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48,1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조국, 징역 2년 선고에 "혐의 8~9개는 무죄...항소할 것"

    ... 비리를 저질렀다고 십자포화를 퍼부었다"며 "하지만 사모펀드에 대해선 기소조차 되지 않았고 배우자인 정경심 교수도 관련 혐의에 대해 거의 모두 무죄를 받았다"고 했다. 재판부는 아들·딸 입시비리 혐의 대부분과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 감찰을 무마한 혐의를 유죄로 인정해 징역 2년을 선고하고 600만원 추징을 명령했다. 다만 조 전 장관을 법정구속하진 않았다. 조 전 장관은 선고공판 약 20분 전인 오후 1시40분께 서울중앙지법 서관 앞에 도착해 별도 입장 표명 ...

    한국경제TV | 2023.02.03 16:14

  • thumbnail
    조국, 실형 선고에 찡그리며 한숨…"혐의 8~9개는 무죄"

    ... 교수도 관련 혐의에 대해 거의 모두 무죄를 받았다"고 했다. 이어 "오늘 재판과는 큰 관계가 없지만 이 사건이 어떻게 출발했는지 말씀드린 것"이라고 설명했다. 재판부는 아들·딸 입시비리 혐의 대부분과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 감찰을 무마한 혐의를 유죄로 인정해 징역 2년을 선고하고 600만원 추징을 명령했다. 다만 조 전 장관을 법정구속하진 않았다. 조 전 장관은 선고공판 약 20분 전인 오후 1시40분께 서울중앙지법 서관 앞에 도착해 별도 입장 표명 ...

    한국경제 | 2023.02.03 15:52 | YONHAP

  • thumbnail
    조국 '입시비리·감찰무마' 징역2년…"공정성 훼손"(종합2보)

    ... 드린다"며 "다만 유죄 판단이 나온 부분에 항소해 더욱더 성실하게 다투겠다"고 밝혔다. 앞서 검찰은 결심 공판에서 조 전 장관에게 징역 5년을 선고해달라고 요청했다. 조 전 장관은 자녀 입시비리 등 혐의와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 감찰 무마 혐의로 두 차례 기소됐고, 법원은 두 사건을 병합해 선고했다. 검찰이 적용한 죄목은 뇌물수수, 위조공문서행사, 허위작성공문서행사, 위계공무집행방해, 업무방해, 사문서위조, 위조사문서행사, 청탁금지법위반, 공직자윤리법위반, 증거위조교사, ...

    한국경제 | 2023.02.03 15:44 | YONHAP

  • thumbnail
    조국 '입시비리·감찰무마' 징역 2년…"사회적 신뢰 훼손" [종합]

    ... 만이다. 재판부는 조 전 장관의 아들과 딸 입시비리 혐의 대부분을 유죄로 인정했다. 노환중 부산의료원장에게서 딸 장학금 명목으로 600만원을 수수한 것도 뇌물은 아니지만 청탁금지법에 위반됐다고 판단했다.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에 대한 청와대 특별감찰반의 감찰을 무마한 혐의도 유죄로 봤다. 재판부는 조 전 장관의 자녀 입시비리 혐의를 두고 "피고인이 대학교수의 지위에 있으면서도 수년 동안 반복해 범행해 죄질이 불량하다"며 "입시 ...

    한국경제 | 2023.02.03 15:28 | 오세성

  • thumbnail
    조국 '입시·감찰무마' 1심 징역2년…"입시 공정성 훼손"(종합)

    ... 대부분을 유죄로 인정했다. 노환중 부산의료원장으로부터 딸 장학금 명목으로 600만원을 수수한 혐의도 직무 관련성이 인정되지 않아 뇌물은 아니지만 청탁금지법(김영란법)을 위반했다고 봤다. 아울러 재판부는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에 대한 청와대 특별감찰반의 감찰을 무마한 혐의도 유죄로 판단했다. 아들의 입시비리 공범으로 함께 기소된 배우자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는 이날 징역 1년을 추가로 선고받았다. 그는 앞서 딸 입시비리와 사모펀드 관련 혐의로도 기소돼 ...

    한국경제 | 2023.02.03 15:07 | YONHAP

  • thumbnail
    '입시비리·감찰무마' 조국, 1심 징역 2년…법정구속은 면해

    ... 조 전 장관의 아들과 딸 입시비리 혐의 대부분을 유죄로 인정했다. 노환중 부산의료원장으로부터 딸 장학금 명목으로 600만원을 수수한 부분도 뇌물은 아니지만 청탁금지법을 위반했다고 봤다. 아울러 재판부는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에 대한 청와대 특별감찰반의 감찰을 무마한 혐의도 유죄로 판단했다. 자녀 입시비리 공범으로 함께 기소된 배우자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는 이날 징역 1년을 추가로 선고받았다. 그는 앞서 딸 입시비리와 사모펀드 관련 혐의로도 기소돼 ...

    한국경제TV | 2023.02.03 14:50

  • thumbnail
    [2보] 조국 1심 징역 2년 실형…법정구속은 면해

    ... 조 전 장관의 아들과 딸 입시비리 혐의 대부분을 유죄로 인정했다. 노환중 부산의료원장으로부터 딸 장학금 명목으로 600만원을 수수한 부분도 뇌물은 아니지만 청탁금지법을 위반했다고 봤다. 아울러 재판부는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에 대한 청와대 특별감찰반의 감찰을 무마한 혐의도 유죄로 판단했다. 자녀 입시비리 공범으로 함께 기소된 배우자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는 이날 징역 1년을 추가로 선고받았다. 그는 앞서 딸 입시비리와 사모펀드 관련 혐의로도 기소돼 ...

    한국경제 | 2023.02.03 14:43 | YONHAP

  • thumbnail
    'CIA 고문' 증언한 전직 알카에다 요원 관타나모서 석방

    ... 변호인단 중 한 명인 카티아 제스틴 변호사는 칸의 석방을 두고 "인권과 법치의 역사적인 승리다. 다만 여기까지 오는 데 너무 오랜 시간이 걸렸다"고 말했다. 관타나모 수용소는 2001년 9·11 테러가 발생하자 조지 W. 부시 당시 미 대통령이 테러 용의자 등을 수용하기 위해 이듬해 쿠바 군사기지에 연 시설이다. 2003년에는 수감자가 600명에 달하기도 했으나 명백한 증거가 없는 용의자를 기소도 하지 않은 채 수감하는 등 인권침해 논란이 끊임없이 ...

    한국경제 | 2023.02.03 12:09 | YONHAP

  • thumbnail
    '자녀 입시비리·감찰무마 혐의' 조국 전 장관 오늘 1심 선고

    ... 당시 공직자윤리법상 백지신탁 의무를 어기고 재산을 허위 신고한 혐의, 프라이빗뱅커(PB) 김경록 씨에게 자택 PC의 하드디스크 등을 숨길 것을 지시한 혐의(증거은닉교사)도 받는다. 또 민정수석으로 재직할 때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에 관한 감찰을 무마한 혐의(직권남용 권리행사 방해)로 2020년 1월 추가 기소됐다. 조 전 장관에게 적용된 혐의는 총 11개다. 딸 입시 비리 혐의 등으로 작년 1월 대법원에서 징역 4년이 확정된 정 교수는 이번엔 아들 ...

    한국경제 | 2023.02.03 09:16 | 최수진

  • thumbnail
    3주 만에 최저치로 떨어진 유가…"불확실성 가중" [오늘의 유가 동향]

    ... SPI 에셋 매니지먼트의 스티븐 이네스 매니징 파트너는 마켓워치에 "미국의 원유재고가 큰 폭으로 늘어난 점이 시장의 목을 짓누르고 있다"고 말했다. 달러값이 약세에서 강세로 돌아선 것도 유가에 부담을 줬다. 리터부시앤드어소시에이츠의 짐 리터부시 회장은 "미국 중앙은행(Fed)의 긴축(금리 인상) 완화 기대는 지난해 고점 이후 하락세를 보이고 있는 달러 인덱스를 이날 반등시켰다"며 "이것이 유가에 하방 압력을 가했다고 ...

    한국경제 | 2023.02.03 08:34 | 김리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