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7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고두현의 아침 시편] 싸우지 않고 이기는 목계(木鷄)의 비밀

    ... 싸움을 걸어와도 목계처럼 초연한 마음으로 평정심을 유지합니다. 이병철 회장은 아들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이 그룹 부회장으로 승진한 1979년, 아들을 집무실로 불러 목계 그림을 선물했습니다. 목계처럼 흔들림 없는 평정심을 지녀야 진정한 ... 때보다 필요한 게 아닌가 싶습니다. ■ 고두현 시인·한국경제 논설위원 : 1993년 중앙일보 신춘문예 당선. 시집 『늦게 온 소포』, 『물미해안에서 보내는 편지』, 『달의 뒷면을 보다』 등 출간. 시와시학 젊은시인상 등 ...

    한국경제 | 2021.06.18 06:00 | 고두현

  • thumbnail
    매점 빵돌이, 수출역군 거쳐 의장·총리까지…정세균은 누구?

    ... 출마해 첫 금배지를 달았고 이곳에서 내리 4선을 한 뒤 19·20대 총선에선 '정치 1번지' 종로에서 연거푸 당선됐다. '노무현 지킴이'를 자처하기도 했다. 노무현 전 대통령이 대권에 도전한 2002년 대선 당시 후보단일... 부인 최혜경 여사가 경북 포항 출신이어서 '포항의 사위'로 불린다. 독립운동가인 고(故) 최홍준 전 쌍용양회 부회장이 장인으로, 쌍용에 입사한 정 전 총리를 대성할 재목으로 보고 사윗감으로 점찍었다고 한다. 정 전 총리는 경북 ...

    한국경제 | 2021.06.17 15:24 | YONHAP

  • thumbnail
    한윤수 경북대 교수, 국제체조연맹 기술위원에 재도전

    ... 위해 일찌감치 '스포츠 외교'로 눈을 돌렸고, 2012년 10월 역대 한국 체조인으로는 최초로 FIG 기술위원에 당선돼 4년간 임무를 수행했다. 한 교수는 2016년 총회에서 재선에 실패했다가 이번에 다시 두 번째 임기에 도전한다. ... 도전한다"며 "한국 체조 발전에 힘을 보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고 각오를 전했다. 김동민 전 협회 부회장이 2020년까지 4년간 FIG 집행위원으로 활동하는 등 역대 한국 체조인 4명이 FIG 임원을 지냈다. /연...

    한국경제 | 2021.06.16 10:27 | YONHAP

  • thumbnail
    [일문일답] 이낙연 "이준석, 능력주의 신봉자…논쟁 벌어질 것"

    ... 대한 아쉬움이 표출된 결과"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다음은 이 전 대표와의 일문일답. --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당선을 어떻게 보나. ▲ 한국 정치의 큰 사건이다. 기성정치에 대한 국민의 아쉬움이 표출된 결과다. 앞으로 우리 ... 보장으로 부담이 커지는 것 아닌가. ▲ 노동에 대해 공정한 가격을 형성하지 않으면 그건 착취다. -- 이재용 부회장의 사면이나 가석방 필요성 논의가 나오는데. ▲ 내가 보탤 말은 없다. 대통령 말씀의 행간을 읽어보면 방향은 읽히는 ...

    한국경제 | 2021.06.13 05:02 | YONHAP

  • thumbnail
    니카라과 야권 대권주자 4명째 체포…오르테가 5선 길 닦기?(종합)

    ... 세바스티안 차모로 역시 비슷한 혐의로 체포됐다. 오르테가 정권의 야권 인사 잡아들이기는 이달 초부터 시작됐다. 지난 2일 현지 최대 일간 라프렌사의 부회장이자 유력 대선주자인 크리스티아나 차모로가 돈세탁 등의 혐의로 가택연금을 당했다. 차모로는 지난 1990년 대선에서 오르테가 대통령을 꺾고 당선된 니카라과 유일 여성 대통령 비올레타 차모로의 딸이며, 이날 체포된 후안 세바스티안 차모로와는 사촌 사이다. 이어 5일에는 보수 야당 후보로 대선 출마를 ...

    한국경제 | 2021.06.09 22:36 | YONHAP

  • thumbnail
    니카라과 야권 대권주자 3명째 체포…오르테가 5선 길 닦기?

    ... 등으로 수사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마라디아가는 중미 니카라과에서 이달 들어 체포된 세 번째 야권 인사다. 앞서 지난 2일 현지 최대 일간 라프렌사의 부회장이자 유력 대선주자인 크리스티아나 차모로가 돈세탁 등의 혐의로 가택연금을 당했다. 차모로는 지난 1990년 대선에서 오르테가 대통령을 꺾고 당선된 니카라과 유일 여성 대통령 비올레타 차모로의 딸이기도 하다. 이어 5일에는 보수 야당 후보로 대선 출마를 선언한 아르투로 크루스 세케이라 전 주미 ...

    한국경제 | 2021.06.09 08:27 | YONHAP

  • thumbnail
    국제스키연맹 회장에 엘리아쉬 스포츠 브랜드 헤드 회장

    ... 선출됐다. FIS는 7일 "신임 회장 선거 결과 엘리아쉬 회장이 전체 119표 가운데 65표를 얻어 새 회장에 당선됐다"고 발표했다. 엘리아쉬 회장은 스키, 테니스 용품을 주로 만드는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헤드의 대표로 스웨덴과 ... 전 회장이 1998년부터 23년간 장기집권했고, 이번에 새 회장을 뽑았다. 이번 FIS 회장 선거에는 엘리아쉬 당선자 외에 선수 출신인 우르스 레먼(스위스), 전 FIS 사무총장 세라 루이스(영국), FIS 부회장 출신 매츠 아르예스(스웨덴) ...

    한국경제 | 2021.06.07 10:06 | YONHAP

  • thumbnail
    대선 앞두고 정적 없애는 오르테가…니카라과 야권 인사 또 체포

    ... 지난 1일 또 다른 야권 유력 대선주자인 언론인 크리스티아나 차모로에게도 돈세탁 등의 혐의를 씌워 가택연금했다. 현지 최대 일간 라프렌사의 부회장인 차마로는 니카라과 유일의 여성 대통령이었던 비올레타 차모로의 딸이기도 하다. 차모로 전 대통령은 1990년 대선에서 다니엘 오르테가 대통령을 꺾고 당선해 1997년까지 집권했다. 1979∼1990년, 이후 2007년부터 지금까지 장기 집권 중인 75세 오르테가 대통령은 이번 대선에서 또 한 번의 임기 ...

    한국경제 | 2021.06.07 01:57 | YONHAP

  • thumbnail
    니카라과 '오르테가 대통령 정적' 야권 대권주자에 체포영장

    ... 있으며 언제라도 체포될 수 있는 상황이라고 전했다. 니카라과 사법당국은 차모로가 돈세탁 등의 혐의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현지 최대 일간 라프렌사의 부회장인 차마로는 니카라과 유일의 여성 대통령이었던 비올레타 차모로의 딸이다. 차모로 전 대통령은 1990년 대선에서 오르테가 대통령을 꺾고 당선해 1997년까지 집권했다. 이미 1979년부터 10년 이상 장기 집권했던 오르테가 대통령은 이후 2007년 다시 집권해 지금까지 정부를 이끌고 있다. ...

    한국경제 | 2021.06.03 07:06 | YONHAP

  • thumbnail
    137년된 국제수상교통시설협회 부회장에 강범구씨…첫 한국인 임원

    어제 영국 국제본부 연차총회 투표서 당선…4년간 활동 해양수산부는 26일(현지시간) 영국 브리스틀에서 개최된 국제수상교통시설협회(PIANC) 온라인 국제 연차총회에서 강범구 한국수상교통시설협회(PIANC Korea) 회장이 수석 부회장으로 당선됐다고 27일 밝혔다. PIANC는 1885년 벨기에 브뤼셀에서 출범한 가장 오래된 국제기구 중 하나로, 전 세계 84개 국가의 500개 법인회원이 참여하고 있다. 2010년 PIANC에 가입한 한국은 ...

    한국경제 | 2021.05.27 15:57 | YONHAP