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6761-46770 / 47,1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시,중국 우호관계 유지 희망..중국 지도층에 구두 메시지 전달

    미 공화당정책에 적극 참여하고 있는 한 중국계 미실업인(여)은 26일 "미국이 중국과 강력한 관계를 유지하고 싶다"고 밝힌 부시 미대통령의 구두메시지를 중국 지도자들에게 전달했다고 말했다. 안나 체놀트여사는 이날 북경주재 미대사관에서 가진 기자회견을 통해 자신이 이번주 북경과 해안휴양지인 북대하를 방문, 중국 지도자들과 만나 부시 대통령의 메시지를 전달했으며 중국 지도자들도 대미관계의 개선을 바란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체놀트 여사는 자신이 ...

    한국경제 | 1989.08.28 00:00

  • 부시, 중국 지도자들에 강력한 양국 관계 유지 희망

    미공화당정책에 적극 참여하고 있는 한 중국계 미실업인(여)은 26일 "미국이 중국과 강력한 관계를 유지하고 싶다"고 밝힌 부시 미대통령의 구두메시지를 중국 지도자들에게 전달했다고 말했다. 안나 체놀트 여사는 이날 북경주재 미대사관에서 가진 기자회견을 통해 자신이 이번주 북경과 해안휴양지인 북제하를 방문, 중국 지도자들과 만나 부시 대통령의 메시지를 전달했으며 중국 지도자들도 대미관계의 개선을 바란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체놀트 여사는 자신이 ...

    한국경제 | 1989.08.27 00:00

  • 부시 일본에 동유럽국가 지원요청 진서

    부시 미대통령은 서방선진국 정상회담이 열리기 직전인 지난 7월 초순 우노 소스케 당시 일본 총리에서 친서를 보내 폴란드, 헝가리등 동구국가에 대한 지원을 강화해 주도록 요청했다고 산케이신문이 23일 일본 정부 소식통 을 인용, 보도했다. 미/일 양국은 친서의 존재 여부조차 비밀에 붙이고 있어 내용은 밝혀지지 않고 있으나 부시 대통령은 이 친서에서 폴란드의 민주화와 경제개혁에 일본이 자금을 제공해 주도록 요청한 것으로 보인다고 이 신문은 ...

    한국경제 | 1989.08.24 00:00

  • 노대통령 미국방문 3박4일로 합의

    오는 10월17일 조지 부시대통령과 정상회담을 위해 미국을 방문하는 노태우 대통령은 10월16일 출국, 3박4일간 미국에 머물게 될 것으로 23일 알려졌다. 노태우대통령은 이번 방미에서 부시미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고 주한 미군문제를 비롯한 양국간 안보협력체제와 통상문제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는 외에 미의회에서 한미관계 전반에 대해 우리측의 입장을 설명하는 연설을 할 예정이며 워싱턴지역 교민들도 격려할 계획이다. *** 정상회담외에 미국의회연설 ...

    한국경제 | 1989.08.23 00:00

  • 콜롬비아 차기 대통령 후보, 괴한에 피살

    ... 카를로스 갈란 상원의원겸 경찰 총수(46)가 18일 방한 정치집회장에서 마약 밀매단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보이는 무장 괴한의 총격을 받아 피살된 직후 콜롬비아 정부는 이들 마약 밀매단에 대해 선전포고를 하고 나섰으며 조지 부시 미국 대통령은 자국에 보호중인 콜롬비아 마약밀매단원들을 즉각 본국에 인도, 재판을 받도록 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 바르코 대통령 비상조치 발표 **** 내년 5월로 예정된 차기 대통령선거 출마를 위한 집권당내 6명의 ...

    한국경제 | 1989.08.20 00:00

  • 아시아 담배시장 개방 압력에 미국보건단체서 "항의"

    ... 정부가 자국내서는 흡연에 규제조치를 강화해가고 있으면서도 아시아 등 외국에 대해선 담배시장개방압력을 넣고 있다는 것은 위선" 이라고 비난했다. 또 미국암협회와 심장협회도 미무역대표부의 대태국담배시장 개방압력과 관련, 조지 부시 미대통령에 서한을 보내 담배시장개방압력을 중지 해 줄것을 요청했다. 이 서한은 여성및 아동흡연율이 낮은 이 지역에서 미국담배의 수입 판매가 허용될 경우 미담배업체의 영업전략 때문에 여성및 아동의 흡연율이 높아질 것이라며 이는 현대판 ...

    한국경제 | 1989.08.19 00:00

  • 금리인하 여부 놓고 FRB, 부시행정부에 판정승

    *** 인하주장 백악관경제팀 설득력 잃어 *** 부시행정부와 미국중앙은행인 FRB(연준리)가 금리인하여부를 둘러싸고 노골적인 마찰을 빚고 있는 가운데 미국의 수출경기가 호황국면인 것으로 나타남에 따라 금리인하를 주장하는 백악관경제팀은 설득력을 상실하게 됐다. 이에따라 FRB는 통화긴축을 더이상 완화하지 않겠다는 종전의 통화신용 정책을 소신있게 밀고 나갈수 있게돼 미국금리가 앞으로 상당기간 변동이 없을 것으로 전망된다. *** 6월중 ...

    한국경제 | 1989.08.18 00:00

  • 미국 동북8개주, 자동차 배기가스 규제기준 대폭 강화

    ... "77 대기오염규제법"에 따라 발효시킨 자동차 배기규제법의 내용과 거의 일치하는 강도높은 내용을 담고 있다. *** 동북8주 신법안 마련...대당 150달러 추가 부담 *** 이번 조치로 93년이후 동북지방에 출하될 신규차량은 대당 150달러가량의 보조장치 설치비용이 추가된다. 부시 미행정부도 최근 고조되고 있는 환경보호여론에 따라 미국전역의 배기가스규제기준을 캘리포니아주 수준으로 끌어올리는 내용의 법안을 마련, 의회에 내놓고 있다.

    한국경제 | 1989.08.17 00:00

  • 금리인하 놓고 부시행정부와 FRB 격돌 조짐

    부시행정부와 미국중앙은행인 FRB 연준리가 금리인아 여부를 둘러싸고 본격적으로 격돌할 조짐이 일고 있다. 이는 부시대통령과 그리스펀 FRB의장이 지난 1월말 금리인상문제를 놓고 노골적인 불협화음을 빚은데 이어 부시행정부출범이후 두번째의 금리논쟁이 되는 셈이다. 백악관경제팀의 실세인 리더드 다먼예산국장은 지난 13일 NBC방송에 출연해 중앙은행이 금리인하를 주저하는 것에 대해 노골적인 불만을 토로했다. 다먼국장은 "만약 불경기가 온다면 ...

    한국경제 | 1989.08.16 00:00

  • "주한미군 철수계획 없다"...미국무부 메네트리 회견 논평

    미국무부는 현재의 추세가 계속된다면 90년대 중반 이후에는 주한미군이 필요없을 것이라는 메네트리 주한 미군사령관의 뉴욕 타임즈회견에 대해 부시대통령의 지난 2월 방한때 다짐을 되풀이 하면서 미군의 철수계획은 없으며 미군은 한국주둔이 평화에 도움이 되는 동안 한국에 머물 것이라고 14일 밝혔다. 국무부의 한 대변인은 미리 준비한 논평성명에서 " 주한미군은 53년의 휴전 협정과 외부침략의 재발을 막기위한 54년 한미상호방위조약상의 대한안보공약 ...

    한국경제 | 1989.08.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