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8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남아공 월드컵까지 태극전사 이끈다" ‥ 허정무 감독, 본선 못오르면 계약 끝

    ... 고위관계자는 10일 '신임 감독의 계약기간'을 묻는 질문에 "당연히 2010년 남아공 월드컵 때까지다. 본선에 오르지 못하면 계약이 끝나게 된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대표팀을 2006년 월드컵 본선에 올렸던 요하네스 본프레레 감독이 본선을 앞두고 해임됐던 사태가 또 한번 연출되지 말아야 한다"며 "협회는 물론 언론도 허 감독에게 도움을 줘야 한다"고 덧붙였다. 축구협회는 2006년 독일월드컵을 앞두고 2004년 6월부터 본프레레 감독에게 사령탑을 ...

    한국경제 | 2007.12.10 00:00 | 김경수

  • 차기 축구사령탑에 허정무 감독 확정

    ... 7년 만에 국가대표팀의 국내파 감독 시대를 열었다. 1998년 10월부터 2000년 11월까지 대표팀을 맡았던 허 감독은 거스 히딩크 감독이 오기 전까지 마지막 국내파 지도자로 감독직을 수행했다. 이후 움베르투 코엘류, 요하네스 본프레레, 딕 아드보카트, 핌 베어벡 감독 체제를 거치면서 김호곤(현 대한축구협회 전무), 박성화(현 올림픽대표팀 감독) 감독대행 체제로 잠시 운영된 적이 있지만 정식 감독으로 국내파가 선임되는 것은 7년 만이다. 1974∼1986년 ...

    연합뉴스 | 2007.12.07 00:00

  • 차기 축구사령탑에 허정무 감독 확정

    ... 7년 만에 국가대표팀의 국내파 감독 시대를 열었다. 1998년 10월부터 2000년 11월까지 대표팀을 맡았던 허 감독은 거스 히딩크 감독이 오기 전까지 마지막 국내파 지도자로 감독직을 수행했다. 이후 움베르투 코엘류, 요하네스 본프레레, 딕 아드보카트, 핌 베어벡 감독 체제를 거치면서 김호곤(현 대한축구협회 전무), 박성화(현 올림픽대표팀 감독) 감독대행 체제로 잠시 운영된 적이 있지만 정식 감독으로 국내파가 선임되는 것은 7년 만이다. 1974∼1986년 ...

    연합뉴스 | 2007.12.07 00:00

  • thumbnail
    '죽음의 조' 피했지만 평양원정이…

    ... 전력이 강해 쉽지 않은 예선이 될 전망이다. 4조는 사우디아라비아와 우즈베키스탄이 우위에 있고 레바논 싱가포르가 묶여 있어 비교적 쉬운 편이다. 3조에서는 한국의 전력이 가장 강하다. 요르단은 2004년 아시안컵에서 당시 본프레레호가 득점 없이 비긴 적이 있지만,중동팀 가운데는 약체로 꼽힌다. 투르크메니스탄은 전력이 베일에 가려 있으나 그리 두려워할 상대는 아니라는 평가다. 결국 한국으로서는 북한과의 홈앤드어웨이 맞대결이 가장 힘든 경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

    한국경제 | 2007.11.26 00:00 | 김경수

  • 한국축구 '죽음의 조' 피했지만 남북대결 부담

    ... 될 전망이다. 4조는 사우디아라비아와 우즈베키스탄이 우위에 있고 레바논, 싱가포르가 묶여 비교적 쉬운 편이다. 시드를 받은 한국이 속한 3조에는 북한과 요르단, 투르크메니스탄이 들어왔다. 요르단은 2004년 아시안컵에서 당시 본프레레호가 득점없이 비긴 적이 있지만 최근 강세를 보이는 바레인, 오만, 시리아에 비하면 중동 팀 가운데는 비교적 약체로 꼽힌다. 투르크메니스탄은 전력이 베일에 싸여있고 청소년대회에선 제법 강한 면모도 보였지만 그리 두려워할 상대는 아니라는 ...

    연합뉴스 | 2007.11.26 00:00

  • 프로축구 대전, 베트남 원정 … 고종수는 제외

    ... 치른 뒤 각 조 1, 2위 팀이 크로스토너먼트로 우승컵을 다툰다. 대전은 B조에 속해 16일 호앙 안 기아 라이(베트남)와 1차전을 시작으로 18일 다롄 스더(중국), 20일 동 탐 롱 안(베트남)과 차례로 격돌한다. 다롄은 요하네스 본프레레(네덜란드) 전 한국 국가대표팀 감독이 지휘봉을 잡고 있다. 우승 상금은 20만 달러이며 지난해에는 내셔널리그의 부산교통공사가 정상에 올랐다.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hosu1@yna.co.kr

    연합뉴스 | 2007.11.13 00:00

  • 설기현 "아시안컵 우승 절호의 기회"

    ... 괜찮았지만 아쉽게 이란에 졌다. 우리 팀은 그 때보다 더 좋아졌고 다른 팀들은 우리가 생각하는 것만큼 좋지 않다"고 했다. 설기현은 2004년 중국 산둥성 지난에서 열린 아시안컵에 출전했고 8강 이란전에서 골을 넣었지만 당시 본프레레호는 이란에 3-4로 패했다. 설기현은 아시안컵에서 우승하려면 새로 아시아에 편입된 호주와 일본, 이란, 사우디아라비아를 반드시 꺾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지난 달 22일 영국에서 발목 수술을 받은 설기현은 회복을 위해 애쓰고 있지만 ...

    연합뉴스 | 2007.06.05 00:00

  • 한국축구, 6월2일 네덜란드와 친선경기

    ... 감독이 지휘한 네덜란드에 0-5로 참패하며 대회 중 사령탑이 경질되는 수모를 당했다. 네덜란드는 이 대회에서 4강에 올랐다. 한국축구는 2001년 히딩크 감독을 영입해 2002 한.일 월드컵에서 4강 신화를 이뤘고, 이후 요하네스 본프레레와 딕 아드보카트에 이어 현재 핌 베어벡 감독까지 네덜란드 출신 지도자에게 잇따라 대표팀 지휘봉을 맡기며 네덜란드와 인연을 쌓아 왔다. 스타 플레이어 출신 마르코 판 바스턴 감독이 이끌고 있는 네덜란드는 FIFA 랭킹 7위(한국 ...

    연합뉴스 | 2007.03.24 00:00

  • 본프레레 "아드보카트 때문에 월드컵 16강 탈락"

    중국 프로축구 다롄(大連) 스더의 지휘봉을 잡은 요하네스 본프레레(61.네덜란드) 전(前) 축구대표팀 감독이 한국의 독일월드컵 16강 탈락은 딕 아드보카트 감독의 지도력 부재 때문이라고 밝혔다. 본프레레 감독은 네덜란드 축구전문지 '풋발인터내셔날' 최신호와 인터뷰에서 "내가 6회 연속 월드컵 본선 진출에 성공시킨 한국이 아드보카트 감독의 지도력 부재로 월드컵에서 16강에 들지 못한 게 정말 아쉽다"고 말했다. 본프레레 감독은 움베르토 코엘류 감독의 ...

    연합뉴스 | 2007.01.27 00:00

  • thumbnail
    베어벡 "아시안컵 쉬운 팀 없네"

    ... 밝혔다. 베어벡 감독은 "사우디아라비아는 월드컵 등 과거 여러 국제 대회에서 확인했듯 아시아 최강팀 중 하나다. 지난해 독일월드컵 예선에서 한국이 두 번 모두 졌다는 사실도 알고 있다"며 경계했다. 한국 대표팀은 요하네스 본프레레 감독 재임시절인 지난해 사우디아라비아와 독일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원정경기(3월)에서 0-2로 패한 뒤 홈 경기(8월)에서도 0-1로 패한 바 있다. 베어벡 감독은 이어 "바레인도 2006도하아시안게임을 통해 놀라울 정도로 실력이 성장했다는 ...

    한국경제 | 2006.12.20 00:00 | 김경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