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2,8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기현 "법사위원장 문제 마무리돼야 김오수 청문회"

    ... 따르면 된다"고 부정적 견해를 보였다. 김 대표 대행은 "적어도 현재의 청와대가 그 입으로 청문 제도를 고치자고 할 말은 아니다"며 "청와대 인사 검증 시스템이 완전히 붕괴했다. 이제라도 김외숙 인사수석을 포함한 청와대 인사라인을 전격 경질해야 마땅하다"고 강조했다. 무소속 홍준표 의원의 복당 심사와 관련한 질문에는 "의원들의 의견을 듣고 있다"며 "여러 의견을 수렴해가면서 적절한 절차에 따라 결론을 내릴 것"이라고만 답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6 14:51 | YONHAP

  • thumbnail
    [당대표 후보] ⑦ 윤영석 "나도 새 인물…혁신적 변화 적임자"

    ... 개혁해야 할 점은. ▲ 국회의원, 당원 만의 정당이 아니라 국민의 뜻을 받아낼 수 있는 정당이 돼야 한다. 디지털 정당화를 통해 일반 국민이 직접 법안을 발의하는 등 입법활동이 가능한 대전환을 시도할 것이다. -- 홍준표 전 대표의 복당에 대한 생각은. ▲ 동일한 조건에 있던 김태호, 권성동 의원은 입당이 됐다. 홍 전 대표를 입당시키지 않을 합리적 이유가 없다. 빠른 시일 내에 해야 하고 지금 당장이라도 복당시키는 게 맞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6 06:10 | YONHAP

  • thumbnail
    "한 놈만 팬다"…野 당권도전 신예들의 표적전략

    김웅, 홍준표 복당 결사반대…이준석, 주호영 경륜 맹공 국민의힘 당권 레이스에서 세대 대결 구도가 뚜렷해지는 가운데 신예들이 까마득한 정치 선배 한 명을 콕 집어 난타하는 경향이 눈에 띈다. 거물급을 상대로 시쳇말로 '한 놈만 패는' 전략을 펴는 셈인데, 당내에서는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는다는 응원과 자기정치를 위해 법도를 무시한다는 비판이 엇갈린다. 초선의 김웅 의원은 최근 무소속 홍준표 의원을 정조준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21.05.16 06:00 | YONHAP

  • thumbnail
    홍준표 "배신자들, 복당 반대" 하태경 "정권교체 고춧가루"(종합)

    국민의힘 하태경 의원과 무소속 홍준표 의원이 15일 홍 의원의 국민의힘 복당 문제를 놓고 또다시 충돌했다. 홍 의원이 하 의원을 비롯해 과거 바른미래당에 몸담았던 소위 '탈당파'를 저격한 것이 발단이었다. 홍 의원은 SNS를 통해 자신의 복당을 반대하는 이들에 대해 "당을 배신하고 3년 동안 당 밖에서 당 해체를 주장했던 사람들"이라며 "26년 동안 당을 지킨 나를 거부할 명분이 있나"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내 복당에 반대하는 세력은 탄핵 ...

    한국경제 | 2021.05.15 14:55 | YONHAP

  • thumbnail
    홍준표 "당 배신했던 사람들이 복당 반대"…'탈당파' 비난

    당내 '홍준표·황교안 경계론'에도 "왜 나랑 묶나" 불쾌감 무소속 홍준표 의원은 15일 자신의 국민의힘 복당을 반대하는 이들에 대해 "당을 배신하고 3년 동안 당 밖에서 당 해체를 주장했던 사람들"이라며 "26년 동안 당을 지킨 나를 거부할 명분이 있나"라고 비판했다. 국민의힘 하태경 의원 등 과거 바른미래당에 몸담았던 소위 '탈당파'들이 복당에 반대하는 것을 겨냥한 것으로 보인다. 홍 의원은 이날 SNS에서 "내 복당에 반대하는 세력은 탄핵 ...

    한국경제 | 2021.05.15 11:33 | YONHAP

  • thumbnail
    홍준표 "이재명이 대통령 되면 文은 1년 안에 감옥 간다"

    ... 하면 만들어볼까 생각하고 있을 것”이라며 “이 지사가 대통령이 되면 문 대통령은 1년 안에 감옥 갈 수 있다, 누가 될지는 모르겠지만 이것 하나만큼은 자신할 수 있다”고 밝혔다. 홍 의원은 복당 논란과 관련해서는 “복당 문제를 논쟁거리로 삼는 것은 국민의힘 일부 계파의 흠집 내기에 불과하다”며 “이제는 당으로 돌아갈 때”라고 말했다. 그는 “윤석열 전 검찰총장에겐 애걸하고, ...

    한국경제 | 2021.05.14 20:12 | 성상훈

  • thumbnail
    홍준표 "복당 논쟁은 흠집 내기"…대권행보는 8월께 시작

    "이재명 대통령 되면 문 대통령 1년 안에 감옥 갈 수 있어" 무소속 홍준표 의원(대구 수성을)이 자신의 국민의힘 복당 문제를 둘러싼 당 안팎의 논란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홍 의원은 14일 대구 수성구의 지역구 사무실에서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복당 문제를 논쟁거리로 삼는 건 일부 계파의 흠집 내기에 불과하다"고 했다. 그는 자신이 복당하면 '도로 한국당'이라는 비난에 대해 "이 당의 뿌리는 민자당이다. '도로 한국당'이라는 말은 그 역사와 ...

    한국경제 | 2021.05.14 16:58 | YONHAP

  • thumbnail
    김은혜, 당대표 출마…"완전한 새판짜기로 정권교체"

    ... "당선 즉시 국민의힘 환골탈태 프로그램을 가동하겠다"며 ▲ 저성장·양극화 문제 해법 제시 ▲ 사회적 약자와 연대 ▲ 청년공천 할당제 명문화 ▲ 대선 경선에 완전개방경선(오픈프라이머리) 도입 등을 약속했다. 무소속 홍준표 의원의 복당 문제와 관련해선 "복당 자체에 대해선 반대하지 않는다"면서도 "국민의 우려 또한 함께 검토해 봐야 한다. 우리 당이 이루고자 하는 품격, 상식선, 국민 눈높이에 맞춰져 있는지 아마 홍 의원도 잘 아시리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1.05.14 10:18 | YONHAP

  • thumbnail
    [당대표 후보] ⑤ 권영세 "대선관리 능력이 기준…난 세번 치렀다"

    ... 문재인 대통령도 임기를 잘 마무리하려면 반대편 목소리를 듣고 현 정부에 대한 부정적 인식을 줄여야 한다. -- 당 대표 경선에서 국민 여론조사 비율을 높여야 한다는 주장이 있다. ▲ 국민 판단을 받을 공직 후보자를 뽑을 때는 민심을 더 반영할 수 있다. 당직은 당원들의 손에 맡겨야 한다. 현재 룰을 유지해야 하지 않겠나. -- 홍준표 의원의 복당에 대한 의견은. ▲ 당연히 받아들여야 한다. 화살통에는 화살이 많을수록 좋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4 06:10 | YONHAP

  • thumbnail
    박대출 "윤석열·안철수에 열린 문이 홍준표에게 왜 닫히나"

    박대출 국민의힘 의원이 홍준표 무소속 의원에 대해 "내년 대선 승리를 위한 귀한 자산"이라며 복당에 찬성 의견을 피력했다. 박 의원은 13일 SNS에 "중도도 끌어않겠다면서 이 보수, 저 보수 가릴 때가 아니다"라며 "윤석열 전 검찰총장,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에게 열린 문이 홍준표에 닫히는 것도 어색하다"고 글을 썼다. 박 의원은 홍 의원에 대해 "사적으로 악연도 있지만 지난 이야기고, ...

    한국경제 | 2021.05.13 17:59 | 이동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