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6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서튼 롯데 감독 "김원중 8회 등판, 최고의 투수이기 때문"

    ... 앞선 8회초 마무리투수 김원중을 올렸다. 마무리투수가 아닌 셋업맨 역할을 부여받은 김원중은 서튼 감독의 승부수에 화답하지 못했다. 김원중은 SSG 1번 최지훈에게 홈런을 맞은 뒤 2번 제이미 로맥에게 안타, 3번 추신수에게 볼넷을 내줬다. 이어 4번 최정에게 스리런 홈런을 허용하고 역전을 허용했다. 결국 롯데는 6-7로 역전패했다. 12일 경기를 앞두고 서튼 감독은 "최고의 투수가 최고의 타자를 상대하는 게 맞는다고 생각했다"며 "어제 SSG는 8회초에 ...

    한국경제 | 2021.05.12 16:30 | YONHAP

  • thumbnail
    홈런 공장 SSG, '완전체' 임박

    ... 최정만 아니라 최지훈과 정의윤까지 가세했다. SSG는 8회 초 전까지 3점 차로 지고 있었다. 롯데는 마무리 투수 김원중이 등판했다. 그러나 홈런이 있었다. SSG는 선두 타자 최지훈이 초구를 받아 쳐 2점 차를 만들더니 안타와 볼넷, 그리고 최정이 역전 스리런 홈런포를 터뜨려서 경기를 뒤집었다. 김원형 감독은 `타자들 분위기가 점점 더 좋아지고 있는 것 같다`며 `마지막까지 집중력을 잃지 않고 경기 후반에 더 힘을 내서 점수를 뽑아냈다. 상대 팀 마무리 투수가 ...

    한국경제 | 2021.05.12 14:27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STL '승리요정' 김광현 "등판마다 팀 승리…만족스러워"

    ... 앞서 등판한 4경기에서 모두 이겼고, 5번째로 출격한 12일(한국시간) 밀워키 브루어스와 원정 경기에서도 6-1로 승리했다. 이날 김광현은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 아메리칸패밀리필드에서 열린 밀워키 전에서 5⅓이닝 5피안타 1실점 1볼넷 6탈삼진으로 호투하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김광현은 타선이 뒤늦게 터지는 바람에 승리를 기록하지 못했지만, 경기 후 화상 인터뷰를 통해 "내가 등판할 때마다 팀이 승리하는데, 만족스럽다"며 "다음 등판은 처음으로 서부에서 공을 ...

    한국경제 | 2021.05.12 14:17 | YONHAP

  • thumbnail
    9이닝당 탈삼진 5.5→9.4…'2년차' 김광현, 삼진으로 위기 극복

    ... 2021년에도 호투하고 있다. 탈삼진율을 두 배 가까이 높인 덕이다. 김광현은 12일(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 아메리칸패밀리필드에서 열린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방문 경기에 선발 등판해 5⅓이닝 동안 안타 5개를 맞고 1실점 했다. 볼넷 1개를 내주는 동안, 삼진은 6개를 잡았다. 김광현의 시즌 평균자책점은 3.06에서 2.74로 좋아졌다. 팀 타선이 또 침묵해 시즌 2승 달성은 실패했지만, '지지 않는 투수'라는 이미지는 굳혔다. 김광현은 지난해와 올해 ...

    한국경제 | 2021.05.12 12:42 | YONHAP

  • thumbnail
    김광현, 빅리그 첫 패배 직전서 회생…팀은 연장서 역전승(종합)

    ... 김광현의 자책점도 늘지 않았다. 김광현은 이번 시즌 5번째 등판에서 가장 많은 공 88개를 던졌다. 평균자책점은 3.06에서 2.74로 낮아졌다. 세인트루이스는 0-1로 끌려가던 8회초 '발 야구'로 어렵게 동점을 이뤘다. 안타와 볼넷으로 엮은 무사 1, 2루에서 토미 에드먼의 중견수 뜬공 때 주자들이 태그업으로 한 베이스씩 진루해 곧바로 역전 찬스를 잡았다. 이어 딜런 카슨의 희생플라이로 마침내 점수를 뽑았다. 김광현은 빅리그 통산 13번째 등판에서도 무패 행진을 ...

    한국경제 | 2021.05.12 12:40 | YONHAP

  • thumbnail
    'STL 연장승' 5⅓이닝 1실점 김광현, 무패 행진 계속 (종합)

    ... 지워지며 무패 행진은 이어 갔다. 김광현은 12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 아메리칸 패밀리필드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원정경기에서 선발 등판했다. 이날 시즌 2승에 도전한 김광현은 5⅓이닝 1볼넷 5피안타 6탈삼진 1실점을 기록했다. 평균자책점은 3.06에서 2.74까지 낮아졌다. 이날 경기 전까지 한미 통산 1500탈삼진까지 2개를 남겨두고 있던 김광현은 1회 선두 콜튼 웡에게 좌중간 2루타를 허용하며 경기를 시작했지만 ...

    한국경제 | 2021.05.12 12:38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야속한 타선' 김광현, 5⅓이닝 1실점 하고도 패전 위기

    ... 못하며 패전 위기에 몰렸다. 김광현은 12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 아메리칸 패밀리필드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원정경기에서 선발 등판했다. 이날 시즌 2승에 도전한 김광현은 5⅓이닝 1볼넷 5피안타 6탈삼진 1실점을 기록했다. 평균자책점은 3.06에서 2.74까지 낮아졌다. 김광현은 선두 콜튼 웡에게 좌중간 2루타를 허용하며 시작했지만 곧바로 로렌조 케인에게 삼진을 솎아냈고, 타이론 테일러는 2루수 뜬공 처리했다. ...

    한국경제 | 2021.05.12 10:47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김광현 밀워키 상대로 5⅓이닝 1실점…0-1서 강판해 패전 위기

    ... 전날까지 MLB에서 삼진 42개를 보탰고, 이날 케인과 쇼를 삼진을 추가해 1천500개를 채웠다. 김광현은 강판할 때까지 삼진 4개를 더 낚았다. 김광현은 2회에는 두 타자를 잘 잡은 뒤 풀 카운트에서 재키 브래들리 주니어를 볼넷으로 내보냈다. 이어 파블로 레예스에게 볼 3개를 거푸 던지고 흔들렸지만, 레예스가 스트라이크로 들어온 4구째 속구를 건드려 좌익수 뜬공으로 잡힌 덕분에 김광현은 2회도 무실점으로 넘어갔다. 삼자 범퇴로 3회를 마친 김광현은 4회 ...

    한국경제 | 2021.05.12 10:42 | YONHAP

  • thumbnail
    [김광현 선발] '폴 데용 슈퍼캐치' 김광현, 5회에도 실점 없었다

    ... 원정경기에서 선발 등판해 시즌 2승에 도전했다. 이날 경기 전까지 한미 통산 1500탈삼진에 삼진 두 개를 남겨두고 있던 김광현은 1회 로렌조 케인, 트레비스 쇼를 삼진으로 돌려세우면서 1500탈삼진을 달성했다. 2회에는 재키 브래들리에게 볼넷을 허용했으나 실점 없이 이닝을 마쳤다. 3회 첫 삼자범퇴 이닝을 만든 김광현은 4회 타이론 테일러에게 우익수 뜬공을 이끌어낸 후 쇼에게 중전 2루타를 맞았다. 하지만 초구를 타격한 루이스 우리아스와 매니 피냐의 타구를 연속해 직접 ...

    한국경제 | 2021.05.12 10:12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리빌딩 열차'에 올라탄 롯데…필요한 건 소통과 믿음

    ...1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벌어진 프로야구 SSG 랜더스와 롯데 자이언츠의 경기. 8회초 시작부터 등판한 김원중의 표정은 9회초 세이브 상황에서 마운드에 올라왔을 때와는 사뭇 달랐다. 김원중은 선두타자에게 홈런, 이어 안타와 볼넷, 그리고 또 홈런을 내줬다. 4-2의 리드가 순식간에 사라지고 결국 롯데는 6-7 역전패를 당했다. 래리 서튼 신임 롯데 사령탑은 1군 감독 데뷔전에서 마무리투수 김원중을 조기에 투입하는 승부수를 띄웠다. 일견 이해가 가는 ...

    한국경제 | 2021.05.12 10:1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