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7091-47100 / 48,2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시, 잠정 예산 지출법안 서명

    부시 미대통령은 25일 미의회가 일단 합의한 연방재정적자 축소를 위한 세제개편안에 마지막 손질을 가하고 있는 것과 동시에 27일 자정(현지시간) 까지의 잠정예산 지출법안에 서명했다. 부시 대통령은 24일 밤 민주당이 타협적인 세제개편안에 동의한뒤 정부업무의 지속을 위해 27일 자정을 시한으로 정해놓은 3일간의 잠정예산 지출법안에 서명함으로써 미정부는 이달들어 두번째로 일어날뻔 했던 주요업무의 중단사태를 벗어나게 되었다. 미의회의 상.하양원에서 ...

    한국경제 | 1990.10.26 00:00

  • 미, 이라크 페만 군사력 상호증강 대치

    ... 상황전개에 따라서는 훨씬 많은 수의 미군이 증강 배치될 수 있음을 시사했다. 현재 페르시아만 지역에서 이라크군과 대치중인 35만명의 다국적군은 21만여명 의 미군을 주축으로 편성돼 있는데 워싱턴의 관리들 및 외교 소식통들은 부시 미행 정부가 이같은 병력증파 예정에도 불구, 대이라크 경제봉쇄 작전이 실효를 거두고 있는 것으로 판단하고 있어 이라크에 대한 군사조치의 단행은 시일을 두고 지켜본뒤 올해 보다는 내년 2-3월경 고려하게될 가능성이 크다고 분석했다. ...

    한국경제 | 1990.10.26 00:00

  • 미, 페만에 10만병력 추가 파견 가능

    조지 부시 미대통령이 아마도 이라크와의 대결에 있어서 그의 의도를 시사하게 될 여러가지 결정에 직면하고 있는가운데 리차드 체니 국방장관은 25일 미국이 아마도 10만명의 병력과 기갑부대를 페르시아만에 추가 파견, 군사력증강을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체니 장관은 일련의 TV회견에서 이라크가 이스라엘이나 사우디아라비아의 유전 을 공격할 가능성이 있음을 지적하고 "우리는 아직 병력 증가를 중지해도 좋을 상태 에 있지 않다"면서 독일에서 약5만명의 ...

    한국경제 | 1990.10.26 00:00

  • 부시, 돌 노동장관 사임 발표

    조지 부시미대통령은 24일 엘리자벳 돌 노동장관이사임, 미국 적십자사의 신임 총재로 자리를 옮긴다고 발표했다. 부시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가진 기자회견을 통해 그같이 밝히고 돌울여사에 게 "장관으로서 훌륭하게 직무를 수행했다"고 찬사를 보내면서 그녀의 사임을 "심심 한 유감"과 함께 수락한다고 말했다. 돌울여사는 상원 공화당 원내총부 로버트 돌울의원의 부인으로 부시대통령이 여 성으로서는 유일하게 장관으로 기용, 22개월 동안 노동장관에 ...

    한국경제 | 1990.10.25 00:00

  • 안보리, 두번째 이스라엘 비난 결의문 채택

    ... 케야르 사무총장은 진상조사단이 임무완수에 필요한 편의제공을 보장받지 못하 는 한 조사단을 파견할 수는 없다고 말하고 있다. 이날 미국은 이라크의 쿠웨이트 침공에 공동대응하고 있는 중동국가들을 자극하 지 않기 위해 12일만에 두번째로 또다시 오랜 우방인 이스라엘에 불리한 결의문 채 택에 동의했다. 조지 부시 대통령은 이에 앞서 이츠하크 샤미르 이스라엘 총리에게 조사단에 협 력해줄 것을 촉구하는 서한을 보냈다고 미관리들이 이날 밝혔다.

    한국경제 | 1990.10.25 00:00

  • 석유가, 23일 다시 상승세로 반전...페만사태 새로운 우려로

    ... 선물시장에서 12월 인도분 북해산 브렌트유는 배럴당 약 28.50 달러에 거래돼 전날 폐장가인 26.82 달러에 비해 배럴당 1.68 달러의 상승을 보였다. 이날 석유가는 한때 배럴당 최고 29.20 달러를 기록했다. 이날 조지 부시 미대통령은 페르시아만 사태에 있어 타협이란 있을 수 없다고 밝혔으며 사우디아라비아 관리들은 사우디 국방장관이 21일 이라크에 대해 행한 회 유적인 발언은 잘못 해석된 것이라고 수정했다.이때문에 페르시아만 사태에 대한 새 로운 우려를 ...

    한국경제 | 1990.10.24 00:00

  • 미국/일본/프랑스등서 페만무력개입 반대시위

    ... 반전시위이다. *** 기름을 위해 피를 흘릴수 없다 *** 뉴욕에서 시가행진을 벌인 군중들은 "우리는 싸우지 않겠다", "기름을 위해 피를 흘릴 수는 없다"는 등의 구호를 외쳤고 이날 모임에서 연설한 각계 단체 대표 20여명은 조지 부시 미대통령에게 페만전쟁이 필요치 않다는 메시지를 보냈다. 또 보스톤에서는 환경단체 그린피스와 학생등 1천여명이 시위를 벌였으며 기타 워싱턴, 애틀랜타, 샌프란시스코등 미국의 여러 도시에서 보다 소규모의 시위가 전 개됐으나 ...

    한국경제 | 1990.10.22 00:00

  • 부시 미대통령, 또 임시지출법에 서명

    조지 부시 미대통령은 19일 의회가 적자를 줄이는 타협 예산안을 마련하는 시간 여유를 갖게 하기 위해 오는 24일밤 12시까지 연방정부 운영을 지속시키는 임시지출법에 서명했다. 말린 피츠워터 백악관 대변인은 성명을 통해 부시 대통령이 이날 하오 임시지출 법에 서명했다고 밝히고 부시 대통령은 서명에 앞서 의사당에서 의회지도자들과 회 담하고 앞으로 2.3일 이내에 예산안의 타협안을 마련하도록 협조할 것임을 재확인했 으며 의원들은 합의에 이르려는 ...

    한국경제 | 1990.10.20 00:00

  • "동유럽국가에 50억달러 추가차관 제공해야"...부시

    조지 부시 미국 대통령은 18일 페르시아만 사태로 인한 동구국가 들의 경제적 충격을 완화시키기 위해 국제통화기금(IMF)에 대해 50억 달러의 추가차관을 제공하라고 요청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부시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을 방문한 조세프 안탈 헝가리 대통령의 환영식에서 이같이 밝히고 세계은행에 대해서는 동구국가들이 폭등하는 에너지비용에 대처할 수 있도록 원조방안을 촉구하겠다고 말했다. 부시 대통령은 이라크에 대한 경제제재조치로 헝가리를 비롯한 ...

    한국경제 | 1990.10.19 00:00

  • 미하원, 대중최혜국대우 연장 반대

    ... 앞서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최혜국 대우를 연장키로 한 결정에 반대하는 결의안을 2백47대 1백74로 통과시켰다. 상원도 조지 미첼 민주당 원내총무가 발의한 대중 최혜국 대우 연장 여부에 관한 조치를 표결에 붙이게된다. 부시 대통령은 앞서 지난 5월 중국에 대한 최혜국 대우를 1년 연장키로 결정한 바있다. 중국에 대한 최혜국 대우 연장에 반대하는 인사들은 중국 당국의 천안문 민주화 시위 탄압 사건을 그 이유로 들면서 아직도 중국에서는 인권 남용 사례가 ...

    한국경제 | 1990.10.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