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1,9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근식, 이낙연 측근 극단적 선택에 "정치적 죽음 너무 많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측근이 옵티머스의 복합기 임대료 지원 의혹 등으로 검찰 조사를 받다 숨진 채 발견된 가운데 국민의힘 서울 송파병 당협위원장인 김근식 경남대 교수( 사진 )는 4일 "정치적 죽음이 너무 많다"고 주장했다. 김근식 교수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권력이라는 날 선 칼을 다루는 정치, 권력과 분리될 수 없는 정치. 권력의 영역은 유독 죽음을 부르는 것인가"라며 이같이 전했다. 김근식 ...

    한국경제 | 2020.12.04 09:34 | 조준혁

  • thumbnail
    설훈, 이낙연 측근 사망에 "검찰 어떻게 했길래 사람이 죽나"

    ... 것을 경찰이 수색 끝에 발견했다. 이씨는 전날 서울중앙지검에 출석해 변호인이 동석한 가운데 오후 6시30분까지 조사를 받았다. 저녁식사 후 조사를 재개할 예정이었으나 이후 실종됐다. 그는 이낙연 대표의 서울 종로구 사무실 복합기 임대료 76만원을 옵티머스자산운용 관련 업체가 대납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검찰 조사를 받아왔다. 경찰은 이씨에 대한 실종신고를 접수하고 휴대전화 위치 추적 등을 통해 소재를 파악하다가 그를 찾았다. 이씨는 숨지기 전 가족에게 &...

    한국경제 | 2020.12.04 09:28 | 강경주

  • thumbnail
    "슬픔 누를 길 없다"…이낙연, 측근 사망에 첫 입장

    ... 드려야 할지 모르겠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이낙연 대표의 측근인 이모 더불어민주당 대표실 부실장은 3일 서울 법원 인근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이 부실장은 이낙연 대표 측이 지난 4월 총선 전 옵티머스 측으로부터 복합기 대납 등 지원을 받았다는 의혹과 관련해 수사를 받고 있었다. 이 부실장은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된다. 앞서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이 부실장을 옵티머스 복합기 관련 업체로부터 복합기 임대료를 지원받았다는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다. ...

    한국경제 | 2020.12.04 09:13 | 김명일

  • thumbnail
    [속보] 이낙연, 옵티머스 의혹 측근 사망에 "슬픔 누를길 없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는 당대표 비서실 이모 부실장이 옵티머스의 복합기 임대료 지원 의혹 등으로 검찰 조사를 받다 숨진 채 발견된 것과 관련 "슬픔을 누를 길이 없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유가족에게 어떻게 위로를 드려야 할지 모르겠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대표 비서실장인 오영훈 의원이 4일 기자단에 보낸 문자 공지에서 전했다. 오 의원은 "고인은 9월부터 당대표실 부실장으로 일했고, 최근 서울중앙지검 소환조사에 성실히 임해왔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TV | 2020.12.04 08:58

  • thumbnail
    이낙연, '옵티머스 의혹' 측근 사망에 "슬픔 누를 길 없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는 4일 측근인 이모 당대표 비서실 부실장이 옵티머스의 복합기 임대료 지원 의혹 등으로 검찰 조사를 받다 숨진 채 발견된 것과 관련, "슬픔을 누를 길이 없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유가족에게 어떻게 위로를 드려야 할지 모르겠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대표 비서실장인 오영훈 의원이 기자단에 보낸 문자 공지에서 전했다. 오 의원은 "고인은 9월부터 당대표실 부실장으로 일했고, 최근 서울중앙지검 소환조사에 성실히 임해왔다"고 ...

    한국경제 | 2020.12.04 08:50 | YONHAP

  • thumbnail
    이낙연 "슬픔 누를 길 없어…유족께 어떻게 위로 드려야 할지"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4일 이모 당대표실 부실장 사망 소식에 "슬픔을 누를 길이 없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부실장은 이 대표의 측근으로, 4월 총선 전 옵티머스 측으로부터 복합기 대납 등 지원을 받았다는 의혹과 관련해 수사를 받다가 전날 사망했다. 오영훈 민주당 당대표 비서실장은 이날 기자들에게 보낸 메시지를 통해 "고인은 9월부터 당대표실 부실장으로 일했었고 최근 서울중앙지검의 소환조사에 성실히 임해 왔다"며 ...

    한국경제 | 2020.12.04 08:45 | 김소현

  • thumbnail
    [모닝브리핑] 미국 코로나 '최악의 날'…뉴욕증시 '혼조'

    ... 배럴에서 720만 배럴로 줄이기로 합의했습니다. ◆ '옵티머스 의혹' 이낙연 대표실 부실장 숨진 채 발견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측근인 비서실 부실장 이모씨가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이모 씨는 옵티머스의 `복합기 임대료 지원' 의혹과 관련해 검찰 수사를 받던 와중이었습니다. 경찰과 검찰에 따르면 지난 3일 오후 9시 15분께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 청사 인근 건물에서 이 대표 비서실 부실장 이모씨가 숨져 있는 것을 경찰이 건물 ...

    한국경제 | 2020.12.04 06:59 | 오정민

  • '옵티머스 의혹' 조사 받다가…이낙연 대표 부실장 숨진채 발견

    ... “저녁 식사 후 조사를 재개하기로 했으나 이후 소재가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서울시 선거관리위원회는 지난달 ‘4·15 총선’에서 종로 지역구에 출마한 이 대표의 선거 사무실 복합기 임차료를 지원받은 혐의(정치자금법 위반)로 이 부실장과 옵티머스 관련 업체 관계자 등 2명을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다. 이 대표 측은 지난 2월부터 5월까지 옵티머스자산운용 사기 사건에 연루된 업체인 트러스트올로부터 선거 사무실에 설치된 ...

    한국경제 | 2020.12.04 03:12 | 최다은

  • thumbnail
    고작 46만원 때문에? 이낙연 측근 극단선택 미스터리 [종합2보]

    이모 더불어민주당 대표실 부실장이 3일 서울 법원 인근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이 부실장은 이낙연 대표 측이 지난 4월 총선 전 옵티머스 측으로부터 복합기 대납 등 지원을 받았다는 의혹과 관련해 수사를 받고 있었다. 이 부실장은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된다. 앞서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이 부실장을 옵티머스 복합기 관련 업체로부터 복합기 임대료를 지원받았다는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다. 옵티머스 관련 업체가 지난 2월에서 5월까지 이낙연 대표의 ...

    한국경제 | 2020.12.04 00:45 | 김명일

  • thumbnail
    숨진 민주당 부실장, 의원 시절부터 함께한 이낙연 최측근

    이낙연측, 비보에 충격·당혹 옵티머스의 복합기 임대료 지원 의혹으로 검찰 조사를 받다 3일 숨진 채 발견된 이모 더불어민주당 대표 비서실 부실장은 이낙연 대표의 최측근으로 꼽힌다. 이 부실장은 이 대표가 전남 지역 국회의원일 때 지역구를 관리하는 비서관으로서 인연을 맺었다. 2014년 전남지사 선거 때 자금, 조직 등의 업무를 담당했던 그는 공직선거법 위반(당비 대납 혐의)으로 유죄 판결을 받고 1년 2개월 실형을 살기도 했다. 이낙연 당시 ...

    한국경제 | 2020.12.04 00:1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