 연계해 후보단일화 가능성을 시사하고 나섬에 따라 사실상 김부겸 이강래 2파전 양상으로 전개될 가능성이 높아졌다. 주류계는 사실상 김 의원으로 교통정리를 한 셈이다. 비주류계에서는 이강래 이종걸 의원이 참여의사를 밝힌 가운데 양측이 연대가능성을 열어둔 상태다. 당장 정동영 ...

    한국경제 | 2009.05.04 00:00 | 김형호

  • [블로그뉴스…정치 '겉과 속'] 정동영-정세균의 끝나지 않은 싸움…마이웨이 전주곡

    이재창 정치부장 싸움은 아직 끝나지 않 았다. 정동영 전 통일부 장관과 정세균 민주당 대표간의 갈등을 두고 하는 말이다. 정 전 장관은 당선 직후 복당을 호언했지만 정 대표의 불가입장은 확고한 것 같다.재선거에서 정면 충돌했던 두 사람간에 쌓인 앙금을 감안하면 적어도 여름 전,길게는 올해안에는 복당이 어려울 것이라는 게 대체적인 분석이다. 두 사람의 싸움이 장기전으로 가는 가장 큰 이유는 승부를 가르지 못했다는 점이다.정 전 장관이나 정 대표중 ...

    한국경제 | 2009.05.04 00:00 | leesm

  • 정동영, 복당신청 늦출 듯

    15일 원내대표 선거가 복당논란 촉발할 듯 4.29 재보선에서 무소속 출마해 원내진입에 성공한 정동영 전 통일부장관이 민주당 복당을 서두르지 않을 것으로 3일 알려졌다. 정 전 장관측 인사는 이날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복당 신청에 대해 "당이 정 전 장관을 배제한 뒤 선거를 치르는 동안 양측이 다소 갈등을 겪는 것으로 비쳐졌던 만큼 서로 오해를 푸는 냉각기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복당 신청을 일단 늦춤으로써 정 전 장관의 복당에 원칙적으로 반대해온 ...

    연합뉴스 | 2009.05.03 00:00

  • 민주진영 '빅3', 재보선 후 '마이웨이'

    ... 구상이다. 이를 위해 정 대표는 `뉴민주당 플랜'의 기치를 내걸고 강력한 야당 건설을 위한 전열 정비에 박차를 가하기로 했다. 뉴민주당 플랜에 대한 의견수렴차 이달 중 전국 순회 투어도 계획하고 있다. 그러나 당장 정 의원 복당 문제를 둘러싼 논란을 잠재우면서 내부 통합을 이뤄내야 하는 녹록지 않은 과제가 어깨에 놓여 있다. 신 건 의원의 동반당선으로 `텃밭'내 영향력을 과시하며 6년만에 원내 진입한 정 의원은 우선 복당 성사에 총력을 기울인다는 계획이다. ...

    연합뉴스 | 2009.05.03 00:00

  • 정동영 "민주당 복당이 순리"

    ...영 전 통일부장관은 1일 "결국 제가 민주당에 돌아가는 것이 순리이고 상식"이라고 말했다. 4.29 재보선에서 원내진입에 성공한 정 전 장관은 이날 MBC 라디오 '손석희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표심에 담긴 뜻은 민주당에 복당해 이명박 정부에 대응하는 유일한 대응 세력으로 당을 발전시키는데 일조하라는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그렇게 명령한 것이 맞다면 (복당에 관한) 당원과 지지자들의 의견수렴 절차가 필요하며 그런 절차를 거친 뒤 지도부가 금도 ...

    연합뉴스 | 2009.05.01 00:00

  • 정세균 대표 "민주, 4.29재보선 계기 도약"

    ... 보복성.선거용 수사를 끝낼 때가 됐다"고 강조했다. 정 대표는 이어 "검찰은 이제부터 살아있는 권력에 대한 대선 자금 의혹부터 시작해 주변 인사의 의혹을 밝히는데 열중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특히 정동영 전 통일부 장관의 복당을 둘러싼 당내 갈등에 대해 "5월은 당의 새로운 도약과 국민 기대에 부응하는 유능한 정당으로 거듭나는 노력을 기울일 때"라며 "그런 노력을 기울이는데 장애물이 있다면 제거해야 할 것이고 저는 큰 장애물은 없다고 생각한다"며 우회적으로 ...

    연합뉴스 | 2009.05.01 00:00

  • 민주, 정동영 복당 놓고 논란

    민주당이 4.29 재보선을 통해 원내 진입에 성공한 정동영 전 통일부 장관의 복당 여부를 놓고 논란을 빚고 있다. 정 전 장관은 당선 일성으로 복당 카드를 꺼내들었지만 당 지도부가 이에 반대, 주류와 비주류간 계파 갈등화할 조짐을 보이고 있는 것. 정 전 장관은 30일 전주 완산갑에서 무소속으로 동반 당선된 신 건 후보와 함께 대리인을 통해 전북도당에 복당 신청서를 제출하고 `복당 투쟁'에 들어갈 것으로 알려졌다. 정 전 장관은 당선 직후 "당에 ...

    연합뉴스 | 2009.04.30 00:00

  • '정동영 복당 갈등' 일단 숨 고르기

    수도권에서 승리한 민주당과 전주에서 완승을 거둔 정동영 전 통일부 장관이 복당카드를 놓고 일단 숨고르기에 들어간 모양새다. 선거 직후 복당 분란이 불거질 경우 자칫 4 · 29재보선을 통해 모처럼 잡은 정국 주도권이 희석될 수 있다는 우려에서다. 민주당 내 비주류 의원모임인 민주연대는 30일 기자회견을 갖고 "이번 선거 결과는 이명박 정부에 대한 준엄한 심판이다. 민주당은 선거과정에서 초래된 당내 갈등을 조속히 해결하고 민주개혁진영 간 대연합을 ...

    한국경제 | 2009.04.30 00:00 | 김형호

  • 4.29재보선 무소속 돌풍…한나라 완패

    ... 따라 일단 '절반의 승리'는 기록한 것으로 평가된다. 앞으로 재보선을 통해 '현정권의 실정에 대한 민심의 심판'이 드러났다고 주장하며 정국 주도권 장악에 나설 것으로 전망된다. 그러나 탈당 뒤 무소속 출마한 '정-신' 후보와 복당을 추진하고 당내 비주류가 이에 가세할 경우 계파 갈등이 불거질 가능성도 있다는 관측이다. 진보신당은 이번 재보선에서 후보단일화를 통해 창당 1년여만에 원내진입이라는 숙원을 달성하는 성공을 거뒀다. 한나라당 윤상현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

    연합뉴스 | 2009.04.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