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01-2810 / 3,3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대만 검찰, 천수이볜 석방 재항고키로

    ... 저우 재판장의 자리가 위태로워질 수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특별조사팀은 22일 천 전 총통의 해외 돈세탁과 관련해 또다시 7명의 증인을 검찰에 출두시켜 조사를 진행했다. 한편 천 전 총통의 비리 사건 이후에도 공개적으로 천 전 총통을 지지해온 황칭린(黃慶林) 민진당 타이베이시 지부장은 현재 차잉원(蔡英文) 당 주석에게 천 전 총통의 복당을 정식으로 건의할 것으로 알려져 주목된다. (타이베이연합뉴스) 이상미 통신원 yunfen@yna.co.kr

    연합뉴스 | 2008.12.23 00:00

  • '월박ㆍ복박ㆍ주이야박' 이 뭐지

    ... 등 '월박 리스트'까지 돌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친박과 친이를 오가는 행태를 가리켜 '주이야박(낮엔 친이,밤엔 친박)'이라는 우스갯소리까지 나온다. 당내 친박계는 4.9총선 직후 당선자만 50여명 수준이었고, 7월 친박 복당이 마무리된 뒤에는 무소속 친박과 친박연대 지역구 의원들이 합류하면서 70여명으로 늘어났다. 최근엔 범친이계와 대등한 수준(80~90명)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당 관계자는 "친박으로 전향 선언을 한 의원은 아직 없다"면서도 "하지만 ...

    한국경제 | 2008.11.19 00:00 | 이준혁

  • thumbnail
    172석의 '모래알 한나라당' … 親李분열로 중심세력 붕괴

    요즘 한나라당은 선장없는 배와 같다. 주요 현안에 대한 목소리가 중구난방이다. 친박 복당문제와 원구성 협상,추가경정예산안 처리,종부세 개편 등 어느 것 하나 매끄럽게 해결한 게 없다. 각종 민생법안과 예산안 처리를 앞두고 적전분열하는 양상까지 보이고 있다. 172석의 절대과반을 확보하고도 빈 골대 앞에서 헛발질하는 거대 집권여당의 현주소다. 왜일까. 무엇보다 구심점 부재를 꼽을 수 있다. 이명박 대통령의 집권으로 친이세력의 지원을 받아 전당대회에서 ...

    한국경제 | 2008.09.24 00:00 | 이재창

  • 李대통령 "당.정부 합심 국민에 안도감줘야"

    ... 있다는 것을 강조했다"면서 "이런 노력을 상황의 변화에 따라서 지속적으로 해야 되겠다고 말했다"고 밝혔다. 한편 박 대표는 당청회동 때 이 대통령의 러시아 방문시 자원외교 지원을 위해 당 소속 국회의원 수행을 건의했다면서, 친박 복당인사인 박종근(대구 달서갑.4선) 의원을 대통령에게 추천했다고 공개했다. 그는 "경제통으로 이론과 실무를 겸비한 박 의원을 적임으로 건의했고, 흔쾌히 허락했다"면서 "이번에 경제단체장이나 경제계에서 많이 수행하기 때문에 그 분들과의 ...

    연합뉴스 | 2008.09.22 00:00

  • 李대통령-박근혜 신뢰증진 물꼬트나

    한나라당 박근혜 전 대표가 25일 한중 3차정상회담 직후 개최되는 청와대 만찬에 참석한다. 외교 행사에 내빈의 일원으로 참석하는 것이기는 하지만 측근들의 복당 논란이 한창이던 지난 5월10일 단독 회동 이후 이명박 대통령과 첫 대면인 셈이다. 일각에서는 박 전 대표의 청와대행을 놓고, 이번 일을 계기로 대선 이후 사실상 긴장 관계를 이어온 이 대통령과 관계에 미묘한 변화가 생기는 것 아니냐는 지적도 제기된다. 마음만 먹는다면 굳이 참석하지 않아도 ...

    연합뉴스 | 2008.08.25 00:00

  • 李대통령-박근혜, 석달만의 만남

    ... 대표가 25일 만났다. 3개월 만이다. 그간 싸늘했던 두 사람 간 관계에 변화의 계기가 될지 주목된다. 박 전 대표는 25일 한·중 3차 정상회담 직후 열리는 청와대 만찬에 내빈으로 참석했다. 두 사람은 박 전 대표 측근들의 복당 논란이 한창이던 지난 5월10일 단독 회동을 가진 게 마지막 만남이었다. 이 때문에 박 전 대표가 이번 행사 초청을 거절하지 않은 것 자체가 이례적이란 분석이다. 양측은 일단 확대 해석을 경계했다. 한 청와대 관계자는 "대선은 이미 ...

    한국경제 | 2008.08.25 00:00 | 김유미

  • DJ측근 박지원 복당 … 민주 83석으로

    김대중 전 대통령의 비서실장을 지낸 박지원 의원(전남 목포)이 민주당으로 돌아오게 됐다. 민주당은 13일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복당신청서를 제출한 박 의원과 김영록 의원(전남 해남.진도.완도)의 복당을 의결했다. 김유정 대변인은 "전날 당원자격심사위원회의 심사 결과 결격 사유가 없는 것으로 나타나 복당을 받아들이기로 했다"고 밝혔다. 박 의원과 김 의원은 지난 4.9 총선 당시 민주당 공천에서 탈락하자 탈당,무소속으로 출마해 각각 당선됐다. 이에 ...

    한국경제 | 2008.08.13 00:00 | 노경목

  • 민주, 내주 호남 무소속 복당 심사

    복당절차 조기 마무리 될 듯 민주당이 다음주 호남 무소속의원들에 대한 복당 절차를 진행하기로 방침을 정했다. 민주당 관계자는 9일 "최근 최고위원회의에서 당헌에 따라 중앙당에 당원자격심사위원회를 구성해 호남 무소속 의원들에 대한 복당 심사에 들어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당원자격심사위 심사위원장에는 4선 의원인 이미경 사무총장이 내정됐다. 이 사무총장은 다음주 초반까지 심사위원을 선임한 뒤 곧바로 심사위를 가동, 호남권 무소속 의원의 복당 문제를 ...

    연합뉴스 | 2008.08.09 00:00

  • 박근혜, `복당 친박'과 축하만찬

    한나라당 박근혜 전 대표가 최근 일괄복당한 측근들과 5일 축하 만찬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달 중순 친박무소속연대 의원 12명과 친박연대 소속 의원 5명이 잇따라 복당을 신청한 지 근 한달만의 회동이다. 박 전 대표의 한 측근은 6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박 전 대표가 어제 무소속연대를 모체로 결성된 공부모임 `여의포럼' 회원들과 저녁을 함께 했다"면서 "특별한 언급은 없었고 간단한 축하와 격려 정도의 인사말만 오갔다"고 말했다. 강남의 ...

    연합뉴스 | 2008.08.06 00:00

  • 정대표 "김옥희씨 사건 특검해야"

    ... 독도 표기 원상회복과 관련, "미국에 빚진 것도 없고 부채의식을 가져서도 안된다"며 "혹시 조지 부시 미국 대통령이 방한했을 때 주한미군 방위비 분담금 등 국민 부담을 늘리는 우를 범해선 안된다"고 강조했다. 무소속 의원들의 복당문제에 대해 "8월초 복당심사위원회에서 심사하겠지만 별 하자가 없는 사람은 복당을 허용해야 하지 않겠느냐"며 "그러나 한나라당식으로 일괄복당은 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정 대표는 신임 대표로서 지난 한 달의 평가에 대해 "서로 힘을 ...

    연합뉴스 | 2008.08.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