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11-2920 / 3,3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李대통령, 박전대표에 복당해법 제시할 듯

    與, 일부 문제인사 제외 친박 전원복당 유력 "당 대표직 제안 가능성"..朴측은 부정적 이명박 대통령과 한나라당 박근혜 전 대표는 10일 청와대 회동에서 친박 인사 복당, 당 지도부 인선, 쇠고기 파동 등을 계기로 촉발된 국정쇄신책 등 정국현안 전반에 대해 폭넓게 의견을 교환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회동에서는 4.9 총선 공천을 계기로 손상된 양자의 신뢰를 회복하고 `국정 동반자' 관계를 재구축하느냐 여부가 핵심 관건이 될 것으로 보이며, ...

    연합뉴스 | 2008.05.09 00:00

  • 박근혜 "아니, 대통령이 만나자는데 … "

    이명박 대통령과 박근혜 전 한나라당 대표가 10일 청와대에서 오찬 회동을 가질 예정이어서 친박연대와 친박무소속 당선자들의 복당 갈등에 대한 해법이 나올지 주목된다. 박 전 대표는 9일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호주.뉴질랜드 출국 전에 한번 봤으면 좋겠다는 전갈이 와서 만나는 것"이라며 "(최종 날짜는) 어제 결정됐다"고 밝혔다. 회동을 수락한 이유를 묻는 질문엔 "아니 대통령이 만나자고 하는데 그러면…"이라며 구체적인 답변을 자제했다. 박 전 ...

    한국경제 | 2008.05.09 00:00 | 홍영식

  • thumbnail
    박근혜 "친박복당 李대통령 생각 듣는 자리"...李-朴 10일 100여일 만에 오찬 독대

    ... 속 깊은 얘기가 오갈 것으로 전망된다. 이 대통령이 난국 돌파의 한 해법으로 박 전 대표와의 '화합'을 선택한 만큼,여러'카드'들을 제시하지 않겠느냐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마지막 담판? =친박 의원들의 친박 의원들의 일괄 복당을 밀어붙여온 박 전 대표로선 이번 회동이 '마지막 담판'의 성격이 짙다. 때문에 박 전 대표는 복당 문제를 비롯한 여러가지를 요구할 것으로 보인다. 박 전 대표는 이날 국회 본회의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이 대통령이 복당 문제에 ...

    한국경제 | 2008.05.09 00:00 | 홍영식

  • MB, 박희태·홍준표 만난 까닭은…

    ... 친이계의 이재오.이방호 의원이 낙선하면서 자연 이들 두 사람이 친이계의 구심점으로 자리매김했다는 방증 아니냐는 해석이 나오고 있다. 박 의원은 지난 7일 청와대에서 이 대통령을 극비리에 면담한 자리에서 당 대표에 대한 의지와 함께 복당문제 해결의 복안을 논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여권 관계자에 따르면 이 자리에서 박 의원은 차기 여권구도를 '박희태 대표-홍준표 원내대표-임태희 정책위의장'으로 가는 방안을 제시했다. 또 '박.홍 라인'이 당권 및 원내 사령탑에 ...

    한국경제 | 2008.05.09 00:00 | 이준혁

  • 李대통령-박근혜 회동 의미와 전망

    ... 분열은 국정 주도의 결정적인 치명타로 작용할 것이라는 우려가 회동의 배경이 된 것으로 보인다. 당내 결속을 다지는 자리가 될 가능성이 높다는 얘기다. 이 같은 사정에 비춰, 당내 최대 현안인 친박 연대와 친박 무소속 연대의 복당 문제가 집중 거론될 것으로 보인다. 무엇보다 박 전 대표가 이들의 복당에 사활을 걸고 있기 때문이다. 박 전 대표는 지난 6일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도 "복당 문제에 대해서는 드릴 말을 다 드렸고, 당의 공식 결정이 나기를 ...

    연합뉴스 | 2008.05.09 00:00

  • 李대통령 - 박근혜 10일 회동 … 관계복원 가능성 주목

    ... 대표가 특사 자격으로 중국을 방문한 뒤 방중 내용을 보고하기 위해 청와대에서 회동한 이후 100여일 만이다. 이번 회동에서 두 사람은 특별한 의제를 정하지 않고 허심탄회하게 대화를 나눌 것으로 전해졌다. 탈당한 친박계 당선자들의 복당 문제,미국산 쇠고기 수입 논란에 대한 입장 조율 등 최근 정치적 현안이 대부분 다뤄질 전망이다. 특히 회동이 예상보다 빠르게 이뤄진 것은 한나라당의 차기 지도부 구성 문제를 논의하기 위해서란 관측이 많다. 박 전 대표의 의중이 차기 ...

    한국경제 | 2008.05.09 00:00 | 유창재

  • thumbnail
    한나라 당대표 박희태 카드 부상

    ... 5선의 정치적 경륜을 갖춘 중진이자 친박계의 거부감도 상대적으로 적다. 이명박 대통령 후보 캠프의 의사결정기구였던 6인회 멤버이기도 해서 청와대와의 원활한 소통자로서도 최적임이라는 시각이다. 박 의원은 8일 당외 친박 당선자 복당문제에 대해 "최고위원 회의에서 하루속히 결정해야 한다"면서 당내 화합에 대한 자신의 목소리를 냈다. 또 "우리 당의 당면 문제는 당내 화합"이라며 "대통령 경선과 총선 공천 등으로 갈라진 당심을 합쳐야 한다"고 의욕을 내비쳤다. ...

    한국경제 | 2008.05.08 00:00 | 김홍열

  • "친박복당 기다릴 수 없다" 박근혜 중대결단 신호탄인가

    박근혜 한나라당 전 대표의 '행보'가 심상치 않다. 박 전 대표는 6일 쇠고기 협상과 관련해 "재협상 밖에 해법이 없다면 재협상이라도 해야하지 않겠느냐"며 이명박 대통령을 겨냥하는가 하면, 측근들의 복당 문제에 대해선 "무한정 기다릴 수 없다"며 모종의 결단이 임박했음을 시사했다. 박 전 대표는 이날 국회 본회의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복당) 문제에 대해 드릴 말은 다 드렸고 당의 공식적 결정이 나기를 기다리는 중"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당 ...

    한국경제 | 2008.05.06 00:00 | 이준혁

  • thumbnail
    “쇠고기 재협상 촉구 결의안 낼것”

    ... 쇠고기 수입개방 논란이 국회로 옮겨붙었다. 17대 마지막 임시국회의 첫 본회의가 열린 6일 제1야당인 통합민주당은 원내교섭단체 대표연설을 통해 쇠고기 재협상을 위해 모든 수단을 강구하겠다고 포문을 열었다. 여기에 당외 친박 당선자 복당 문제로 한동안 침묵하고 있던 박근혜 한나라당 전 대표까지 재협상 가능성을 거론하며 논란에 가세해 쇠고기 정국은 더욱 가열되는 양상이다. ◆민주당,"모든 수단 강구하겠다" 김효석 민주당 원내대표는 이날 대표연설에서 "잘못된 쇠고기 ...

    한국경제 | 2008.05.06 00:00 | 김홍열

  • thumbnail
    악재 줄줄이 … MB, 시름만 쌓이네

    ... 심각하게 인식 고유가와 원자재 값 상승 등 외생변수에 대한 정부 차원의 대처는 한계가 있다. 특히 '뒷심'이 돼야 할 한나라당 사정이 여의치 않다. 친이 핵심들이 낙천,낙선하면서 '단일대오'를 형성하지 못하고 있고,친박계는 복당 문제를 끊임없이 물고 늘어지고 있다. 때문에 한반도대운하 등 주요 국가적 아젠다는 물론 하반기 추가경정예산 편성 등을 추진하는 데 있어 어려움에 직면할 가능성이 높다. 일단 청와대는 특단의 국면전환용 카드는 고려하지 않고 있다. ...

    한국경제 | 2008.05.04 00:00 | 홍영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